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
부산메디클럽

[도청도설] 악수 외교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지난해 12월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회담을 한 아베 신조 일본 총리는 시쳇말로 '굴욕패'를 당했다. 푸틴 대통령은 회담장에 2시간 늦게 나타났다. 3시간 전에 약속 장소에 왔던 아베 총리는 5시간을 기다린 셈이 됐다. 이 때문인지 아베 총리는 얼마 뒤 여론조사에서 지지율이 대폭 하락하는 아픔까지 맛봤다.

   
푸틴 대통령의 외교 결례는 한두 번이 아니다. 2013년 11월 한국을 찾을 때도 당일 새벽 공항에 도착하는 바람에 박근혜 전 대통령과의 정상회담이 20분가량 늦어졌다. 또 버락 오바마 전 미국 대통령, 프란치스코 교황과의 만남 때도 약속 시간을 어겼다. 외신들은 푸틴 대통령이 상대방 흔들기로 회담의 주도권을 잡으려는 속셈에서 이런 행동을 한다고 지적했다. 일본 방문의 경우 쿠릴열도 4개 섬 가운데 2개의 반환을 바라는 일본의 처지를 잘 아는 푸틴 대통령이 '의도적인 갑질'을 했다는 분석이 지배적이다.

푸틴 대통령처럼 노골적이지 않지만 자국의 이익 관철을 최우선으로 하는 국제무대에서는 이런 일이 종종 일어난다. 지난해 유럽연합(EU)은 탈퇴를 결정한 영국이 못마땅해 여러 차례 테리사 메이 영국 총리를 비공식 정상회의 초청대상에서 빼버렸다. 한 발 더 나가 EU는 이달 말 개최 예정인 60주년 기념식에서는 영국을 비난하는 동시에 앞으로 탈퇴 국가는 철저하게 고립시킨다는 내용이 담긴 선언문을 발표할 것으로 알려졌다.
전형적인 미국 지도자 이미지를 깨뜨린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도 외교 결례를 범해 구설에 올랐다.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18일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와의 정상회담에서 악수를 거부했다. 그는 메르켈 총리가 악수를 요청하자 얼굴을 찌푸리고 손끝을 모은 채 딴 곳만 바라봤다. 아베 일본 총리나 메이 영국 총리를 만날 때 강한 악수를 했던 것과는 대조적이다. 국제 외교가에서는 트럼트 대통령의 이런 태도가 북서대서양조약기구(NATO) 방위비 분담 등을 둘러싼 의견 차이에서 나온 불만으로 풀이했다.

트럼프 대통령의 돌발 행동에 미국 사회도 적잖게 놀란 모양이다. 식자층을 중심으로 "메르켈 총리가 받은 대접에 대해 독일 친구들에게 사과한다"는 등의 비판 목소리가 나오는 건 당연한 반응이다. 영원한 적도, 영원한 우방도 없는 게 국제사회라지만 트럼프 대통령의 자세는 뭔가 치졸하다. 배려를 모르는 초강대국 대통령의 민낯을 보는듯해 안쓰럽다.

염창현 논설위원 haorem@kookje.co.kr

관련기사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새로운 PK 대한민국 열자
지역 인사에 길을 묻다
새로운 PK 대한민국 열자
대선주자 분권형 개헌의지
강동진 칼럼 [전체보기]
자연 지키는 일은 우리 생명 지키는 일이다
부산의 세계화, 그 10년의 준비
강명관 칼럼 [전체보기]
연산군 최후의 날
진령군의 세상
기고 [전체보기]
창업, 자신감보다는 기본에 충실하자 /박봉삼
기억하자, 서해수호의 날 /전홍범
기자수첩 [전체보기]
진실은 결국 드러난다 /김봉기
'공론장' 거부한 부산비엔날레 /박정민
김용석 칼럼 [전체보기]
체면치레인가, 체면 관리인가
비판을 위한 비판은 하지 말아야 할까
김정현 칼럼 [전체보기]
일본영사관 앞 소녀상을 생각하며
인권, '검사스러움'
뉴스와 현장 [전체보기]
권력 줄대기 유감 /최정현
공짜 점심은 없다 /윤정길
도청도설 [전체보기]
등대의 변신
팔각모
문태준 칼럼 [전체보기]
열정의 끝까지 갔던 화가 유영국
"자기를 바로 봅시다"
박희봉 칼럼 [전체보기]
스산하고, 애잔하고, 아린···
분산하고 또 분산하라
사설 [전체보기]
부산김해경전철 지방재정 부담 절감 다행이다
해경 부활, 본청 유치 차기 정권서 이뤄져야
송문석 칼럼 [전체보기]
포토라인에 서서
탄핵 심판 이후의 대한민국
이상이 칼럼 [전체보기]
'계층이동의 사다리'가 필요 없는 세상이라야
기본소득보다 복지국가가 먼저다
이지훈 칼럼 [전체보기]
미래를 위한 선택
시민 모두가 예술가라면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