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지역 이공계인재 채용 기업에 최대 1000만 원

부산시, 취업자엔 장려금…인재 역외유출 방지 일환

  • 국제신문
  • 장호정 기자 lighthouse@kookje.co.kr
  •  |  입력 : 2018-07-11 19:52:40
  •  |  본지 12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올해 연말까지 상시 접수

부산시가 지역 인재의 역외 유출을 막고, 중소기업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이공계 석·박사 연구개발(R&D) 인력채용 지원에 나섰다.

시는 지역 이공계 석·박사 인력을 채용하는 기업에 교육·컨설팅 등을 지원하는 ‘4차 산업 고도화를 위한 R&D 고급인력 지원 사업’을 벌인다고 11일 밝혔다.

사업 선정 업체에게는 기술교육 자격 인증 등 교육훈련에 500만 원과 기업 맞춤형 인적 자원관리 컨설팅 중장기 계획 수립 같은 인적 자원관리 분야에 500만 원 등 최대 1000만 원을 지원한다.

취업에 성공한 근로자에게는 연간 최대 900만 원을 3년간 지원하는 고용노동부 ‘중소기업 청년 추가고용 장려금’ 제도 등 정부 지원사업과 연계해 고급인력의 안정적인 정착을 지원할 계획이다.

시는 2016년부터 ㈜건양아이티티, ㈜로하, ㈜라모수 등 총 28개 기업 지원을 통해 87명의 고급인력 취업을 지원하는 성과를 올렸다. 올해는 석·박사 인재와 4차 산업혁명을 준비하는 지역기업 간 풀(POOL)을 구축하는 등의 현장 역량 강화 프로그램에 집중한다.
오거돈 부산시장은 “부산에도 다양한 산업에 작지만 경쟁력을 갖춘 기업이 많고 이러한 기업의 고도화를 위해 연구개발 투자가 필요한 만큼 R&D분야 인력이 지역 기업에 정착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사업은 연말까지 기업체와 고급인력을 대상으로 매월 초 2주간 상시 접수한다. 이번달 지원 대상자는 13일 오후 6시까지 부산테크노파크 홈페이지(www.btp.or.kr) 사업공고 또는 부산시 선도기업 홈페이지(www.busancompany.com)를 통해 이메일(marine59p@btp.or.kr)로 신청하면 된다. 장호정 기자 lighthouse@kookje.co.kr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건강한 부산을 위한 시민행동 프로젝트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3F'로 스타트업 키우자
트렌스폼
차곡차곡 파생금융상품 상식
예측불허 리스크 관리장치 점검을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

무료만화 &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