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뉴캐슬, 기성용 풀타임에도.. 울버햄튼에 1-2로 패배(EPL)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사진=SPOTV 중계방송, 뉴캐슬 기성용
뉴캐슬이 울버햄튼에 1-2로 패했다.

10일 오전 1시(이하 한국시간) 영국 뉴캐슬에 위치한 세인트 제임스 파크에서 뉴캐슬과 울버햄튼의 2018-19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16라운드 경기가 열렸다.

이날 뉴캐슬은 시작과 동시에 포문을 열었다.

전반 1분 패널티 박스 안에 있던 론돈은 디아메의 크로스를 받아 발리 슈팅을 시도했다. 그러나 골키퍼에 막히며 득점을 하지는 못했다.

이후 초반 기세와는 달리 울버햄튼이 경기를 주도하기 시작했다.

전반 17분 코스타의 크로스를 받은 호타가 가슴 트래핑을 한 후 침착하게 슈팅했고, 골에 성공했다.

그러나 바로 뉴캐슬이 뒤따라 잡았다.

전반 23분 페레스가 날카로운 헤딩으로 골망을 흔들며 동점골에 성공했다.

이에 스코어 1-1 동점으로 전반전을 마쳤다.

이어진 후반전에서는 뉴캐슬이 위기를 겪었다.

후반 11분 백패스를 받은 예들린은 상대방에게 공을 내줄 위기에 몰렸고, 이를 무리하게 막다가 레드카드를 받게 되었다.

뉴캐슬의 수적 열세 속에 울버햄튼은 맹공을 시작했다.

후반 31분 라울 히메네즈, 37분 도허티가 슈팅을 시도했으나 득점으로 이어지지 못했다.
이어 후반전 막판에 도허티가 다시 기회를 잡으며 슈팅을 했고, 득점하게 되면서 스코어 2-1이 되었다.

결국 이날 경기는 수적 열세에 뉴캐슬이 울버햄튼에 2-1로 패한 채 끝났다. 이유진 인턴기자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