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BCG 경피용 비소 검출 예방접종도우미사이트 마비 회수 제품 보니

  • 국제신문
  • 이영실 기자 inews@kookje.co.kr
  •  |  입력 : 2018-11-08 10:56:07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식품의약품안전처가 BCG 경피용 결핵 백신의 첨부 용액에서 비소가 검출돼 회수 조치를 한 가운데 내 아이가 맞은 경피용 BCG백신 제품을 확인하려는 부모들의 움직임 분주하다.

   
(사진=홈페이지 캡처)
부모들은 자녀가 맞은 경피용 BCG 백신이 비소가 검출된 제품인지 확인하려 예방접종 사이트에 접속하고 있다.

예방접종도우미사이트 ‘예방접종 내역 조회 서비스’에서 경피용 BCG백신 제품명을 확인할 수 있기 때문. 이에 8일 오전 10시 30분 현재 예방접종도우미사이트 홈페이지가 마비된 상태다. 홈페이지 접속이 어려울 경우 예방접종도우미 애플리케이션을 이용하는 방법도 있다.

식약처가 발표한 회수 대상은 ‘일본BCG제조’사가 만들고 한국백신상사에서 수입·유통한 경피용건조BCG 백신(제조번호 KHK147, KHK148, KHK149)이다. 해당 백신에서는 0.039㎍(0.26ppm)의 비소가 검출됐다. 1일 허용 기준치인 1.5㎍/일(5㎏)의 1/38 정도다.

앞서 지난 7일 식품의약품안전처는 ‘경피용건조BCG백신(일본균주)’을 회수했다고 밝혔다.

일본 보건복지부 격인 후생성은 해당 제품에서 기준치 이상의 비소가 발견됐으나 검출된 비소량이 적어 안정성에는 문제가 없다고 판단해 회수 없이 제조소 출하만 정지시켰으나 우리 나라에서는 모든 제품을 회수 조치했다. 이영실 기자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난치병 환우에 새 생명을
천증 홍성무 씨
제2의 도시 위상…관문공항에 달렸다
부산 기업 유치 한계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