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부산메디클럽

[박기철의 낱말로 푸는 인문생태학]<306> Progressive and Alternative:변화하는 락

  • 국제신문
  • 디지털뉴스부 inews@kookje.co.kr
  •  |  입력 : 2017-04-20 19:47:21
  •  |  본지 30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깊고 깊은 지하에서 들끓던 마그마는 용암으로 분출되어 지표로 흘러 식으며 다양한 바위가 된다. 마찬가지로 사람들 깊은 속 안엔 음악 본성이 마그마처럼 끓는다. 현대 팝 음악사를 놓고 볼 때 음악적 마그마가 밖으로 분출되어 블루스와 컨트리가 용암처럼 흘렀다. 흑백으로 나누어졌던 두 용암은 1950년대 중반부터 로큰롤이라는 하나의 액체 바위(Rock)로 굴렀다(Roll). 그 용암은 구르듯 흐르며 고체 바위들이 되었다.

   
바위인 락의 종류는 다양하다. 두서없이 열거하자면 그런지락, 거라지락, 메탈락, 라틴락, 치카노락, 쓰래시락, 하드락, 소프트락, 이지락, 포스트락, 심포니락, 오페라락, 클래식락, 재즈락, 애시드락, 훵크락, 펑크락, 고딕락, 바로크락, 컨트리락, 블루스락, 컬리지락, 인더스트리얼락, 아트락, 스웜프락, 서던락, 글램락, 루츠락, 모던락, 포크락, 어쿠스틱락, 뉴웨이브락, 싸이키델릭락, 인디락, 아레나락, 프로그레시브락, 얼터너티브락…. 또 많다. 모든 록이 동원되면 레츠(Let's)락이겠다.
이들 중 프로그레시브락와 얼터너티브락은 상반된다. 사랑 따위 노래에서 나아가(progress) 예술적 철학적 사유를 담은 락이 1060년대 말부터의 프로그레시브다. 아트락이라 하는데 필라소피락이라 해도 된다. 딥 퍼플의 April은 한 예다. 하지만 너무 현란하고 심오해져 이를 교체해(alternate) 본능적 본성적으로 단순하고 소박하게 하자는 대안적 태도가 1980년대 말부터의 얼터너티브다. 너바나의 Smells like teen spirit는 한 예다. 하지만 이 굳센 바위(rock)도 쪼개져 자갈(stone)이 된다. 절대 고정불변의 락은 없다. 세상 모든 이치도 그러하다.

박기철 경성대 커뮤니케이션학부 교수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부산지역 대학 대표학과 돋보기
한국해양대 해사글로벌학부
해피-업 희망 프로젝트
과잉행동 지훈
눈높이 사설 [전체보기]
식품 위생관리, 근본적인 대책이 시급
군 갑질문화 개선 위한 실태 파악 시급
뉴스 분석 [전체보기]
원도심 통합절차 주민투표냐 기초의회 동의냐
문재인 정부 교육정책 개혁 ‘시험대’
뉴스&이슈 [전체보기]
수난당하는 부산 소녀상, 합법화 목소리 높다
다이제스트 [전체보기]
평창패럴림픽 입장권 21일부터 판매 外
청량한 메타세쿼이아 펼쳐진 담양 여행 外
박기철의 낱말로 푸는 인문생태학 [전체보기]
누벨바그와 보사노바-신물결·신감각
누에바 트로바와 누에바 칸시온: 저항 노래
스토리텔링&NIE [전체보기]
일제 ‘군함도’ 만행 잊지 말아야 할 역사
수영선수보다 빠른 역파도(이안류)…얕보다간 큰일나요
신통이의 신문 읽기 [전체보기]
광복 72주년…우리 동네 역사박물관 가볼까
신문 읽으면 과거·현재·미래 다 보여요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전체보기]
교통사고 치료 중 숨졌는데 사인은 ‘불상’
자갈치 노점·포차 한 건물 수용…관광명소 보존방법 없나
이슈 추적 [전체보기]
관광지 명성 기반 닦고도 쫓겨나는 원주민·영세상인
총파업 벌이는 비정규직…"노조 할 권리 보장하라"
포토에세이 [전체보기]
여름의 끝자락
화지산 배롱나무
현장&이슈 [전체보기]
항쟁현장서 열린 부산기념식, 여야 지역 국회의원 대거 불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