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기자수첩] 편견 이긴 ‘마지막 질주’ /김영록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추석 연휴를 앞두고 부산 부산진구 개금3동 8·10통 ‘대안가족’ 어르신들의 활동을 지원하는 마을 활동가로부터 반가운 전화를 받았다. ‘대안가족사업’이 내년에 4개 지역으로 확장되고 다른 사회복지단체들에서도 대안가족사업을 추진한다는 것이다.

대안가족사업은 본지 취재팀이 지난해 16주 동안 연속 보도한 ‘생애 마지막 전력질주’ 시리즈에서 나온 결과물이다. 노인을 단지 단기간 시혜의 대상으로만 보지 않고 대안가족을 통해 그들 스스로 자립하고 어울리며 즐거운 노후를 보낼 수 있게 한다는 내용이다. 이 활동가는 그동안 받는 것에만 익숙해하던 대안가족 어르신들이 최근에는 이웃 취약계층을 직접 선정하고 이들에게 반찬 도시락을 직접 만들어 배달하는 활동까지 시작했다고 전했다. 기분 좋은 소식이었다.

지난해 홀몸노인 문제에 대한 ‘대안’을 찾던 취재팀은 답을 정하지 않고 홀몸노인이 많이 모여 사는 부산의 한 마을을 선택해 직접 들어가 살아 보기로 했다. 현장에서 부딪쳐 보고 그래도 답이 나오지 않으면 깨끗하게 포기하기로 했다.

성과는 나쁘지 않았다. 마을에는 어르신들의 자활을 돕는 대안가족센터와 80세 이상 어르신들로 구성된 ‘전력질주협동조합’이 설립됐다. 취재팀이 빠져나가고 난 뒤에는 마을 활동가들이 남아 현장의 목소리를 들으며 대안가족을 더 발전시켰다.

특히 기뻤던 것은 어르신들이 주변의 무수한 편견을 이겨내고 이런 성과를 이뤄냈다는 점이다. 대안가족이 형성되면서 어르신들의 의지를 꺾었던 가장 큰 장애물은 그들의 ‘능력 부족’이 아닌 가까운 주변의 ‘무시’였다. 가족조차 “늙어서 혼자 무엇을 하시겠나”라고 하는 상황에서 어르신들이 용기를 내기는 쉽지 않았다.

취재팀이 마을에 머무는 동안 어르신들을 함께 돕고 싶다며 지역 한 공무원이 찾아왔다. 그는 대안가족에 대한 설명을 듣더니 어르신들 앞에서 “노인의 자활은 불가능하다. 우리가 다른 방법으로 돕겠다”고 말하기까지 했다.
그런데도 그의 말과 달리 대안가족 어르신들은 이미 한데 모여 스스로 협동조합을 형성하고 수익도 만들며 나름의 즐거움도 찾고 있다. 최근에는 한 지상파 방송의 다큐멘터리에서 노인 자활의 우수 사례로 소개됐다.

무엇보다 반기고 싶은 성과는 대안가족을 만드는 활동이 막바지에 다다랐을 무렵 어르신들이 했던 말들이다. 자식들에 피해를 줄까 “조용히 죽고 싶다”던 어르신들이 “이제는 하루라도 더 살고 싶다”고 말한다. ‘대안가족’ 어르신들의 ‘아름다운 전력질주’가 계속해서 이어지길 기원한다.

디지털뉴스부 kiyuro@kookje.co.kr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건강한 부산을 위한 시민행동 프로젝트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부울경 국회의원에 듣는다
민홍철 국방위원회 민주당 간사
부울경 국회의원에 듣는다
이채익 행안위 한국당 간사
강동수의 세설사설 [전체보기]
가짜뉴스, 여론 조작과 ‘표현의 자유’ 사이
국가보안법이란 ‘지뢰’를 어찌 할 것인가
강동진 칼럼 [전체보기]
통영에서 반드시 불어야 할 훈풍
활력이 넘치는 교토의 특별한 비밀
기고 [전체보기]
함께 어우러져 사는 세상을 위해 /이성심
중기의 방향타를 수출로 돌려라 /김병수
기자수첩 [전체보기]
부산 북구 구의원들 건강한 경쟁해야 /이준영
올해 BIFF ‘절반의 성공’ /정홍주
김용석 칼럼 [전체보기]
청산리 벽계수야, 저 바다에 가보자꾸나
생활 SOC: 천사도 디테일에 있다
김정현 칼럼 [전체보기]
‘나는 할 말이 없데이…’
‘미스터 션샤인’ 오해
뉴스와 현장 [전체보기]
시민공론화위에 거는 기대 /이선정
공기업 인사청문회에 쏠린 눈 /윤정길
도청도설 [전체보기]
1조8000억 복권
행군 없는 보병
문태준 칼럼 [전체보기]
고요한 물
폭서(暴暑)와 피서(避暑)
박무성 칼럼 [전체보기]
국민의 눈높이
‘밥 한 공기 300원’의 미래
사설 [전체보기]
400억이나 들인 감천항 어선부두 문제 투성이라니
전국 최악 부산 소방관 건강 이대로 방치 안 된다
이상이 칼럼 [전체보기]
아동수당 보편주의 원칙과 은수미 성남시장
국민연금 개혁, 공론조사가 필요하다
장재건 칼럼 [전체보기]
시민 행복과 다복동
2018 국감 관전기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