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
부산메디클럽

'윤식당' 나영석PD 새 예능 '영업 준비 완료' 관람포인트 '수많은 외국친구들 조연'

  • 국제신문
  • 디지털뉴스부 inews@kookje.co.kr
  •  |  입력 : 2017-03-21 00:48:38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윤식당'이 해외 영업을 마치고 돌아왔다.
   
(사진제공=연합뉴스)
지난 20일 tvN 새 예능프로그램 '윤식당' 팀은 서울 영등포 타임스퀘어에서 제작발표회를 가지며 관전 포인트 및 에피소드를 소개했다.

'윤식당'은 나영석 PD팀의 신규 프로그램으로 배우 신구·윤여정·이서진·정유미가 인도네시아 발리의 인근 섬에 작은 한식당을 열고 운영하는 이야기를 담은 리얼리티 예능이다. 다양함 속에 어우러져 함께 살아가는 이들의 특별한 일상이 안방극장에 신선하고 따뜻한 힐링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윤식당'의 관전 포인트 중 하나는 바로 네 배우의 4인4색 캐릭터와 '케미'다. 윤여정은 '윤식당'을 이끄는 메인셰프이자 사장님이다. 윤식당 안에서는 윤여정의 말이 곧 법이였다고. 윤여정은 카리스마 넘치는 사장으로 변신했다.

윤여정은 "사실 나는 먹는 걸 해먹기보다는 굶는 여자다. 내가 이걸 한다는 게 무리였다. 다행이었던 건 이서진이 정말 많이 도와줬다. 예능을 많이 해본 애라서 선수더라"라면서 "진심으로 많이 도와줬다. 안 그랬으면 경영을 할 수 없었을 것"이라고 했다.

정유미는 "예능 프로그램이 처음이다. 나영석 PD에게 연락을 받았을 때 윤여정 선생님이 나온다고 해서 관심이 갔다. 작은 한식당을 한다고 얘기를 들어서 궁금하기도 하고, 또 내가 좋아하는 선배님을 가까이서 볼 수 있는 기회가 되겠다고 싶어서 갔다"면서 "예능을 찍고 있다는 기분은 안 들었고 식당 하는데 정신이 없었다. 그런데 정신 없는 것도 좋았다. 일 하다 와서 좋았고, 며칠 더 있었으면 좋았겠다는 생각도 했다"고 전했다.

신구 역시 "가길 잘 했다. 즐겁고 재밌게 일했다"고 출연소감을 밝혔다. 이서진 역시 "아버지 신구 선생님, 어머니 윤여정 선생님, 막내 정유미까지 있어서 편했다"고 말했다.

나영석 PD는 "윤여정 선생님이 사장이면 좋겠다고 생각하고 먼저 섭외했다. 네 분 모두 '윤식당'에 꼭 필요한 분들"이라며 "굳이 MSG를 꼽자면 철 없이 놀라가자던 이서진"이라고 말했다.

'윤식당'의 차별화 포인트에 대해서 나PD는 "식당을 경영한다는 건 한 번도 시도하지 않았다. 많은 손님들이 식당을 방문한다. '꽃보다' 시리즈나 '삼시세끼'는 우리끼리 관계 속에서 재미와 스토리를 만들었다면 '윤식당'은 수많은 외국에서 온 친구들이 조연 역할을 해줄 정도로 많은 관계를 맺었다"면서 "외국인들 입을 통해 한국 음식이나 한국 이야기를 듣는 건 새로운 포인트가 되지 않을까 한다"고 덧붙였다.
24일 첫 방송을 하는 '윤식당'의 나PD 마법이 이번에도 통할지 귀추가 주목된다.

이영실에디터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시인 최원준의 부산탐식프로젝트
부산 앞바다 '전설의 물고기' 돗돔
박현주의 그곳에서 만난 책
손택수 시인과 시집 '떠도는 먼지들이 빛난다'
국제시단 [전체보기]
인생 /성수자
돌자루와 고기자루와낙엽자루와 /김미령
글 한 줄 그림 한 장 [전체보기]
폐허 속에 문명의 싹을 틔우다
다른 방법이 없다 삼가는 뿐이다
리뷰 [전체보기]
불 꺼진 무대가 물었다, 당신은 고독하지 않냐고
방송가 [전체보기]
전설의 후퇴작전 장진호 전투, 그날의 기억
'딸 바보' 박명수와 모(母)벤저스 입씨름
새 책 [전체보기]
올빼미는 밤에만 사냥한다(사무엘 비외르크 지음) 外
떠나간 자와 머무른 자(엘레나 페란테 지음·김지우 옮김) 外
신간 돋보기 [전체보기]
대마도 여행 100% 만족하기
퍼즐같은 단편들, 연작소설로
아침의 갤러리 [전체보기]
별보기 2013-권부문 作
Sincerely - 차하린 作
어린이책동산 [전체보기]
그림으로 배우는 이야기 구성 방법 外
사랑스러운 꼬마의 비밀 스파이 활동 外
이 한편의 시조 [전체보기]
햇살론 /최성아
소중한 일 /나동광
이기섭 8단의 토요바둑이야기 [전체보기]
제11기 맥심배 입신 최강전 8강전
제18회 후찌쯔배 8강전
이원 기자의 Ent 프리즘 [전체보기]
상영 논란 '옥자'…극장 vs 넷플릭스 어디서 볼까
신중현과 방탄소년단
조재휘의 시네필 [전체보기]
교감 사라진 자본주의 사회…미자의 선택에서 보는 희망
여성 영웅 서사 인기…페미니즘 대중화 오나
책 읽어주는 남자 [전체보기]
명절 친척 잔소리 폭격에 고르고 고른 한 마디 "뿡" /박진명
뿌리 내린 식물은 시들 때까지 자랄 뿐 헤매지 않는다 /정광모
책 읽어주는 여자 [전체보기]
더 진하고 따뜻해요, 가슴으로 맺어진 가족 /안덕자
인간, 그가 어디에 있든지 사랑할 수 있어야 /강이라
현장 톡·톡 [전체보기]
부산문화재단 적립금, 어떻게 쓸지가 문제
'끈끈해진' 감독들 "부산서 작업 즐거웠다"
묘수풀이 - [전체보기]
묘수풀이 - 2017년 6월 28일
묘수풀이 - 2017년 6월 27일
이기섭 8단의 바둑칼럼 [전체보기]
제19회 부산시장배 시민바둑대회 명사대국
제19회 부산시장배 시민바둑대회 명사대국
정천구의 대학에서 정치를 배우다 [전체보기]
君子者, 法之原
法令所以導民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