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부산메디클럽

이기섭 8단의 바둑칼럼 <1741> 2016 부산 서울 프로기사 초청교류전 2차전

제2국 제9보(127~147) 귀를 지킨 이유

  • 국제신문
  • 디지털뉴스부 inews@kookje.co.kr
  •  |  입력 : 2017-02-16 19:03:28
  •  |  본지 23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백○△(마지막 수)을 본 이정우 9단은 어느 길을 갈 것인가를 놓고 장고에 들어갔다.
   

하변을 계속 키워야 할 것인가. 아니면 우상귀를 지킬 것인가. 이 9단은 결국 127로 귀를 지키는 쪽을 선택했다.

그는 <참고도> 백1을 당하면 이하 흑8까지 후수로 쌈지를 뜨고 살아야 하는 것이 너무 굴욕적이어서 하변을 키우지 못했다.

백134 때 흑135로 푹 들어가 백의 약점을 노린 것은 지나쳤다. 가뜩이나 형세가 나빠 신음하던 서무상 8단이 이 기회를 놓칠 리 없다. 그는 즉각 백136, 138로 반발하고 나섰다. 순항하던 흑이 여기서 한번 휘청한다.

흑139에 백140, 142로 버틴 것은 기세. 이래서는 흑이 크게 당한 것 같지만, 흑도 나름대로 노림이 있다. 흑A부터 E까지(부호 순으로) 패가 나는 것이다.

고심 끝에 이 9단이 147로 지켜둔 것은 일종의 타협책이다. 일단 하변을 안정시킨 뒤 흑A를 노린다는 구상이다.
   
〈참고도〉

● 이정우 9단

(덤 6집반)

○ 서무상 8단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busan momfair 2017 부산 맘페어10.20(금)~22(일) 부산항국제여객터미널
농협
2017일루와페스티벌
s&t 모티브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BIFF 미리보기
아시아영화의 향연
산사를 찾아서
양산 내원사
국제시단 [전체보기]
윤달의 수의(壽衣) /이신남
전어 /조윤주
글 한 줄 그림 한 장 [전체보기]
철도, 시간과 공간의 개념을 바꾸다
땀흘리는 총알
방송가 [전체보기]
사교육 레이스 벗어난 부모들의 이야기
의문의 죽음…누가 방아쇠를 당겼을까
새 책 [전체보기]
톰, 아주 작은 아이 톰(바르바라 콩스탕틴 지음) 外
아내들의 학교(박민정 지음) 外
신간 돋보기 [전체보기]
직업 구하지 말고 만들어라
부산에 대한 그리움 에세이로
아침의 갤러리 [전체보기]
화병-아키야마 준 作
Docking-고석원 作
어린이책동산 [전체보기]
코끼리와 마음 터놓는 친구 됐어요 外
사랑 앞에 우리는 장벽이 아니야 外
이 한편의 시조 [전체보기]
응답 /김소해
달의 배후 /손증호
이기섭 8단의 토요바둑이야기 [전체보기]
제13회 LG배 기왕전 본선 1회전
제8회 정관장배 세계여자바둑 최강전 11국
이원 기자의 Ent 프리즘 [전체보기]
흙수저그룹 ‘방탄소년단’, 글로벌 팬덤 갖춘 아티스트로
배우들의 영화사랑, 열악한 드라마 제작환경 탓
조재휘의 시네필 [전체보기]
흥행코드 다 넣은 ‘브이아이피’, 그래서 실패
낡고 잊혀지고 떠나가도…영도다리 밑에 살아간다
책 읽어주는 남자 [전체보기]
동물이 건강해야 인간도 건강하다 /정광모
잠들기 전 머리맡 이야기에서부터 유리천장 깨기 /박진명
책 읽어주는 여자 [전체보기]
5·18 광주민주화운동…그들의 시간은 그때 멈췄다 /안덕자
머리 쓰기 보단 심장 뛰는 것이 ‘진짜 인간’의 삶 /강이라
현장 톡·톡 [전체보기]
“생활문화 활성화 위해 동아리 활동 지원을”
“비싼 오디오라고 다 좋은 음질은 아니에요”
묘수풀이 - [전체보기]
묘수풀이 - 2017년 9월 20일
묘수풀이 - 2017년 9월 19일
이기섭 8단의 바둑칼럼 [전체보기]
2017 부산·서울 프로기사 초청교류전 1차전
2017 부산·서울 프로기사 초청교류전 1차전
정천구의 대학에서 정치를 배우다 [전체보기]
老老恤孤
鰥寡孤獨
경남개발공사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