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
부산메디클럽

"선박 잘 만들어줘서 감사드린다" 선주사, 성동조선에 8만 弗 쾌척

8척 발주한 스콜피어 탱커스사 "임직원·어려운 이웃에 써 달라"

  • 국제신문
  • 박현철 기자 phcnews@kookje.co.kr
  •  |  입력 : 2017-03-20 20:02:48
  •  |  본지 10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선박을 성공적으로 건조해 준 성동조선해양 임직원에게 감사드립니다."
   
20일 스콜피오 탱커스사의 카사라스(오른쪽) 수석감독관이 성동조선해양 사내 어린이집에 후원금을 전달하고 있다.
국내 대표적인 중형조선소인 성동조선해양에 선주사가 거액의 후원금을 쾌척했다. 글로벌 조선 불황 이후 선주사가 국내 중형조선소의 높은 품질과 기술력에 대한 고마움의 표시로 후원금을 쾌척한 것은 이례적이다.

경남 통영 성동조선해양의 선주사인 모나코의 스콜피오 탱커스사는 20일 성동조선해양에서 열린 11만5000t급 정유운반선 명명식에서 프로젝트의 성공적인 건조에 따른 노고에 대한 감사로 8만 달러(약 9000만 원)의 후원금을 전달했다.

이날 스콜피오 탱커스사는 힘든 여건 속에서도 고품질의 선박을 건조하기 위해 최선을 다해 준 성동조선해양 임직원을 위해 2만 달러를 내놨다. 또 성동조선해양 사내 어린이집인 성동마리아차코스에 4만 달러를 전달했다. 통영시와 고성군에도 1만 달러씩 모두 8만 달러를 쾌척했다.

스콜피오 탱커스사의 선박 건조를 담당한 소트리오스 카사라스 수석감독관은 "지역사회의 어려운 분들을 위해 후원금을 사용해 달라"는 인사를 잊지 않았다.

이 선주사는 2014년 18만t급 벌크케리어 6척, 11만5000t급 탱커 2척 등 모두 8척의 선박을 발주하며 성동조선해양과 인연을 맺었다. 선주사는 이번 마지막 8번 째 선박을 모두 인도하면서 성공적 건조에 대한 고마움과 지역사회에 의미있는 일을 하고 싶다는 뜻과 함께 후원금을 쾌척했다.
성동조선해양 관계자는 "지역 이웃에게 사랑을 실천할 수 있어 큰 보람을 느낀다"며 "조선업이 어려운 시기이지만 최고 품질의 선박 건조로 선주사와 신뢰 관계를 돈독히 하고 고객 만족을 통해 어려운 시기를 헤쳐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에 앞서 지난해 8월 성동조선해양 선주사인 노르웨이 노르딕 아메리칸탱커스사는 15만8000t급 원유 운반선 2척에 대한 동시 명명식에서 지역의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써달라며 통영시와 고성군에 1만 달러씩 기탁한바 있다.

박현철 기자 phcnews@kookje.co.kr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오래된 미래 도시'를 찾아서
에스토니아 타르투, 인상깊은 대학도시
힐링 으뜸촌
창원 고현어촌체험마을
눈높이 사설 [전체보기]
군 갑질문화 개선 위한 실태 파악 시급
다복동 사업은 이웃공동체의 회복
뉴스 분석 [전체보기]
원도심 통합절차 주민투표냐 기초의회 동의냐
문재인 정부 교육정책 개혁 ‘시험대’
뉴스&이슈 [전체보기]
수난당하는 부산 소녀상, 합법화 목소리 높다
다이제스트 [전체보기]
청량한 메타세쿼이아 펼쳐진 담양 여행 外
근대 역사 품은 동구 답사 外
박기철의 낱말로 푸는 인문생태학 [전체보기]
누에바 트로바와 누에바 칸시온: 저항 노래
댄스와 뮤직:라틴음악의 특성
스토리텔링&NIE [전체보기]
수영선수보다 빠른 역파도(이안류)…얕보다간 큰일나요
“기본생계 보장” “일자리 줄어들 것”…최저임금 인상 양날의 검
신통이의 신문 읽기 [전체보기]
광복 72주년…우리 동네 역사박물관 가볼까
신문 읽으면 과거·현재·미래 다 보여요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전체보기]
교통사고 치료 중 숨졌는데 사인은 ‘불상’
자갈치 노점·포차 한 건물 수용…관광명소 보존방법 없나
이슈 추적 [전체보기]
관광지 명성 기반 닦고도 쫓겨나는 원주민·영세상인
총파업 벌이는 비정규직…"노조 할 권리 보장하라"
포토에세이 [전체보기]
해수욕장 거리공연
치르치르의 파랑새
현장&이슈 [전체보기]
항쟁현장서 열린 부산기념식, 여야 지역 국회의원 대거 불참
'청렴 워크숍' 연 서병수 시장, 방지 대책보다 "일벌백계" 천명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