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부산메디클럽

동아대에 부산 세 번째 '소녀상'

내일 석당박물관 앞에서 발족식…기금 모아 하반기에 설치 계획

  • 국제신문
  • 박장군 기자 general@kookje.co.kr
  •  |  입력 : 2017-03-12 22:28:13
  •  |  본지 9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부산 동아대에도 '평화의 소녀상'이 세워진다. 부산진구 어린이대공원과 동구 일본영사관 앞에 이어 부산의 세 번째 소녀상 건립이다.

동아대 '평화의 소녀상' 건립 추진위원회(추진위)는 14일 오후 부민캠퍼스 석당박물관 앞에서 발족식을 연다고 12일 밝혔다. 재학생과 동문·교직원들로 구성된 추진위는 지난해 10월 준비모임을 갖고 한일위안부 합의 무효와 소녀상 건립 서명 캠페인을 진행해 왔다. 추진위는 발족식과 함께 본격적인 기금 모금에 나서 올 하반기 석당박물관 주변에 소녀상을 세울 계획이다.

발족식에서는 홍순권(사학과) 교수가 '평화의 소녀상' 건립의 의의를 짚고 소녀상 건립 학생대표와 교직원노동조합 지부장이 선언문을 낭독한다. 또 재학생들이 주축이 돼 일본군 위안부로 끌려간 소녀 모습을 한 여학생의 등 뒤에 날개를 달아주는 퍼포먼스도 한다. 나비로 상징되는 위안부 할머니들의 원혼을 달래주기 위해 기획된 행사다.

추진위는 "동아대 석당박물관에 민족의 한과 자존심을 상징하는 '평화의 소녀상'을 건립하는 것은 역사를 잊지 않고 기억하겠다는 다짐"이라고 밝혔다.
일제강점기 일본이 세운 경남도청 건물인 석당박물관은 6·25전쟁 당시 임시 수도 정부청사로 사용되기도 했다. 우리나라 근현대사의 상흔을 고스란히 간직한 역사적 장소인 것이다. 조용진 소녀상 건립 학생대표는 "과거사의 상처를 아픔으로만 남기지 않고 기억하기 위해 동아대 학우들과 함께 소녀상 건립에 나섰다"고 말했다.

박장군 기자 general@kookje.co.kr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6월항쟁 30년…일상의 민주주의로
광장 민주주의의 일상화
힐링 으뜸촌
창원 양촌여울체험캠프
눈높이 사설 [전체보기]
난민인권 증진 위한 정책 보완해야
시한폭탄 같은 가계 빚 증가 폭
뉴스 분석 [전체보기]
경제·안보 위기관리…실무형 전진배치
윤석열발 인적 쇄신…검찰 조직 개혁 시동
뉴스&이슈 [전체보기]
수난당하는 부산 소녀상, 합법화 목소리 높다
영장전담판사 구속여부 새벽까지 고심…유·무죄와는 무관
다이제스트 [전체보기]
통영 욕지도 아름다운 경치 탐방 外
이동순 시인 시가 있는 풍경 북 콘서트 外
박기철의 낱말로 푸는 인문생태학 [전체보기]
뉴 웨이브와 뉴 에이지: 제3의 물결
컨트리 앤 웨스턴 : 시골 노래
사건 텔링 [전체보기]
선생님이 더 때릴까봐…맞고도 입 닫은 아이
스토리텔링&NIE [전체보기]
'방사능과의 싸움' 원전해체, 건설보다 어려워
강엔 녹조·바다엔 적조…수중생물 생명 위협
신통이의 신문 읽기 [전체보기]
개인 도전이 사회 도움된다면 얼마나 멋질까
골목에서 스마트폰으로…바람직한 놀이문화는?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전체보기]
부산시민공원 24시간 개방 딜레마
쓰레기 넘치는데 버릴 곳 없는 남포동
이슈 추적 [전체보기]
동서로 막힌 지형에 영양염류 유입 늘어 '녹색물빛'
새정부 원전정책 흔드나, 흔들리나
포토에세이 [전체보기]
무더운 여름, 열 식히는 비둘기
바다는 무대, 백사장은 객석
현장&이슈 [전체보기]
항쟁현장서 열린 부산기념식, 여야 지역 국회의원 대거 불참
'청렴 워크숍' 연 서병수 시장, 방지 대책보다 "일벌백계" 천명
현장과 사람 [전체보기]
"병든 동물 안락사 막자" 마지막까지 치료
800ℓ 줍고나니 명함 뿌리는 오토바이에 허탈
현장추적 [전체보기]
"14년 쉬지않고 일했는데 1년차 대우"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