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식약처, 판매중지 뒤 위해성 분석…의료계 “의사·국민 갈등 조장” 분통

발암물질 고혈압약 논란 확산

  • 국제신문
  • 조민희 기자 core@kookje.co.kr
  •  |  입력 : 2018-07-11 19:56:56
  •  |  본지 7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정부 인체영향 파악않고 조치
- 내과의사회 “국민 불안” 성명
- 약사-의사 ‘성분명 처방’ 갈등도

발암물질 함유 우려가 있는 고혈압 치료제 115개 품목의 판매 및 제조가 중지되자 인체 위해성 여부를 놓고 논란이 일고 있다. 이 때문에 무료 재처방과 별도로 복용 환자에 대한 후속 조처는 다소 시간이 걸릴 전망이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11일 문제가 된 NDMA(N-니트로소디메틸아민)가 실제 원료에 포함됐는지를 확인하고 NDMA가 검출되면 인체 위해량에 대한 분석연구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현재로선 고혈압약의 발암 가능 물질 포함 여부와 인체 위해성 여부가 파악되지 않았다는 뜻이다.

앞서 식약처는 219개 품목의 판매 및 제조중지 조치를 발표했다가 이후 실제 조사를 벌여 104개 제품은 해당 원료를 사용하지 않는 것을 확인하고 해제했다. 식약처의 이 같은 조처는 유럽의약품안전청(EMA)이 고혈압 치료제에 쓰이는 원료의약품 중 중국산 ‘발사르탄’에서 NDMA가 확인돼 독일과 프랑스 등 22개국에서 회수 중이라고 발표한 데 따른 것이다.

그러나 유럽과 우리나라 외에는 판매 중지에 나선 국가가 없다. 미국 연방보건사회복지부는 “발사르탄 제품 내 NDMA 검출량이 미미해 인체에 위험하지 않다”는 입장을 밝혔다.
대한개원내과의사회는 지난 10일 “식약처의 미흡하고 안일한 대처가 국민의 불안감을 증폭시키고 의사와 환자 간 불신을 조장했다”면서 “식약처장은 이번 사태에 대한 책임을 지고 대국민 사과와 함께 즉각 사퇴해야 한다”는 내용의 성명서를 내놓으며 논란에 불을 붙였다. 하지만 부산시 관계자는 “보건당국 입장에서는 행여나 국민의 건강에 위해성이 의심된다면 그냥 두고보기는 어렵다고 판단할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이와 함께 해묵은 논란인 ‘성분명 처방’을 둘러싼 의사와 약사 간 갈등으로 번지고 있다. 대한의사협회가 이날 “이번 사태는 성분명 처방의 위험을 방증하는 결과다”는 내용의 성명을 냈다. 이에 대한약사회는 “리베이트에 빠진 의사들이 복제약을 처방해 문제가 커진 것인데 약사에게 책임을 전가한다”고 반박했다.

조민희 기자 core@kookje.co.kr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건강한 부산을 위한 시민행동 프로젝트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지금 법원에선
가해자 구속…‘위험운전치사’ 적용 형량 무거워질 듯
귀촌
조해훈의 귀농이야기- 주민들과 지리산 산행
교단일기 [전체보기]
선생노릇의 무게
눈높이 사설 [전체보기]
데이트 폭력 관련법 처리 서둘러야
부산 소방관 건강 적신호 심각하다
뉴스 분석 [전체보기]
미국발 악재 쓰나미에 코스피 2000선도 위태
두 달짜리 알바? 언 발 오줌누기식 고용한파 대책
다이제스트 [전체보기]
국회 선거구 획정위원 9명 확정
평화, 이용주 당원자격 3개월 정지
박기철의 낱말로 푸는 인문생태학 [전체보기]
메디아와 미디어
이아손과 손오공:전혀 다른 이야기
스토리텔링&NIE [전체보기]
지역과 민족, 소외된 자를 대변한 ‘저항 문학인’
군법 어겨가며 부산에 헌신…전장의 휴머니스트
신통이의 신문 읽기 [전체보기]
이웃 선행·미덕도 신문에 실릴 가치 있단다
질병 일으키고 치료 도움주고…‘두 얼굴’ 기생충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전체보기]
이우환 조각 또 낙서…접근 막자니 작품의도 훼손 ‘딜레마’
“흉측스럽다” “공모로 선정”
이슈 분석 [전체보기]
부산시장 진흙탕 선거전…정책 소용없다? 벌써 네거티브 난타전
이슈 추적 [전체보기]
송철호 울산시장 당선인·김경수 경남지사 당선인, 가덕신공항 동의한 적 없다
지역 경제수장에게 듣는다 [전체보기]
정기현 사천상의 회장
포토에세이 [전체보기]
손짓하는 귀족 나무
은행나무길 청춘들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

무료만화 &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