3
부산메디클럽

부산시 '김해공항 확장' 투트랙으로 정부 압박

예타용역 결과 발표 앞둬 전문가 라운드테이블 이어 시민 토론회도 매달 개최

  • 국제신문
  • 김희국 기자 kukie@kookje.co.kr
  •  |  입력 : 2017-02-10 22:06:44
  •  |  본지 2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부산시가 김해공항 확장 예비타당성 용역 결과 공개와 기본계획 수립을 앞두고 대정부 압박에 나섰다.

부산시는 지난 9일 부산발전연구원에서 40여 명의 전문가가 참여한 가운데 '김해신공항 에어시티 조성'을 주제로 라운드테이블을 개최했다. 이날 한국항공대 류재영(미래교통물류연구센터) 교수는 미국과 네덜란드 사례를 중심으로 에어시티 성공 전략을 소개했다. 류 교수는 "김해공항이 동북아 허브공항이 되려면 컨벤션 기능과 첨단산업을 갖춘 에어시티를 반드시 구축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라운드테이블은 오는 5월까지 ▷활주로 보완 ▷공항 규모 및 배치 ▷접근 교통망 ▷항공산업과 복합물류를 주제로 매월 열린다. 시는 또 오는 22일 부산상공회의소 국제회의장에서 열리는 '김해신공항 소음 피해 해소 대책' 토론회를 시작으로 12월까지 매월 한 차례 토론회를 연다. 김해공항 포화 상태 해결 방안이나 국제 관문 도시 구축 방안 등 주제도 정해졌다. 시민단체와 시민들이 주로 참여하는 만큼 시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주제를 논의한다.

전문가 집단이 참가하는 라운드테이블에서 정책을 만들고 토론회에서 여론을 수렴해 김해공항 확장 기본계획에 최대한 반영하겠다는 것이 시의 의도다. 국토교통부는 조만간 김해공항 확장 예비타당성 조사가 끝나면 내년 2월까지 기본계획을 수립한다.
시 송종홍 공항기획과장은 "올해는 김해공항 확장 계획 수립을 놓고 정부와 치열한 논리 대결을 펼쳐야 한다"며 "시민들이 바라는 김해공항을 만들기 위해 다양한 방법을 동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희국 기자 kukie@kookje.co.kr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지금 법원에선
"신해철 수술 집도의, 유족에 16억 원 배상"
'오래된 미래 도시'를 찾아서
모로코 마라케시 제마 엘 프나 광장 텅 빈 낮 예술로 가득한 밤
눈높이 사설 [전체보기]
주권국가로서 굳건한 정체성 확립
케이뱅크, 새로운 금융시스템의 시작
뉴스 분석 [전체보기]
유치원 공약 논란 왜…단설·병설보다 국·공립 태부족이 문제
유치원 특성화교육 금지해도 편법 운영…비리 자란다
뉴스&이슈 [전체보기]
영장전담판사 구속여부 새벽까지 고심…유·무죄와는 무관
"역사적 비극 망각한 행정…부산 동구청장 형사고발 하겠다"
다이제스트 [전체보기]
스포원 사이클 정재희 대통령기 MVP 外
대구 비슬산·합천·의령 여행 外
박기철의 낱말로 푸는 인문생태학 [전체보기]
Progressive and Alternative:변화하는 락
어쿠스틱과 일렉트릭
사건 텔링 [전체보기]
선생님이 더 때릴까봐…맞고도 입 닫은 아이
스토리텔링&NIE [전체보기]
일본 정치인 신사참배는 왜 비난받을까
주민투표제와 주민소환제
신통이의 신문 읽기 [전체보기]
딱지치기 필승법에도 과학원리 숨어있대요
매화 벚꽃 진달래…봄꽃 또 뭐가 있을까
이슈 추적 [전체보기]
부산교통공사 '입맛대로 통계', 도시철도 구조조정 명분 쌓나
황금연휴(5월 초 최장 9일) 외국만 좋은 일…내수 살릴 특단책 필요
포토에세이 [전체보기]
봄나들이
봄날의 눈
현장&이슈 [전체보기]
'청렴 워크숍' 연 서병수 시장, 방지 대책보다 "일벌백계" 천명
현장과 사람 [전체보기]
"병든 동물 안락사 막자" 마지막까지 치료
800ℓ 줍고나니 명함 뿌리는 오토바이에 허탈
현장추적 [전체보기]
"14년 쉬지않고 일했는데 1년차 대우"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