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특검 수사기간 연장 국민 10명 중 7명 찬성...리얼미터 조사

  • 국제신문
  • 디지털뉴스부 inews@kookje.co.kr
  •  |  입력 : 2017-02-17 00:36:14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최순실 게이트'를 수사하고 있는 박영수 특별검사팀의 수사기간 연장에 대해 국민 10명 중 7명이 찬성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합뉴스)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는 CBS '김현정의 뉴스쇼' 의뢰를 받아 전국 성인 506명을 대상으로 특검 연장에 대한 여론조사를 한 결과, '찬성' 의견이 67.5%로 나타났다고 16일 밝혔다.

 '매우 찬성'이 59.7%, '찬성하는 편'이 7.8%다.

 반대 의견은 '매우 반대' 16.2%, '반대하는 편' 10.5% 등 모두 26.7%로 집계됐다. '잘 모른다'는 응답자는 5.8%였다.

 특검 연장에 찬성하는 비율을 지지정당별로 보면 민주당 지지층이 89.5%, 정의당이 88.5%, 국민의당이 78.3%, 바른정당이 55.5%로 집계됐다.

 반면 자유한국당 지지층은 반대 의견이 69.5%로, 찬성 23.2%보다 많았다. 무당층도 찬성 36.7%, 반대 50.1%로 반대가 우세했다.

 지역별로는 광주·전라(찬성 78.3% vs 반대 21.7%), 부산·경남·울산(76.1% vs21.9%), 대전·충청·세종(71.6% vs 20.1%), 수도권(66.9% vs 26.1%)에서 찬성 의견이 훨씬 많은 반면에 대구·경북은 반대가 48.4%로 찬성 41.5%보다 비율이 높았다.
 연령대별 찬성 비율은 30대 85.5%, 20대 81.0%, 40대 73.2%, 50대 60.2% 순으로 높았고, 60대 이상은 찬성 45.1%, 반대 43.6%로 비슷했다.

 이번 조사의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4.4%포인트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www.nesdc.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민주 기자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busan momfair 2017 부산 맘페어10.20(금)~22(일) 부산항국제여객터미널
농협
2017일루와페스티벌
s&t 모티브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지방분권 개헌…골든타임 온다
개헌논의 어디까지 왔나
지방분권 개헌…골든타임 온다
지방분권 개헌, 쟁점 사안
경남개발공사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