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수소차 1021대 다니는 부산, 충전기 달랑 2대

1기당 511대 전국서 가장 열악

  • 김태경 기자 tgkim@kookje.co.kr
  •  |   입력 : 2021-04-28 19:39:17
  •  |   본지 13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798대 보급된 창원은 6기 보유

올해 부산시에 수소차 1021대(3월 기준)가 보급됐지만 수소 충전기가 2대에 불과해 전국에서 관련 인프라가 가장 열악한 것으로 나타났다. 28일 한국자동차산업협회(KAMA)의 분석 자료에 따르면 전국 17개 시·도 중 ‘수소 충전기 1기 당 차량 대수’는 부산이 511대로 가장 많았다. 충전기 1대 당 수소차 511대를 충전해야 한다는 의미다.

부산 다음으로는 충전기 4기를 보유한 서울(1기당 424대)이 뒤를 이었다. 수소차 1985대와 14기의 충전기가 보급된 울산은 1기당 142대를 충전할 수 있고, 1070대의 수소차와 8기의 충전기가 보급된 경남에서는 충전기 1기 당 134대의 차량을 충전할 수 있다.

KAMA는 수소 충전기의 수와 접근성, 운영시간 등 충전 여건이 좋은 지역일수록 수소차 보급률도 높게 나타나는 만큼, 충전기 설치의 지역별 편차 해소가 시급하다고 지적했다. 예를들어 수소 충전기가 없는 경기 북부의 수소차 보급률은 경기 전체의 12%(238대)에 불과하지만, 경남 수소 충전소의 75%(6기)가 설치된 창원시는 경남 전체 수소차의 75%(798대)가 보급돼있다. 이와 함께 지역별 충전소 설치와 운영시간의 편차는 수소 충전소 이용 편의성에도 영향을 미쳤다. KAMA 정만기 회장은 “수소차 보급 확대를 통한 수송 부문 탄소중립 가속화를 위해서는 무엇보다 충전기를 신속히 설치하되 지역별 편차를 줄이는 것이 핵심”이라며 “충전소 설치에 대한 조속 허가 혹은 승인, 충전소 설치 및 운영 보조금 확대가 시급하다”고 밝혔다.

김태경 기자 tgkim@kookje.co.kr
ⓒ국제신문(www.kookj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신문 뉴스레터
국제신문 네이버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뭐라노 뉴스

 많이 본 뉴스RSS

  1. 1부산 도시철도 1·2호선 급행화 사업 확정
  2. 2부산 대선, 경남 좋은데이 옛말…지역소주 안방서 ‘쓴잔’
  3. 3열어도 닫아도 고민 ‘김해공항 국제선 딜레마’
  4. 4무주공산 꿰찰 주인은 누구…불붙은 거인 주전 경쟁
  5. 5100세대 이상 아파트도 전기차 충전기 설치 의무화
  6. 6캠코 신임 사장에 권남주 전 캠코 부사장 취임
  7. 7롯데, MLB 출신 피칭 코디네이터 영입
  8. 8대선에 또 소환된 ‘가덕신공항’…조기착공 이어질까
  9. 9부산 선제 도입한 노동이사…노조 탈퇴 등 쟁점화 전망
  10. 10문재인 대통령 “부산엑스포 유치 위해 두바이 왔다”
  1. 1대선에 또 소환된 ‘가덕신공항’…조기착공 이어질까
  2. 2문재인 대통령 “부산엑스포 유치 위해 두바이 왔다”
  3. 3“윤석열 부산 공약, 엑스포 유치·공공기관 2차 이전 땐 가능”
  4. 4북한, 이번엔 평양서 미사일 쐈다…미국 제재카드에 보란 듯 무력시위
  5. 5의료진 보듬은 이재명, 불심 공략 나선 윤석열
  6. 6‘일회성 쇼’ 편견 깬 김미애의 아르바이트
  7. 7문재인 대통령 부산관 찾아 응원…기업은 자사제품 활용 홍보전
  8. 8문재인 정부 마지막 민정수석에 김영식 전 법무비서관 내정
  9. 9‘한방’ 없었던 김건희 녹취록…말 아끼는 여당, 문제없다는 야당
  10. 10이재명·윤석열, 양자 TV토론 날짜 놓고 신경전 팽팽
  1. 1부산 도시철도 1·2호선 급행화 사업 확정
  2. 2부산 대선, 경남 좋은데이 옛말…지역소주 안방서 ‘쓴잔’
  3. 3열어도 닫아도 고민 ‘김해공항 국제선 딜레마’
  4. 4100세대 이상 아파트도 전기차 충전기 설치 의무화
  5. 5캠코 신임 사장에 권남주 전 캠코 부사장 취임
  6. 6LG에너지솔루션 이틀간 공모주 청약
  7. 7새해 쏠쏠한 IPO 찾는다면…부산기업 아셈스 주목
  8. 8“일본·유럽선사도 해운 담합 여부 조사를”
  9. 9산업부 "고준위 여론수렴" 앵무새 답변…주민 보상은 모르쇠
  10. 10'불완전 취업자' 지난해 107만 명…코로나 전보다 42% 급증
  1. 1부산 선제 도입한 노동이사…노조 탈퇴 등 쟁점화 전망
  2. 2'나홀로 지원' 조민, 경상국립대 응급학과 전공의 불합격
  3. 3경찰 생활범죄팀 7년 만에 폐지 추진…일선 형사들 “수사과로 인원 빼가기”
  4. 4부산 도심에 '미세먼지 차단 숲' 8.6㏊ 가꾼다
  5. 5양산 사송신도시 아파트 주민 '염소 과다' 수돗물 피해 호소
  6. 6부산서 일부러 교통사고 내고 보험금 가로챈 30대 검찰 송치
  7. 7공기관 비정규직 채용 사전 심사제도 손본다
  8. 8부산 영주동 주택 화재… 집 지키던 반려견 3마리 질식사
  9. 9'생애 마지막 질주' 대안가족 사업 부산 전역 확대
  10. 10부산 오미크론 8명 지역감염...위중증 이틀 연속 500명대
  1. 1무주공산 꿰찰 주인은 누구…불붙은 거인 주전 경쟁
  2. 2롯데, MLB 출신 피칭 코디네이터 영입
  3. 3“제2 손아섭 될 것”… 롯데 나승엽, 등번호 31번 물려받아
  4. 4베이징을 빛낼 기대주 <8> 스피드스케이팅 김보름
  5. 5‘4전 5기’ 권순우 호주오픈 첫 승
  6. 6숨 고른 프로농구 다시 피 말리는 순위 싸움
  7. 7전국장애인동계체육대회에 부산 출신 3명 출전
  8. 8“많은 홈런·안타 기대하라…롯데팬에 우승 꼭 선물”
  9. 9[뭐라노]사직구장 확장, 최대 수혜선수는?
  10. 10존재감 드러낸 백승호…벤투호 ‘믿을 맨’ 눈도장
엑스포 오디세이
한 세기 넘긴 엑스포와의 인연
내고장 비즈니스
경남TP 항공우주센터
  • 유콘서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