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고 정다빈 사망 10주기, 당시 사건과 타살 의혹 남자친구 진술 재조명

  • 국제신문
  • 디지털뉴스부 inews@kookje.co.kr
  •  |  입력 : 2017-03-21 02:52:25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사진 = 채널 A 풍문쇼 방송 캡처)
채널A 토크쇼 '풍문쇼'에서 고 정다빈의 사건을 언급하여 화제다.

20일 '풍문쇼'에서 고 정다빈의 사망 10주기를 언급하여 당시 사건과 남자친구의 진술 내용에 이목이 쏠리고 있다.

故 정다빈은 지난 2007년 2월 10일 27세의 꽃같은 나이에 우울증을 극복하지 못하고 스스로 세상을 버렸다.

드라마 '옥탑방 고양이'에서 배우 김래원과 호흡을 맞추며 스타덤에 오른 고 정다빈은 2007년 전 남자친구 집 화장실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당시 정다빈을 발견했을 남자친구 이 씨는 "어제 술에 취해 집에 늦게 들어왔는데 아침에 일어나보니 정다빈이 화장실에서 숨져 있었다"고 진술했다.

정다빈 남자친구로 알려진 그는 신인 배우로 활동한 5세 연하 K씨였다. 2006년 가수 간종욱 '약한 남자' 뮤직비디오로 데뷔한 K씨는 고인과 1년 정도 교제한 것으로 알려졌다.

방송인 홍석천은 K씨에 대해 "꿈을 위해 굉장히 노력한 친구다. 정다빈과 같은 회사였더라. 종종 둘이 내 가게에 밥 먹으러 왔는데 어느 날 정다빈 씨가 만난다고 얘기했다. 굉장히 예쁜 커플이라고 생각했던 기억이 난다"고 떠올렸다.

패널은 "정다빈이 사망 전, 술자리를 하고 남자친구와 함께 귀가했다. 남자친구는 '아침에 일어나 찾았더니 목을 매 숨졌다'고 증언했다"며 "경찰이 '신고를 받고 출동해서 보니까 남자친구가 정다빈을 안고 내려와서 인공호흡을 하고 있더라'라고 했다"고 전했다.

정다빈은 사망 전, 자신의 싸이월드에 의미심장한 글을 올린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날을 돌아보게 하시는 주님. 혹시 저를 기다리시는지 제가 아직도 보고 싶으신 건지' 등의 글과 '복잡해서 죽을 것 같았다. 이유 없이 화가 나서 죽을 것 같았다' 등의 글을 게재했다.

하지만 유가족과 소속사 측은 타살 의혹을 제기하며 재수사를 요청했다. 남자친구는 '정다빈이 평소 일이 없어 힘들어했다'고 했지만 소속사는 '(사망) 이틀 전에 통화할 때까지만 해도 작품 이야기를 했다. 작품 열심히 할 거라고 했다'고 해 증언이 엇갈렸다.

실제 사망 6개월 전 출연 예정인 작품도 여럿 있었고, 이틀 뒤엔 피부과 진료도 예약돼 있었다. 정선희와 동남아 여행도 계획한 것으로 드러났다.

그러나 국과수는 부검 결과 자살로 결론냈다
이날 정다빈의 사망 10주기라고 해서 따로 특별하게 공식 행사가 진행되진 않았다.

가족들과 팬들은 정다빈이 안치된 추모관에서 추모한 걸로 알려졌다. 강정흔 인턴기자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김해매거진 새창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김두완 신부의 신앙 이야기
다양성과 일치
최원준의 그 고장 소울푸드
동해 물텀벙 별미
국제시단 [전체보기]
하다가 /김자미
꽃샘추위 /변현상
글 한 줄 그림 한 장 [전체보기]
미쳐라
화염 속에서 불타오른 자유의 영혼
리뷰 [전체보기]
엄마와 딸, 할머니…우리와 닮아 더 아련한 이야기
관객과 하나된 젊은 지휘자의 ‘유쾌한 구애’
문화 소식 [전체보기]
부산문화재단, 문화예술 특성화 지원사업 심의 시작
부산독립영화협회 “서병수, BIFF 탄압…검찰, 재조사 하라”
방송가 [전체보기]
다시 무대에 오른 H.O.T. ‘어게인 1996’
동성이의 ‘발가락 기적’은 이뤄질까
새 책 [전체보기]
이별이 떠났다(소재원 지음) 外
돌아온 여행자에게(란바이퉈 지음) 外
신간 돋보기 [전체보기]
세상을 바꿀 새로운 기술
경제학자가 본 암호화폐
아침의 갤러리 [전체보기]
Infiltration Ⅲ-전광수 作
island -정성희 作
어린이책동산 [전체보기]
어른들이 없는 세상 속 아이들 外
재미있는 만화로 만나는 올림픽 역사 外
이 한편의 시조 [전체보기]
시냇물 /김임순
홍매(紅梅) /정경수
이기섭 8단의 토요바둑이야기 [전체보기]
제10회 삼성화재배 본선 16강전
제10회 삼성화재배 본선 32강전
이원 기자의 Ent 프리즘 [전체보기]
부산에서 촬영한 ‘블랙 팬서’, 내한행사도 부산서 했더라면
‘천생 배우’ 하지원을 응원한다
조재휘의 시네필 [전체보기]
한국영화가 사회상 담을 때 빠지는 함정
‘인간’ 처칠이 ‘영웅’이 되기까지
책 읽어주는 남자 [전체보기]
나비의 가녀린 죽음이 짓누르는 양심의 무게 /박진명
전쟁 통해 진화하는 문명…인간의 숙명일까 /정광모
책 읽어주는 여자 [전체보기]
어른들은 왜 이기적이죠?…힘들수록 나눠야지요 /안덕자
자비로 세상 대하면 평화·행복 뒤따라와 /강이라
현장 톡·톡 [전체보기]
관객도 영화감독도 ‘안타깝다’ 한숨 “예술영화관 공공재 의미 가졌으면…”
5개 작품 준비하는 젊은 안무가들 변화의 몸짓
BIFF 리뷰 [전체보기]
기타노 다케시 감독 ‘아웃레이지 파이널’
정재은 감독 ‘나비잠’- 뻔한 멜로…그러나 뻔하지 않은 감동
BIFF 피플 [전체보기]
‘레터스’ 윤재호 감독
‘헤이는’ 최용석 감독
묘수풀이 - [전체보기]
묘수풀이 - 2018년 2월 23일
묘수풀이 - 2018년 2월 22일
오늘의 BIFF [전체보기]
오늘의 BIFF - 10월 18일
오늘의 BIFF - 10월 17일
이기섭 8단의 바둑칼럼 [전체보기]
2017 부산 서울 프로기사 초청교류전 2차전
2017 부산 서울 프로기사 초청교류전 2차전
정천구의 도덕경…민주주의의 길 [전체보기]
大計有餘
心術不正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