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
부산메디클럽

"부산도시철도 2호선 모두 양산역까지 운행해야"

하루 상행선 30편, 하행선 20편…호포역 도착·출발로 편성돼 상당수 출·퇴근 시간 몰려 불편

  • 국제신문
  • 김성룡 기자 srkim@kookje.co.kr
  •  |  입력 : 2017-04-20 22:21:25
  •  |  본지 10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양산인구 급증 대책마련 절실

부산도시철도 2호선(부산 해운대 장산역~양산역) 양산선 이용객이 급증하고 있으나 일부 운행 편수가 종점인 양산역까지 운행하지 않고 중간지점에 정차하면서 양산 지역 주민의 불만이 커지고 있다.

이 때문에 양산지역 구간 중 이용객이 가장 많은 양산역의 출퇴근 시간대 배차간격이 상대적으로 길어지는 등 이용객들이 불편을 겪고 있어 개선책 마련이 요구된다.

20일 양산시와 부산교통공사에 따르면 양산선 이용객은 2008년 개통 당시 하루 평균 5600여 명이었으나 올해는 1만7000여 명으로 3배 이상 증가하는 등 매년 늘고 있다. 부산도시철도 2호선 43개 역 중 1일 평균 이용승객은 양산역(6772명)이 16위로 부산 도심지역 역과 비교해도 크게 밀리지 않는다. 이는 양산 물금신도시에 대단위 아파트가 잇따라 들어서면서 양산지역 인구가 급증하고 있기 때문이다.

부산도시철도 2호선 양산선은 현재 하루 상·하행선 각각 171편 등 왕복 342회 운행하고 있다.

이 가운데 부산 해운대 장산역에서 출발하는 상행선 171편 중 141편은 종점인 양산역까지 운행하고, 30편은 부산과 양산 경계지점인 양산시 동면 호포역까지만 운행한다. 또 하행선도 151편은 양산역에서 출발하지만 20편은 호포역에서 출발한다.

문제는 양산역까지 운행하지 않는 열차 운행시간이 이용객이 많은 출퇴근 시간대에 몰려 있다는 점이다. 이에 따라 양산역 이용객들은 출퇴근 시간대 배차간격이 평상시 보다 상대적으로 길어지는 등 불이익을 보고 있다.

이에 따라 양산역까지 운행하는 열차를 더 늘려야 한다고 양산시민들은 주장하고 있다. 특히 오는 2021년 부산도시철도 1호선 양산선(부산 노포동~양산 북정동)이 개통돼 1·2호선 환승이 이뤄지면 양산역 이용객이 더욱 늘어 이에 따른 민원이 더 심각해질 것으로 우려된다.
매일 양산역에서 부산으로 출퇴근하는 이영민(34) 씨는 "부산지역은 출퇴근 시간 배차간격이 줄어드는데 같은 노선인데도 양산은 정반대 현상이 빚어지는 것은 문제다"고 지적했다.

이에 대해 부산교통공사 관계자는 "차량 기지창이 종점이 아닌 호포역에 있어 출퇴근 시간대 양산역 배차간격을 줄이기 쉽지 않다"며 "현재 운행 열차 88%를 양산역으로 투입해 현 실정에서 가능한 모든 대수를 운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김성룡 기자 srkim@kookje.co.kr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오래된 미래 도시'를 찾아서
에스토니아 탈린 ‘꽃과 정원의 도시’
힐링 으뜸촌
의령 갑을골권역
눈높이 사설 [전체보기]
식품 위생관리, 근본적인 대책이 시급
군 갑질문화 개선 위한 실태 파악 시급
뉴스 분석 [전체보기]
원도심 통합절차 주민투표냐 기초의회 동의냐
문재인 정부 교육정책 개혁 ‘시험대’
뉴스&이슈 [전체보기]
수난당하는 부산 소녀상, 합법화 목소리 높다
다이제스트 [전체보기]
대동여지도 속 전북 남원 옛길 여행 外
평창패럴림픽 입장권 21일부터 판매 外
박기철의 낱말로 푸는 인문생태학 [전체보기]
누벨바그와 보사노바-신물결·신감각
누에바 트로바와 누에바 칸시온: 저항 노래
스토리텔링&NIE [전체보기]
일제 ‘군함도’ 만행 잊지 말아야 할 역사
수영선수보다 빠른 역파도(이안류)…얕보다간 큰일나요
신통이의 신문 읽기 [전체보기]
광복 72주년…우리 동네 역사박물관 가볼까
신문 읽으면 과거·현재·미래 다 보여요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전체보기]
교통사고 치료 중 숨졌는데 사인은 ‘불상’
자갈치 노점·포차 한 건물 수용…관광명소 보존방법 없나
이슈 추적 [전체보기]
관광지 명성 기반 닦고도 쫓겨나는 원주민·영세상인
총파업 벌이는 비정규직…"노조 할 권리 보장하라"
포토에세이 [전체보기]
여름의 끝자락
화지산 배롱나무
현장&이슈 [전체보기]
항쟁현장서 열린 부산기념식, 여야 지역 국회의원 대거 불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