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
부산메디클럽

[심재원의 한방 이야기] 키 성장 마지막 시기 사춘기 놓쳐선 안돼

  • 국제신문
  • 디지털뉴스부 inews@kookje.co.kr
  •  |  입력 : 2016-12-19 18:52:58
  •  |  본지 25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성장 성조숙증 클리닉을 운영하다 보면, 잘못된 선입견 때문에 낭패를 보는 부모를 자주 만나게 된다. "키는 고등학생이 되면 다 크는데 무슨 치료를 한다고 난리에요." 중학교 2학년 남학생 아빠의 말이다. 성장판을 통해 확인한 남은 키는 1~2㎝. 당시 아들 키는 162㎝, 아빠 키는 174㎝. 아빠 입장에서는 충분히 가능한 오해지만, 실제로는 아이의 키는 165㎝ 이상은 기대할 수 없는 상황.

이처럼 키를 성장시킬 시기를 놓치는 것은 사춘기에 관한 이해 부족 탓이다. 요즘 아이들은 부모보다 2년, 조부모에 비해 4년이나 사춘기가 빠르다. 성징이 조금 더 빠르다면 중학교 2학년 말이 되면 키가 거의 다 자라게 된다. 더 중요한 사실은 여자아이가 남자아이보다 2년가량 더 빠르다는 것. 여자아이는 만 9세, 즉 초등학교 3학년쯤 되면 사춘기가 시작된다. 부모로서는 이제 막 아기 티를 벗은 것 같은데 벌써 사춘기가 온다고 하니 받아들이기 어려운 게 사실이다. 대부분 사춘기 때 키가 가장 많이 큰다. 사춘기를 2차 급성장기라고 부른다.
하지만 유전적으로 아주 작거나 건강과 생활습관이 나쁘면 사춘기라 해도 키가 폭발적으로 크지 않는다. 이 시기를 사춘기인지 모르고 지나가버리면, 그 이후로 키성장 폭이 서서히 떨어지고 키가 거의 자라지 않는 시기가 와서 진료실의 문을 두드리게 된다. 이 시기는 키성장이 가장 적은 마지막 시기이기도 하다.그렇기에 꼭 당부하고 싶은 것은 2차 성징이 나타나는 것을 주시하라는 점이다. 가슴이 도드라지거나 머리 냄새가 심해지거나 감정의 기복이 심해지는 등 초기 성징이 나타난다면 사춘기인지, 키가 잘 자라고 있는지 확인할 필요가 있다. 사춘기가 빠를수록, 키성장은 빨리 멈추는 경우가 많으니 결정적 역할을 하는 사춘기를 놓쳐서는 안 된다.

"치료한다고 키가 크나요?" 안타깝지만 키가 사람을 판단하는 조건의 하나가 되면서 성장클리닉에 관심이 많다. 이론과 기술도 발전했고, 한의학에서도 논문과 특허를 통해 객관적 진료 결과물이 많이 나왔다. 성장호르몬을 상승시키고 성장판을 활성화하는 한의학적 치료를 했을 때 현재 10만 건 이상의 데이터를 기준으로 유전적 최종 키에 견줘 약 10㎝까지 더 성장시킬 수 있음이 확인됐다. 부모가 성장치료에 임할 때 확인해야 하는 것이 있다. 키는 완만한 성장기, 급성장기 등의 성장 폭이 시기에 따라 다르다. 검사를 통해 현재 어느 시점인지, 아이의 상태에 따라 어느 정도 키가 크는 것이 정상인지 확인한 뒤 실제 키가 크는지 지켜봐야 한다. 예를 들어, 사춘기에 누구나 이전보다 키가 더 크게 마련이므로 같은 치료를 할 때 사춘기 이전보다 월등한 키성장을 보여야 한다는 얘기다. 겨울방학을 맞아 검사를 통해 아이의 키성장 시기가 언제인지 꼭 확인해보자.

심재원하이키한의원 원장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강소병원 전문진료
누네빛안과 안과질환 특화
최기자의 운동방랑기
대기구 필라테스 (하)
강병령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봄철 계절성 우울증, 따뜻한 햇볕이 '보약'
겨울철 수족냉증
김상돈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주부들 괴롭히는 '김장 증후군'
김소연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큰 병의 시초가 되는 식욕부진
김판규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두통 '상기상열' 풀어주는게 중요
여드름, 상기상열 체질 개선해야
김형철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영아 아토피, 음식·약물부터 살펴야
머리 싸매는 편두통…한약으로 완치 가능
송연희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피부의 면역력을 살리는 동안(童顔) 관리
심재원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호흡기 면역력 키워야 키도 쑥쑥
키 성장 마지막 시기 사춘기 놓쳐선 안돼
윤경석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복잡한 비염, 복방(複方)법으로 치료
노인 심혈관질환의 키워드 '면역력'
윤영진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케겔운동'으로 예방 가능한 요실금
윤호영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암환자 면역력 회복 한방이 제격
암 치료, 공격도 중요하지만 수비와 조화가 필요
중고생 기자수첩 [전체보기]
만 18세에게도 선거권 보장해달라
진료실에서 [전체보기]
직간접 흡연·대기오염…여성 폐암 증가
인생 마지막 순간까지 삶의 질 중요
톡 쏘는 과학 [전체보기]
이름이 얼굴에 주는 영향
로봇과 인간 '진짜' 결혼할 수 있을까
하한출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체질은 타고나, 관리만 잘하면 질병 예방
체질 따라 맞춤치료 필요한 뇌전증
한미아의 아헹가 요가 [전체보기]
비라바드라아사나Ⅱ(VirabhadrasanaⅡ:전사 자세)(29)
우티타 트리코나아사나(28)
KISTI의 과학향기 [전체보기]
정자와 난자의 수정 없이 후손 탄생?
앙코르와트의 비밀 풀리나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