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14호 태풍 야기, 우리나라 -일본 기상청 예상진로도 달라…한반도 영향권 드나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사진= 일본 기상청
   
사진= 기상청
재난급 폭염이 입추 이후에도 연일 계속되는 가운데 제 14호 태풍 ‘야기’로 더위를 물리칠 수 있을지에 관심이 모이고 있다.

9일 기상청 예보에 따르면 14호 태풍 ‘야기’가 이날 오전 9시 현재 일본 오키나와 남동쪽 약 860킬로미터 해상에서 북서진중이다. 특히 ‘야기’는 전날 예보에 비해 예상 경로가 한반도에 가까워진 것으로 확인돼 폭염 해소에 도움이 될 가능성도 점차 커지고 있다.

일본 기상청의 예보에 따르면 태풍 ‘야기’는 9일 일본의 남쪽에 위치해 있다가 북서쪽으로 천천히 이동해 미나미 다이토 섬의 북쪽 북서쪽을 지나 동중국 해로 간다고 예상한다. 또한 중심 부근의 최대 풍속이 18m/s에서 20m/s로 강해진다고 전했다.

9일 일본 기상청의 예상에 따르면 태풍 ‘야기’는 한반도를 지나쳐 중국 상하이 북쪽 해상으로 빠질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아직 태풍이 한국에서 멀리 떨어져 있는 태풍 발생 초기이기에 경로를 단언할 수 없다.

재난급 폭염으로 온열 질환자가 속출하고 가축 폐사 등의 농가 피해가 계속돼 폭염을 가셔줄 태풍의 진로 예상에 관심이 집중된다. 전송화 인턴기자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귀촌
경남 김해시 칠산서부동 곤지 마을 ‘클라우드 베리’ 박정욱·문성준 씨
난치병 환우에 새 생명을
신장암 김영진 씨
부강한 진주 행복한 시민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