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지방 대학 생존하려면 수요자 맞춤 프로그램 갖춰야”

아이텔 하이델베르크大 총장

  • 국제신문
  • 하이델베르크=박태우 기자
  •  |  입력 : 2019-08-11 19:01:45
  •  |  본지 6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대학마다 경쟁력 있는 학과 육성
- 평생교육·글로벌 네트워크 필요

“수요자의 요구에 맞는 프로그램을 갖추고 있어야 합니다.” 독일 하이델베르크대학 베른하르트 아이텔(사진) 총장이 국제신문과의 인터뷰에서 제시한 한국 지방 대학의 생존 방향이다. 그는 하이델베르크 대학이 세계 최고 대학 중 한 곳으로 꼽히는 이유에 대해 “대학의 프로그램이 매력적이고 퀄리티가 뛰어나다”고 말했다. 하이델베르크 대학은 전반적으로 미국의 인문대학이 연구중심대학으로 변화하는 데 영향을 미쳤다. 특히 존스홉킨스대학이 하이델베르크 대학을 모델로 설립된 것으로 알려졌다.

또 그 대학만의 강점을 살려야 한다고 조언했다. 아이텔 총장은 “독일에서 대학 랭킹은 의미가 없다. 독일 내 대학은 저마다 전문성을 갖춘 분야가 다르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하이델베르크대학은 의대와 법대가 특히 유명하다.

또 아이텔 총장은 지역 사회에서 대학 역할도 강조했다. 그는 하이델베르크에서 활발하게 이뤄지고 있는 대학과 지자체, 시민사회와 협력에 대해 “대학의 지식을 시민과 공유해야 한다는 것이 하이델베르크대학의 설립 목적이다. 따라서 시민이 죽을 때까지 배울 수 있도록 시스템화하는 것은 대학의 당연한 역할”이라고 말했다.

아이텔 총장은 대학의 글로벌 네트워크의 중요성도 역설했다. 아이텔 총장은 “하이델베르크대학은 풍부한 국제협력을 하고 있고, 우리 학생이 세계 각지에서 필요한 역할을 수행할 수 있도록 하는 게 우리의 목적이다”고 말했다.

아이텔 총장의 말대로 하이델베르크대학의 글로벌 네트워크는 방대하다. 630개 유럽 대학, 180개 비유럽 대학과 교류 협력 프로그램을, 전 세계 25개 대학 및 교수·연구소와 연구 파트너십을 구축하고 있다.

이와 함께 하이델베르크대 라틴아메리칸센터(HCLA, 칠레 산티아고) 하이델베르크대 오피스 북미(미국 뉴욕) 하이델베르크센터 남아시아(인도 뉴델리) 하이델베르크대 교토 사무소(일본 교토) 등을 개설하고 있다.

아이텔 총장은 저명한 독일 지리학 및 지구과학자다. 2007년 10월 총장으로 부임해 6년 임기를 재임했고, 지난 3월 연임이 결정됐다. 그는 총장 부임 후 하이델베르크대학 혁신과 경쟁력 향상을 주도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하이델베르크=박태우 기자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많이 본 뉴스RSS

  1. 1근교산&그너머 <1170> 경남 거제 망월산~대금산
  2. 2천주교 부산교구 신부들 한달 생활비모아 5000만 원 성금
  3. 3부산 사상구 익명 기부자, 성금 367만원·헌혈증 306개
  4. 4정부 재난지원금 ‘하위 70%’, 건보료 납부액 기준 적용할듯
  5. 5토론토 6월까지 행사 금지…“MLB 7월 개막이 적합”
  6. 6[서상균 그림창] 멀티툴
  7. 7외국인 대거 단기체류에 자치단체 ‘긴장’
  8. 8전 세계 185개국 휴교…학생 10명 중 9명 등교수업 중단
  9. 9경남 “정부 재난지원금과 중복지급 안해”…부산시도 검토
  10. 10발매 앨범마다 빌보드 1위…5SOS “4연속 왕좌 노린다”
  1. 1문 대통령 구미산업단지 방문 … “코로나19 이겨낸 모범 사례”
  2. 2한미 방위비협정 잠정타결, 이르면 오늘 합의 발표
  3. 3홍남기, G20회의서 “중앙은행간 통화스와프 확대” 제안
  4. 4오늘(1일)부터 4·15 총선 재외국민 투표 시작
  5. 5정부 “지난해 북송된 북한 선원들, 귀순 의향에 진정성 없었다”
  6. 6외교부 “일본의 한국 전역 입국거부 지정에 유감”…3일부터 시행
  7. 7 탈원전 유지냐 폐기냐…울산 총선 달구는 ‘탈핵 논쟁’
  8. 8한 달 만에 TK 찾은 문 대통령 “연대·협력으로 위기 극복 모범”
  9. 9경남도·시의원 3명 진주을 강민국 지지 선언
  10. 10“광역경제권 구축”…민주당 부울경 후보, 메가시티 띄우기
  1. 1정부 재난지원금 ‘하위 70%’, 건보료 납부액 기준 적용할듯
  2. 2 부산의료수학센터 문 열어
  3. 3금융·증시 동향
  4. 4주가지수- 2020년 4월 1일
  5. 5 BNK ‘부산 벤처투자센터’ 개소
  6. 6제457회 연금 복권
  7. 7
  8. 8
  9. 9
  10. 10
  1. 1부산 코로나19 신규 확진 1명…20대 인도네시아 선원
  2. 2경남 산청 첫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진주 4·7번 환자와 스파랜드 이용
  3. 3MBC, 채널A와 검찰 유착 의혹제기…"유시민 비위 제보하라" 압박
  4. 4부산시, '미국에서 입국' 117-118번 확진자 동선 공개
  5. 5경남 코로나 확진 6명 추가해 총 101명…진주 지역감염 우려
  6. 6이탈리아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4053명…확진자 증가폭 이틀째 감소
  7. 7광주시, 오늘(1일)부터 가계긴급생계비 지원 접수 … 현장접수 6일부터
  8. 8긴급재난지원금 지급, 건보료 기준으로 진행 검토
  9. 9서울아산병원 “코로나19 확진 9세 여아 접촉자 500여 명 모두 음성”
  10. 10경남도 ‘아동돌봄쿠폰’, 코로나19 긴급 지원
  1. 1토론토 6월까지 행사 금지…“MLB 7월 개막이 적합”
  2. 2테니스 라켓 대신 프라이팬…랭킹 1위의 ‘집콕 챌린지’
  3. 3‘백수’ 류현진·추신수, 일당 1억 이상→582만 원
  4. 4샘슨 4이닝 무실점·마차도 홈런포…외인 에이스 ‘이상무’
  5. 5
  6. 6
  7. 7
  8. 8
  9. 9
  10. 10
한국전쟁 70년…분단인 통일인
독일 통일과정 7대 과오
한국전쟁 70년…분단인 통일인
다시 읽어보는 한 ‘분단인’의 삶
  • 낙동강수필공모전
  • 2020하프마라톤대회
  • 2020 어린이 극지해양 아카데미
  • 유콘서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