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벡스코(제3전시장)는 국비 ‘0’ 킨텍스는 1437억

고양 킨텍스 3전시장 건립, 정부 예비타당성조사 통과…벡스코는 전액 시비로 해야

수도권 ‘마이스 블랙홀’ 땐 부산 산업 위축 불가피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국내 최대 국제전시컨벤션센터인 경기 고양시 킨텍스(KINTEX)의 제3전시장 건립이 정부의 예비타당성조사를 통과해 국비 지원을 받게 됐다. 반면 벡스코 제3전시장과 서부산권 제2벡스코(제2전시컨벤션센터) 건립 사업은 국비를 받지 못한다. “지역 마이스 시설에는 지원하지 않는다”는 기획재정부의 입장 때문이다. 정부 지원을 등에 업은 킨텍스 확장으로 ‘수도권 마이스 산업 집중’ 현상이 가속화될 것이라는 우려가 나온다.

경기도 고양시는 킨텍스 제3전시장 건립사업이 기획재정부 예비타당성조사를 통과했다고 15일 밝혔다. 2023년까지 공사를 마치고 2024년 개장할 예정이다. 총사업비는 4931억 원으로 국비 1437억 원과 도비 1453억 원, 시비 1453억 원이 투입된다.

2002년 코트라·경기도·고양시가 공동 출자해 설립한 킨텍스는 현재 제1전시장(2005년 개장)과 제2전시장(2011년 개장)을 합쳐 10만8000㎡의 전시면적을 갖추고 있다. 제3전시장은 제1·2전시장 옆에 전시면적 7만90㎡(연면적 31만9730㎡ )규모의 전시장과 비즈니스호텔 330실로 구성된다.

킨텍스가 정부 지원을 받아 제3전시장을 건립해 총 17만8090㎡ 규모를 갖춘 초대형 전시장으로 거듭나게 되면서 부산 마이스 시장의 위기감도 커진다. 부산시는 지난달 해운대 올림픽공원 부지에 벡스코 제3전시장을 건립하는 계획안을 산업통상자원부 전시산업발전협의회 신청했다. 심의는 오는 3월 내 진행된다.

현재 벡스코 제1·2전시장(4만6380㎡)과 제3전시장(2만2638㎡)을 합치면 총전시면적은 약 7만 ㎡가 된다. 제3전시장 건립 예산은 2830억 원에 달하는데 국비 지원이 전혀 되지 않아 전액 시비로 추진해야 하는 상황이다. 강서구 대저동 연구개발특구 내 건립 예정인 제2벡스코도 구체적인 청사진이 확정되지 않았다. 현재 특구 조성에 대한 예비타당성조사가 진행 중이다. 특구 조성이 확정되더라도 컨벤션센터 건립 자체에 소요되는 예산 약 9183억 원은 별도로 확보해야 한다.

지역 마이스 전문가들은 킨텍스 제3전시장 건립이 지역 마이스 산업에 미칠 영향에 대해 우려한다. 영산대 오창호(관광컨벤션) 교수는 “킨텍스가 세계적인 대회 유치에 더 경쟁력을 갖게 되면서 마이스 행사를 빨아들이는 ‘블랙홀’ 현상이 일어나게 될 것이다. 부산의 마이스 산업이 위축될 것”이라고 말했다.

리컨벤션 이봉순 대표는 “컨벤션 시설 은 하나를 지으면 고부가가치 산업이 같이 성장하는 효과가 난다. 정부가 마이스 산업 육성 의지를 내세우면서도 부산 등 지역 마이스 시설에 국비를 지원하지 않는 것은 이해할 수 없다”고 비판했다.

하송이 박지현 기자 anyway@kookje.co.kr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국제신문 뉴스레터
국제신문 네이버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많이 본 뉴스RSS

  1. 1영도구 확진자 감염원 오리무중…접촉자만 174명
  2. 2북항 2단계 개발이익, 산복도로에 투자한다
  3. 3567만 원…기업이 치른 노동자 1인 ‘목숨값’
  4. 4부산시 첫 ‘기관장 2+1 책임제’ 평가…부산신보 이사장 탈락
  5. 5부산에 첫 열대야…17년 만에 가장 늦어
  6. 6박재호·하태경, PK 여야 가덕신공항 의기투합 이끌까
  7. 7부산지하철노조 “인사 논란 경영본부장 연임 반대”
  8. 8김종인 “부산시장 후보 당선가능성, 경영·소통력 볼 것”
  9. 9부산대 의예과 올해부터 논술전형 폐지…33개大는 모집 규모 축소
  10. 10오늘의 운세- 2020년 8월 4일(음력 6월 15일)
  1. 1외교부, ‘뉴질랜드 성추행 의혹 외교관’에 귀국 지시
  2. 2박재호·하태경, PK 여야 가덕신공항 의기투합 이끌까
  3. 3김종인 “부산시장 후보 당선가능성, 경영·소통력 볼 것”
  4. 4호우에 휴가 취소한 문 대통령 “인명피해 최소화가 최우선”
  5. 5통합당, 지역구 의원 3선 제한 검토
  6. 6여당 “4일 부동산법 꼭 처리” 야당 “월세 세상이 주거안정인가”
  7. 7“문재인 정부 3년간 서울 아파트값 52% 올랐다”
  8. 8민주당 33.8% vs 통합당 35.6%…역전된 서울 민심
  9. 9경남도의회, 불씨는 그대로, 갈등 봉합 과연?
  10. 10-여름철 허리 통증 SOS!
  1. 1부산세관, 화물업체 법규수행능력 항목 개선
  2. 2불확실성 시대 ‘최후의 화폐’, 몸값 더 높일 여력 남았다
  3. 3조선기자재연구원-해경정비창, 함정 정비기술 교류 위한 MOU
  4. 4금융·증시 동향
  5. 5해양생태계 5대축으로 나눠 특화 관리
  6. 6대여한 마리나 선박 사고 때 최대 5억 받는다
  7. 7보험개발원 “국내 휴가 늘어 車사고 최대 8% 증가 예상”
  8. 8시민단체 “에어부산 향토기업화” 잇단 성명
  9. 9어촌마을 체험 때 30% 할인받으세요
  10. 10주가지수- 2020년 8월 3일
  1. 1경기 가평서 토사에 펜션 매몰 … “3명 대피 못해”
  2. 2 남부·제주 폭염…밤까지 중부지방 최고 300㎜ 폭우·제4호 태풍 ‘하구핏’ 북상
  3. 3부산 169번 확진자 감염경로 오리무중…"지역 내 ‘조용한 전파’ 우려 커"
  4. 4평택서 토사가 공장 덮쳐 … 사망 3·중상 1
  5. 5집중호우에 충청권 곳곳 침수·하천 범람 위기
  6. 6부산·김해·양산·창원 폭염주의보 발효
  7. 7북구 구포동 한 모텔에서 5시간 동안 투신 소동…경찰 “특공대가 무사히 구조”
  8. 8거제시, 81년 만에 돌아 온 지심도 내 불법 행위 칼 빼들었다
  9. 9철원 와수천·사곡천 범람 우려해 인근 저지대 가구에 대피령
  10. 10국내 코로나19 신규확진 23명…지역발생 87일 만에 최저
  1. 1대니엘 강, LPGA 투어 재개 첫 대회 우승
  2. 2대한서핑협회, 대한체육회 조건부 준회원단체 승인
  3. 3롯데 대반격 시동…원정·1점차 승부 잡아야 산다
  4. 4김현 만회 골 터졌지만…부산, 선두 울산에 발목 아쉬운 2연패
  5. 5부산 기반 대한서핑협회, 대한체육회 준회원으로…한시적 조건부 승인
  6. 6미국 교포 대니엘 강 LPGA 문 열자 첫 대회 우승
  7. 7대한서핑협회, 대한체육회 조건부 준회원단체 승인
  8. 8추신수, 시즌 2호 장외포
  9. 9'FA컵 우승' 아스널, 첼시전서 2-1 역전승…'UEL 진출 확정'
  10. 10아스널 첼시 FA컵 결승전 양팀 선발 명단 공개
우리은행
다시 뛰는 부산 신발산업
서브원
다시 뛰는 부산 신발산업
와이에이치
  • 행복한 가족그림 공모전
  • 국제 어린이 경제 아카데미
  • 유콘서트
  • 2020 어린이 극지해양 아카데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