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프리미엄 성능에 ⅓가격…중국폰 ‘2차 공습’

가성비 앞세운 스마트폰 출시

  • 국제신문
  • 이석주 기자 serenom@kookje.co.kr
  •  |  입력 : 2018-11-01 18:53:27
  •  |  본지 14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샤오미 40만 원대 ‘포코폰F1’
- 풀HD급 디스플레이 등 장착

- 화웨이 30만 원대 ‘비와이폰3’
- 얼굴인식 잠금해제 기능까지

중국의 스마트폰 제조업체들이 가성비(가격 대비 성능)를 앞세운 중저가 제품으로 한국 시장 공략에 또 나선다. 이들 제품의 출고가는 30만~40만 원대 수준이다. 하지만 기능은 프리미엄폰에 맞먹거나 오히려 뛰어나다는 평가를 받는다. 삼성전자의 갤럭시노트9과 LG전자의 ‘V40 씽큐’ 등 100만 원을 훌쩍 넘는 프리미엄 스마트폰에 맞서 ‘틈새 시장’을 공략하려는 전략으로 분석된다.
   
샤오미 ‘포코폰F1’(왼쪽), 화웨이‘비와이폰3’.
■샤오미 ‘포코폰 F1’ 19일 출시

중국의 대표적 IT 기업인 샤오미는 자사의 플래그십(최상·최고급 기종) 스마트폰 ‘포코폰 F1’을 오는 19일 한국 시장에 내놓는다. 사전 예약은 국내 이동통신 3사(SK텔레콤 KT LG유플러스)를 통해 오는 12일 시작된다.

샤오미가 국내에서 스마트폰을 출시하는 것은 지난 7월 ‘홍미노트5’ 이후 두 번째다. 그러나 이동통신사를 거쳐 직접 출시하는 것은 처음이다. 당시 홍미노트5는 ‘자급제폰’으로 국내 시장에 풀렸다. 자급제폰은 소비자가 휴대폰을 통신사 대리점에서 사지 않고 대형마트나 온라인을 통해 구입한 뒤 자신이 원하는 이동통신사에서 개통해 사용하는 것이다.

포코폰 F1의 가장 큰 특징은 프리미엄폰과 유사한 성능을 갖췄는데도 가격은 절반이 채 안 된다는 점이다. 이 제품의 국내 출고가는 42만9000원이다. 갤럭시노트9과 V40 씽큐는 각각 109만4500원과 104만9400원에 달한다. 2일부터 정식 판매에 들어가는 애플의 새 아이폰은 최고가(아이폰XS 맥스 512GB 모델) 기준 196만9000원이나 된다.

그렇다고 포코폰 F1의 기능이 이들 프리미엄폰과 비교해 눈에 띄게 뒤지는 것도 아니다. 오히려 일부 기능은 100만 원대 제품보다 뛰어나다는 평가가 나온다.

지난달 29일 샤오미가 국내에서 기자간담회를 열어 해당 제품을 공개했을 때 “역대 최고의 가성비를 갖췄다”는 평가가 나왔다.

실제로 포코폰 F1은 6.18인치 풀HD급 디스플레이에 퀄컴 스냅드래곤 845 칩셋을 장착했다. 카메라는 후면과 전면에 각각 2개(1200만 화소, 500만 화소)와 1개(2000만 화소)가 있다. 특히 배터리 용량은 4000mAh(밀리암페어시)로 V40 씽큐(3300mAh)보다 많고, 갤럭시노트9과 동일하다.

샤오미 관계자는 “100만 원을 초과하는 플래그십 스마트폰은 너무 비싸다”며 “(포코폰 F1은) 원가를 절감하고 고객이 중요하다고 생각하는 성능에 집중한 제품”이라고 설명했다. 화웨이 역시 지난달 26일부터 KT를 통해 중저가 제품인 ‘비와이폰3’(국제신문 지난달 26일 자 14면 보도)를 판매하고 있다. 이 제품에는 얼굴 인식을 통한 잠금 해제 기능 등이 탑재됐다. 출고가는 33만 원이다.
■삼성 혁신기술로 밎불

중국의 스마트폰 ‘2차 공습’이 본격화하면서 삼성전자와 LG전자는 ‘안방 사수’에 총력을 쏟고 있다. 특히 이들 두 업체는 애플의 아이폰 신제품과도 겨뤄야 하는 상황이어서 ‘협공’에 따른 위기감이 어느 때보다 클 수밖에 없다.

최근 삼성전자는 중저가폰에 혁신기술을 적용하면서 중국 업체에 맞서고 있다. 지난달 23일 갤럭시 스마트폰 중 처음으로 후면 트리플 카메라를 탑재한 ‘갤럭시A7’을 내놓았다. 이 제품의 출고가는 49만9400원이다. 지난달 11일에는 후면 쿼드(4개) 카메라를 탑재한 ‘갤럭시A9’을 공개했다. 이달 출시되는 갤럭시A9의 가격은 아직 확정되지 않았다.

프리미엄 제품에 주력하는 LG전자도 조만간 중저가 제품의 라인업을 확대할 계획인 것으로 전해졌다.

이석주 기자 serenom@kookje.co.kr

◇ 주요 중저가 스마트폰 특징

구분

포코폰 F1

비와이폰3

갤럭시A7

제조사

샤오미

화웨이

삼성전자

가격

42만9000원

33만 원

49만9400원

화면
크기

6.18인치

5.8인치

6인치

배터리

4000mAh

3000mAh

3300mAh

카메라
(후면기준)

듀얼

듀얼

트리플

프로
세서

퀄컴 스냅드래곤 845

옥타코어

옥타코어

무게

182g

145g

168g

※자료 : 각 사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건강한 부산을 위한 시민행동 프로젝트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3F'로 스타트업 키우자
트렌스폼
차곡차곡 파생금융상품 상식
예측불허 리스크 관리장치 점검을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

무료만화 &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