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이기섭 8단의 바둑칼럼 <1762> 2016 부산 서울 프로기사 초청교류전 2차전

제4국 제8보(91~105) 손을 뺀 이유

  • 국제신문
  • 디지털뉴스부 inews@kookje.co.kr
  •  |  입력 : 2017-03-19 20:14:30
  •  |  본지 23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백○△(마지막 수)로 흑의 응수를 살핀 것이 호착. <참고도> 흑1로 반발하면 즉시 백의 책략에 걸려든다. 백은 그 순간 2로 끊어 수습에 나설 것이다. 흑3이면 백은 8까지, 백○△ 한 점을 사석으로 활용해 백 모양을 멋지게 정비할 것이다.
   

그렇다고 고분고분 흑A로 잇는 것은 백이 손 빼더라도 엄하게 응징하는 후속수단이 없다. 잠시 뜸을 들이던 장명한 6단은 손길을 돌려 91로 삼삼에 뛰어든다. 이곳 백의 응수에 따라 갈 길을 정하려는 것이다.

김수장 9단은 92로 차단하여 백100까지 응징에 나선다. 귀를 내주더라도 우하 흑 두 점을 크게 잡겠다는 것이다. 흑101로 몰자 김 9단은 노타임으로 백102로 흑의 연결을 차단해버린다.
   
〈참고도〉

장 6단은 물론 흑91을 둘 때부터 이 같은 피해를 각오하고 있었다. 그의 노림은 흑103, 105로 나가 끊겠다는 것이다. 가만히 보면 백B로 모는 축이 성립하지 않아 백도 응수가 궁하다.

● 장명한 6단

(덤 6집반)

○ 김수장 9단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시인 최원준의 부산탐식프로젝트
자갈치시장 고래고기
산사를 찾아서
함안 달전사
국제시단 [전체보기]
고요 /이정모
겨울눈 /설상수
글 한 줄 그림 한 장 [전체보기]
모든 것은 뇌의 착각
함께 살자
리뷰 [전체보기]
엄마와 딸, 할머니…우리와 닮아 더 아련한 이야기
관객과 하나된 젊은 지휘자의 ‘유쾌한 구애’
방송가 [전체보기]
지리산 야생 반달곰의 흔적을 찾아서
뗏목 타고 한강 종주 나선 무한도전 멤버들
새 책 [전체보기]
그대 눈동자에 건배(히가시노 게이고 지음) 外
안정효의 3인칭 자서전 세월의 설거지(안정효 지음) 外
신간 돋보기 [전체보기]
민주주의에 관한 진지한 사유
단일화폐 체제는 ‘독’이다
아침의 갤러리 [전체보기]
뉴욕 : 카디널이 보이는 풍경-김덕기 作
Lego Story-안정연 作
어린이책동산 [전체보기]
흉내내기가 아닌 진짜 엄마 되기 外
이혼가정 아이 상처난 마음 위로하기 外
이 한편의 시조 [전체보기]
배추밭 /박권숙
섬氏꽃 /이정재
이기섭 8단의 토요바둑이야기 [전체보기]
제8기 한국물가정보배 본선
제4회 비씨카드배 본선 64강전
이원 기자의 Ent 프리즘 [전체보기]
영화 흥행에 있어 중요한 개봉일 잡기
더 나은 세상 만드는, 그들이 진짜 스타
조재휘의 시네필 [전체보기]
대만 거장감독이 풀어낸 혼돈의 시대
영화 ‘범죄도시’와 제노포비아
책 읽어주는 남자 [전체보기]
꽁트로 만나는 유치찬란한 우리들 인생 /박진명
중국은 어떻게 유능한 정치 지도자를 뽑을까 /정광모
책 읽어주는 여자 [전체보기]
뒤늦게 찾아온 사랑의 허망함…그럼에도 삶은 계속된다 /강이라
짧게 피었다 지는 ‘로빙화’처럼…가난에 시든 소년의 꿈 /안덕자
현장 톡·톡 [전체보기]
여유와 긴장감의 적절한 배치…눈 뗄 수 없었던 60분
저렴한 가격의 영화인 호텔, 부산 로케이션팀들 “좋아요”
BIFF 리뷰 [전체보기]
기타노 다케시 감독 ‘아웃레이지 파이널’
정재은 감독 ‘나비잠’- 뻔한 멜로…그러나 뻔하지 않은 감동
BIFF 피플 [전체보기]
‘레터스’ 윤재호 감독
‘헤이는’ 최용석 감독
묘수풀이 - [전체보기]
묘수풀이 - 2017년 12월 13일
묘수풀이 - 2017년 12월 12일
오늘의 BIFF [전체보기]
오늘의 BIFF - 10월 18일
오늘의 BIFF - 10월 17일
이기섭 8단의 바둑칼럼 [전체보기]
2017 부산 서울 프로기사 초청교류전 1차전
2017 부산 서울 프로기사 초청교류전 1차전
정천구의 대학에서 정치를 배우다 [전체보기]
知國計之極
哀公과 姜氏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