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소득주도 성장 ‘잘못 없다’ 하면 협치 안돼”

손학규 대표, 라디오서 문 대통령 향해 “야당과 진정 협조할 생각 있는가” 맹공

  • 국제신문
  • 정옥재 기자
  •  |  입력 : 2018-09-03 19:25:45
  •  |  본지 5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다당제·합의제 등 선거제 개편” 표명도

   
바른미래당 손학규(사진) 대표는 당 대표 당선 이튿날인 3일 문재인 정부의 소득주도 성장론에 대해 맹공을 펼치며 존재감을 나타냈다. 원내 30석의 제3당 대표인 그가 어떤 의제를 추진하느냐에 따라 더불어민주당과 자유한국당 양강 구도의 틈새를 비집고 들어갈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손 대표는 3일 한 방송에 출연해 “문재인 대통령이 최근 ‘우리는 올바른 경제정책을 취하고 있다. 소득주도 성장은 잘못된 게 없다’고 나가고 있다. 이런 상황에서는 협치가 안 되는 것이다. 협치는 당 대표들 간 이야기가 아니고 대통령의 결심 사항이다. 대통령이 야당과 진정으로 협조할 생각이 있는가”라고 포문을 열었다. 문 대통령의 핵심 경제정책인 ‘소득주도 성장’을 포기해야 바른미래당이 국정 협조에 응할 수 있다고 해석되는 발언이다.

손 대표는 10여 년 전 고 노무현 대통령을 향해 ‘경포대’(경제를 포기한 대통령의 줄임말)라고 말해 민주당 지지자들이 강한 반감을 품고 있다. ‘손학규 호’가 첫 항해부터 문재인 정부를 향해 강한 견제구를 던짐에 따라 향후 정국은 ‘민주당+민주평화당+정의당’ 대 ‘한국당+바른미래당’ 대치 구도로 짜일 가능성이 커졌다. 이 상황에서 바른미래당이 국정에 일부 협조하면 한국당이 고립되고, 그렇지 않으면 대치 구도가 재연된다.

손 대표는 이날 최고위원회의에서 “개헌에 앞서 다당제 합의제를 가능하게 하는 선거제도 개편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밝혀 선거구제 개편을 매개로 정계 개편 가능성을 열어두는 한편 이에 따라 국정 협조도 할 수 있다는 점을 내비쳤다.

이와 달리 여권은 4·27 판문점선언 국회 비준동의를 고리로 손 대표에 손을 내밀었다. 문 대통령은 3일 손 대표에게 취임 축하전화를 걸어 “남북 관계와 경제 문제, 소상공인 문제에서 협조를 바란다”고 말했다. 손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문 대통령은 남북관계를 내가 오랫동안 적극적으로 지지하는 걸 아니까 ‘남북 관계가 잘 되면 아무래도 경기북부 지역이 발전하지 않겠느냐’고 말했다”면서 이같이 전했다. 민주당 홍익표 수석 대변인도 이날 라디오 방송에서 “손 대표는 누구보다 햇볕정책, 대북 포용정책에 적극적이었으므로 판문점선언의 국회 비준동의에서도 많은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정옥재 기자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많이 본 뉴스RSS

  1. 1근교산&그너머 <1185> 울산 가지산 입석대 능선~밀양 쇠점골
  2. 2“여행으로 소통과 성장” 그의 여정은 계속된다
  3. 3“통렬히 사과…대책 강구” 이제야 고개숙인 민주당
  4. 4‘라리가 승격’ 카디스, 팬 1만 명에 무료 시즌권 쏜다
  5. 5부산 여권 “통합당이 우리보다 더 한데…” 반성않고 흠집내기
  6. 6김해 봉하뜰 황새 서식지 조성, 코로나 확산 우려로 무기 보류
  7. 7박원순 사망 전 공관 찾은 비서실장 “고소 보고 여부 몰랐다” 주장
  8. 8올해 비엔날레, 문학·음악·시각예술로 ‘도시 부산’ 들여다본다
  9. 9[사설] 재해 무방비 무허가 건물 관리 손 놓고만 있을 건가
  10. 10박상천 삼정E&C대표, 동아대 발전기금 1억 기부
  1. 1부산국제외고 방문한 유은혜, ‘코로나 이후 교육’ 논의
  2. 2고 백선엽 장군 대전현충원 안장…전투복 입고 영면
  3. 3“통렬히 사과…대책 강구” 이제야 고개숙인 민주당
  4. 4부산 여권 “통합당이 우리보다 더 한데…” 반성않고 흠집내기
  5. 5콩가루 경남도의회, 점입가경
  6. 6문 대통령, 16일 국회 개원연설…뉴딜정책 협조 구한다
  7. 7박원순 사망 전 공관 찾은 비서실장 “고소 보고 여부 몰랐다” 주장
  8. 8김해영·김세연, 당원 거부감 뚫고 부산시장 보선 나설까
  9. 9[전문] 문재인 대통령, ‘한국판 뉴딜’ 발표…“대한민국 새로운 100년의 설계”
  10. 10이재명 16일 운명의 날…대법 선고 생중계
  1. 1지앤넷, “영수증·처방전 사진만 찍으면 실손보험 자동 청구”
  2. 2지난 주 송정 해수욕장 인파 전국 최고
  3. 3정부, 한국판 뉴딜 세부 계획 내놔
  4. 4부산시 해양 나노 위성 개발 착수…2기 제작 계획
  5. 5 빚쟁이 청춘, 개인회생으로 다시 태어날 수 있을까?
  6. 6내년 최저임금 8720원, 역대 최저 1.5% 인상
  7. 7한국판 뉴딜에 160조 원 투입…5년간 일자리 190만 개 창출
  8. 8르노삼성 6월 수출 작년비 94% 급감
  9. 9디지털+그린경제로 전환…5년내 고용보험 2100만 명 가입
  10. 10차기정부 연속성 떨어지면 용두사미, 부산 등 비수도권 사업 눈에 안 띄어
  1. 1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 39명…해외유입 28명
  2. 2코로나19 백신에 한 발 다가선 모더나 … “전원 항체반응”
  3. 3부산 코로나19 신규 확진 ‘0’…감천항 원양어선 선원 43명 음성
  4. 4진주시 동부 5개 면에 오는 30일부터 순환버스 운행
  5. 5인천 서구서 코로나 19로 문 닫은 식당 업주 숨진 채 발견
  6. 6동서고가로 입구서 트레일러 높이 제한시설물 충돌
  7. 7박원순 전 비서실장 “마지막 통화 오후 1시39분… 피소 사실 몰랐다”
  8. 8빈집을 문화·청년 창업공간으로
  9. 9해운대 하수관로 공사 현장서 포탄 발견
  10. 10동서고가로 범내골램프 인근서 차량 추돌 사고
  1. 1도박사가 꼽은 발롱도르 주인공은 ‘레반도프스키’
  2. 2‘라리가 승격’ 카디스, 팬 1만 명에 무료 시즌권 쏜다
  3. 3PGA 투어 CJ컵, 한국 대신 미국 개최 가능성
  4. 4우즈 PGA 복귀 미룬 이유 “대회 안나온 건 안전 때문”
  5. 5전준우 타격 부진…중위권 노리는 거인 고민되네
  6. 6‘극장골 허용’ 맨유…눈앞서 3위 좌절
  7. 7류현진, 홈구장 첫 연습경기…5이닝 1실점 쾌투
  8. 8부산, 15일 수원FC 상대 FA컵 16강전
  9. 95개월 만에 돌아온 우즈, 통산 83승 새 역사 쓸까
  10. 10‘신구조화’ 빛난 동의대 야구부, U리그 4연승 질주
우리은행
21대 국회 대해부
PK 당선인의 ‘인생 입법’- 김두관·서병수 진심 인터뷰
21대 국회 대해부
PK 당선인의 ‘인생 입법’- 울산 경남 당선인 역점 법안
  • 유콘서트
  • 2020 어린이 극지해양 아카데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