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태국 동굴 소년 구조 아직 9명 남아…폭우로 빠른 구조 위급

  • 국제신문
  • 디지털뉴스팀1 기자
  •  |  입력 : 2018-07-09 09:14:06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태국 동굴 실종자 구조 = 연합뉴스 AP
태국 동굴에 갇혀 있던 유소년 축구팀 13명 중 소년 4명이 고립 16일 만에 기적적으로 구조됐으나 지난 목요일부터 지속되는 폭우로 인해 남은 9명의 구조가 위급한 상황이다.

군사당국과 지역 관계자는 구조된 소년 4명이 병원에서 안정을 취하고 있다고 전했다. 병원 관계자는 “그리 나쁜 상태는 아니다(not that bad)”라며 좋은 상태라고 말했다.

나롱싹 오솟따나꼰 전 치앙라이 지사는 순조히 작업이 진행되고있다고 전하며 “남은 소년들을 구조하기 위한 시간이 계속 흐르고 있다. 구조작업을 계속할 수 있도록 산소 탱크를 교체하는 데 신경을 쓰고 있다”라고 말했다. 그는 언제 추가로 소년들을 구조해 낼 수 있을지에 대해서는 알 수 없다 면서도 10시간 정도면 추가 결과가 나올 수 있을 것으로 전망했다. 그는 그러면서 20시간 이상은 걸리지 않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 지역에 큰 폭우가 내리고 있지만 전문가들은 폭우가 동굴 수위 상승으로 곧바로 이어지지는 않을 것이란 판단이다. 다만 구조가 속히 진행되어야 할 필요성이 있다고 한다. 전송화 인턴기자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건강한 부산을 위한 시민행동 프로젝트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

무료만화 &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