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투리뷰] 푸조 3008GT Line 시승기

  • 국제신문
  • 김채호 기자 chaeho@kookje.co.kr
  •  |  입력 : 2020-07-30 15:10:06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출연 : 박호걸 기자, 임재현 시승튜닝 전문가

   
◇ 박호걸 기자(이하 박호걸): 너 같으면 사겠니?

◆ 임재현 시승.튜닝 전문가(이하 임재현): 운전하는 사람을 위한 자동차입니다.

<승차감>

◇ 박호걸: 너 프랑스 가 본 적 있니?

◆ PD: 안 가 봤습니다.

◇ 박호걸: 프랑스 도로가 도로폭 자체가 되게 좁다 보니까. 되게 차가 컴팩트하게 나올 수밖에 없거든. 근데 서스펜션이 울퉁불퉁한 길에서 충격을 다 흡수해 주는 느낌은 생각보다 안 들고요.

사실 나는 이런 패브릭 별로 좋아하지는 않아요. 솔직히 얘기하면. 패브릭 별로 좋아하진 않아. 디자인적으로 별로 안 예쁜 것 같아. 이런 패브릭은. 안 그래? 약간 네 바지(PD) 색깔이랑 비슷하잖아. 이렇게 대 봐. 네 바지 색깔. 그지?

◆ PD: 예

◇ 박호걸: 난 네 바지도 싫어. 네 바지 색깔.

◆ 임재현: MCP 미션에서 이번 8단 미션으로 바뀌면서 변속 충격이 전혀 없습니다. 이번 미션하고 일단 1.5 디젤, 이 엔진이랑은 상당히 궁합이 좋다고 생각이 들고요. 일반인들이 탑승을 하셨을 때는 약간 딱딱한 감을 느끼실 수 있을 것 같습니다. 그렇지만 이 승차감을 저는 되게 좋아하거든요. 저한테 가장 잘 맞는 차라고 생각을 합니다.

<주행>

딱 130마력의 속도를 내고 있습니다. 푸조 시트로엥 계열의 차량답게 핸들링이 상당히 좋습니다. 아- 오르막길에 더 잘 치고 나갔으면 하는 느낌이 들기를 기대했었는데, 역시 1500cc의 배기량의 한계 때문인지 오르막에서는 제가 기대했던 것만큼은 잘 달리지는 못 하네요. 그렇지만 일반인들이 타시기 에는 전혀 문제없는 출력이라고 생각이 되고요. 지금처럼 이렇게 코너를 주행했을 때도, 차가 상당히 경쾌합니다. 아 역시 탄탄하고 좋네요. 방지턱이 이렇게 느껴져야죠.

◇ PD: 타는 사람은 힘드네요?

◆ 임재현: 운전하는 사람을 위한 자동차입니다.

◇ 박호걸: 주행감은 괜찮네요. 처음에 차가 나갈 때는 약간 떨림? 이런 게 있는데 그래도 한 번 쭈욱 나가고 나간 다음에는 안정적으로 쭉 힘을 받는 느낌이 인상적입니다.

푸조의 가장 큰 특징 중의 하나죠.

연비가 이것도 디젤인데 한 14Km까지 나온다고 해요. 굉장히 연비가 괜찮은 거죠. 벤츠나 BMW랑 다르게 약간 지역별로 판매하는 데가 다 달라요. 예를 들어서 BMW 코리아에서 다 직영관리한다면, 부산은 어떤 모터스, 서울은 어떤 모터스 해가지고 판매하는 법인이 다 다르기 때문에 그 프로모션하는 것도 다 다르거든요. 그래서 자기가 푸조를 사고 싶다 하면 지역별로 어떤 프로모션을 하는지 전체적으로 살피셔가지고 체크를 해보고 좀 더 자기한테 유리한 쪽의 지역에 가서 사는 게 너무 멀지 않다면 그것도 괜찮은 방법이 아닐까 생각이 듭니다.

<총평>

◇ 박호걸: 너 같으면 사겠니? 사천만원에 14km 연비, 그리고 디자인. 특히 뒤쪽. 브레이크 등 3분할 된 거 딱 내 스타일이다. 그리고 내부도 굉장히 심플한 느낌. 실용적인 느낌. 안전에 신경 쓴 느낌. 주행자 중심의 느낌. 이런 것도 굉장히 좋은 점수를 받았다. 차 자체는 잘 나가. 그래서 조금 약간 장점도 있고 단점도 있다. 전체적으로 너무 좋지도 너무 안 좋지도 않은 7.5점.

◆ 임재현: 프랑스 차량답게 본 실내 레이아웃하고 이런 부분이 상당히 특징적이게 구성이 되어 있는 것을 보실 수 있으셨고요. 특히 핸들, 이 부분이 역시 운전하는 데 핸들 원형이 상당히 작아서 운전하는 데 도움이 됐습니다. 그리고 역시 프랑스 지형과 우리나라 국내 지형이 비슷하듯이 차량 세팅이 상당히 핸들링이 좋은 것을 느낄 수 있었고요.

아까 뒷좌석도 넓이도 상당히 넓고 그래서 패밀리카로도 손색이 없을 거라고 생각합니다.

차량 가격이 4100만원이거든요. 그렇지만 딜러 사의 프로모션이나 그런 게 있기 때문에 제 생각에 3천만 원 중반 대에서 후반대로 구입할 수 있다고 하면 저 같은 경우에는 10점 만점에 8점을 주고 싶습니다. 김채호 기자 chaeho@kookje.co.kr
ⓒ국제신문(www.kookj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신문 뉴스레터
국제신문 네이버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뭐라노 뉴스

 많이 본 뉴스RSS

  1. 1구청은 주차대란인데…낮잠 자는 관용차 100대 점령
  2. 2여당 보선 ‘가덕신공항·개각’ 승부수
  3. 3부산 아파트값 ‘숨 고르기’
  4. 4“녹산~기장 해변에 실리콘 비치 구축, 낡은 정치 버리고 젊은 부산 만들 것”
  5. 5거제시, 숙원 시외버스터미널 고현→연초 이전 ‘하세월’
  6. 6허리띠 졸라맨 거인…올핸 ‘출퇴근 스프링캠프’ 차린다
  7. 7거짓진술·명부누락·늑장검사…이언주 캠프식 코로나 대응
  8. 8“동학개미운동 학습효과, 국내 증시 체질 바꿀 것”
  9. 9연금 복권 720 제 37회
  10. 10신공항 확신 띄우고, 부산 출신 장관 내세워 ‘판 흔들기’
  1. 1박인영 “여당 경선 친문 대 비문 대결 아냐”
  2. 2신공항 확신 띄우고, 부산 출신 장관 내세워 ‘판 흔들기’
  3. 3“녹산~기장 해변에 실리콘 비치 구축, 낡은 정치 버리고 젊은 부산 만들 것”
  4. 4안철수 국민의힘 입당 거부…단일화 신경전
  5. 5어반루프 설전…김영춘 “한심한 공약” 박형준 “무지에 한숨”
  6. 6이언주·이진복 협공에 박형준 “검증위에 따져라”
  7. 7변성완 깜짝 SNS 활동…본격 보선 행보 돌입하나
  8. 8‘뷰티 클러스터 구축’ 야당 전성하 5호 공약
  9. 9조경태 "부동산 규제가 지역 역차별 조장"
  10. 10박형준 “어반루프는 현 정권 추진 사업…김영춘 비판 이해안돼”
  1. 1주가지수- 2021년 1월 14일
  2. 2연금 복권 720 제 37회
  3. 3주목 이 기업의 기'업' <하> ㈜유주- 풍력발전 시장 개척
  4. 4제철 딸기가 듬뿍듬뿍 롯데호텔 베이커리 9종
  5. 5밀가루·방부제 빼고 건강은 더했다…수제어묵의 업그레이드
  6. 6롯데 후레쉬민트 껌, 단종 3년 만에 재출시
  7. 7덕화푸드, 명란 설 선물세트 선봬
  8. 8규제에도 뜨거울까…올 첫 분양대어 ‘온천4 래미안’ 주목
  9. 9연매출 ‘1조 클럽’ 화승인더스트리 합류…부울경 15곳으로 늘었다
  10. 10에어부산 ‘비행 관광’ 국제선 버전도 흥행몰이
  1. 1해피-업 희망 프로젝트 <49> 자폐성 장애 박가영 양
  2. 2전국 수그러드는데 부산은 확산세…이틀 연속 40명대 확진
  3. 3김해공항 소음피해 주민 직접보상 길 열릴까
  4. 4코로나 新빈곤층 복지공백 메운다…市, 부산형 기초보장제 개편 추진
  5. 5구남수 울산지방법원장 사표 제출
  6. 6거짓진술·명부누락·늑장검사…이언주 캠프식 코로나 대응
  7. 7경남 동물위생시험소, 김해검사소·밀양분소 15일부터 운영 돌입
  8. 8거제시, 숙원 시외버스터미널 고현→연초 이전 ‘하세월’
  9. 9양산시, 연례행사 순회간담회 대신 민원 현장행정
  10. 10정부 3차 재난지원금 빠진 업종·주민, 김해·거제형 희망자금 172억 원 지원
  1. 12부 홀슈타인 킬, 유럽 최강 뮌헨 격파
  2. 2권혁운 IS동서 회장 농구협회장 당선
  3. 3허리띠 졸라맨 거인…올핸 ‘출퇴근 스프링캠프’ 차린다
  4. 43번의 기회 놓친 손흥민, 리그 13호 골 사냥 실패
  5. 5양홍석 25득점 앞세운 kt, 연패 탈출
  6. 62군 꿈나무 쑥쑥…거인, 1군 정리 다 계획이 있었구나
  7. 7롯데 1군 투수코치 이용훈 선임
  8. 8허재·허웅·허훈 3부자 ‘왕자의 게임’ 출연
  9. 9PGA 관중입장 ‘기지개’
  10. 10시프린, 월드컵 알파인 스키 68번째 우승
주목 이 기업의 기'업'
㈜유주- 풍력발전 시장 개척
지역중심시대 부울경 기업을 응원하다!
동원개발
  • 유콘서트
  • 18기 국제아카데미 모집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