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고 정다빈 사망 10주기, 당시 사건과 타살 의혹 남자친구 진술 재조명

  • 국제신문
  • 디지털뉴스부 inews@kookje.co.kr
  •  |  입력 : 2017-03-21 02:52:25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사진 = 채널 A 풍문쇼 방송 캡처)
채널A 토크쇼 '풍문쇼'에서 고 정다빈의 사건을 언급하여 화제다.

20일 '풍문쇼'에서 고 정다빈의 사망 10주기를 언급하여 당시 사건과 남자친구의 진술 내용에 이목이 쏠리고 있다.

故 정다빈은 지난 2007년 2월 10일 27세의 꽃같은 나이에 우울증을 극복하지 못하고 스스로 세상을 버렸다.

드라마 '옥탑방 고양이'에서 배우 김래원과 호흡을 맞추며 스타덤에 오른 고 정다빈은 2007년 전 남자친구 집 화장실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당시 정다빈을 발견했을 남자친구 이 씨는 "어제 술에 취해 집에 늦게 들어왔는데 아침에 일어나보니 정다빈이 화장실에서 숨져 있었다"고 진술했다.

정다빈 남자친구로 알려진 그는 신인 배우로 활동한 5세 연하 K씨였다. 2006년 가수 간종욱 '약한 남자' 뮤직비디오로 데뷔한 K씨는 고인과 1년 정도 교제한 것으로 알려졌다.

방송인 홍석천은 K씨에 대해 "꿈을 위해 굉장히 노력한 친구다. 정다빈과 같은 회사였더라. 종종 둘이 내 가게에 밥 먹으러 왔는데 어느 날 정다빈 씨가 만난다고 얘기했다. 굉장히 예쁜 커플이라고 생각했던 기억이 난다"고 떠올렸다.

패널은 "정다빈이 사망 전, 술자리를 하고 남자친구와 함께 귀가했다. 남자친구는 '아침에 일어나 찾았더니 목을 매 숨졌다'고 증언했다"며 "경찰이 '신고를 받고 출동해서 보니까 남자친구가 정다빈을 안고 내려와서 인공호흡을 하고 있더라'라고 했다"고 전했다.

정다빈은 사망 전, 자신의 싸이월드에 의미심장한 글을 올린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날을 돌아보게 하시는 주님. 혹시 저를 기다리시는지 제가 아직도 보고 싶으신 건지' 등의 글과 '복잡해서 죽을 것 같았다. 이유 없이 화가 나서 죽을 것 같았다' 등의 글을 게재했다.

하지만 유가족과 소속사 측은 타살 의혹을 제기하며 재수사를 요청했다. 남자친구는 '정다빈이 평소 일이 없어 힘들어했다'고 했지만 소속사는 '(사망) 이틀 전에 통화할 때까지만 해도 작품 이야기를 했다. 작품 열심히 할 거라고 했다'고 해 증언이 엇갈렸다.

실제 사망 6개월 전 출연 예정인 작품도 여럿 있었고, 이틀 뒤엔 피부과 진료도 예약돼 있었다. 정선희와 동남아 여행도 계획한 것으로 드러났다.

그러나 국과수는 부검 결과 자살로 결론냈다
이날 정다빈의 사망 10주기라고 해서 따로 특별하게 공식 행사가 진행되진 않았다.

가족들과 팬들은 정다빈이 안치된 추모관에서 추모한 걸로 알려졌다. 강정흔 인턴기자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부산교육다모아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조봉권의 문화현장
문화예술 분야, 높은 기대 그리고 난관
김두완 신부의 신앙 이야기
하느님은 사랑이시다
국제시단 [전체보기]
가오리 /신정민
부동不動 /정성환
글 한 줄 그림 한 장 [전체보기]
서쪽 하늘 끝에 웅장하게 덩더룻이 솟아있던
그러나 아버지는 죽지 않으리
문화 소식 [전체보기]
부산문화재단, 문화예술 특성화 지원사업 심의 시작
부산독립영화협회 “서병수, BIFF 탄압…검찰, 재조사 하라”
방송가 [전체보기]
편견 이겨낸 전신탈모 배우의 빛나는 이야기
칠레 세로 카스티요공원으로 힐링 여행
새 책 [전체보기]
놀러 가자고요(김종광 소설집) 外
그리스인 조르바(니코스 카잔차키스 지음·유재원 옮김) 外
신간 돋보기 [전체보기]
세상을 바꾸는 명연설문은
1년만 뭐든 좋다고 해 볼 거야
아침의 갤러리 [전체보기]
동쪽으로-이정호 作
결 : 옛날의 그 집-김덕용 作
어린이책동산 [전체보기]
쉽게 적은 독도가 우리 땅인 이유 外
‘몽실 언니’ 권정생 동화작가의 인생 外
이 한편의 시조 [전체보기]
해갈 /이행숙
하구 시편 -을숙도 3 /변현상
이기섭 8단의 토요바둑이야기 [전체보기]
제1회 중환배 세계선수권 준결승
제48기 국수전 도전5번기 제1국
이원 기자의 Ent 프리즘 [전체보기]
15세 등급 논란 ‘독전’…새 기준 되나
칸영화제는 호평 쏟아진 ‘버닝’을 왜 외면했나
조재휘의 시네필 [전체보기]
사진, 생동하는 삶의 기억들
사라진 청년세대 리얼리티
책 읽어주는 남자 [전체보기]
가진 것 없는 청년들 유쾌한 반란 꿈꾼다 /박진명
실패한 ‘적색 개발주의’로 쓸쓸히 끝난 러시아혁명 /정광모
책 읽어주는 여자 [전체보기]
더 많은 희생 낳기 전에 나무 한 그루 심자 /안덕자
절대 고독은 소통에 미숙한 현대인의 운명이다 /강이라
현장 톡·톡 [전체보기]
“다양성 영화 접할 최소한의 환경을”…범시민 전용관 설립 운동
김세연과 트리플 바흐…국가·장르별 교차 공연 해운대바다 물들여
묘수풀이 - [전체보기]
묘수풀이 - 2018년 6월 19일
묘수풀이 - 2018년 6월 18일
이기섭 8단의 바둑칼럼 [전체보기]
제5회 대주배 남녀 프로시니어 최강자전
제5회 대주배 남녀 프로시니어 최강자전
정천구의 도덕경…민주주의의 길 [전체보기]
勢不行也
易子敎之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