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검정 마스크 인기…K팝 한류열풍 원인으로 일본 거리 검정 마스크 판매 급증

  • 국제신문
  • 디지털뉴스부 기자
  •  |  입력 : 2019-01-10 15:15:19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검정 마스크를 하고 있는 진. 연합뉴스 제공
일본에서 K팝의 영향으로 ‘마스크는 흰색이다’라는 공식이 깨졌다는 분석이 나와 화제다.

10일 마이니치신문의 전날 보도에 의하면 흰색 마스크가 대부분이던 일본에서 최근 수년 사이에 검정 마스크가 인기를 끌고 있다.

제약회사 아락스는 지난 2014년 검정에 가까운 갈색 마스크 판매를 시작했는데, 2017년 매출이 2015년에 비해 25배나 증가했다.

일본은 거리에서 마스크를 쓴 행인을 쉽게 볼 수 있다.

일본 위생재료공업연합회가 제공한 통계에 의하면 2017년 의료용과 산업용을 제외한 마스크 생산량(국내 생산량+수입량)은 40억8100만 장이다.

마이니치신문은 검정 마스크가 인기를 모으고 있는 원인으로 K팝 스타들의 영향을 꼽았다.

검정 마스크를 패션 아이템으로 종종 사용하는 K팝 아이돌의 모습을 보고 일본 젊은 층이 검정 마스크를 사용하기 시작했다는 것이다.

실제로 일본의 젊은층 사이에서는 검정 마스크를 쓴 K팝 스타들의 모습을 SNS 등에서 보고 검정 마스크를 패션 아이템으로 활용하는 경우가 많다. BMC 관계자는 “한국의 아이돌이 쓰는 것이 (검정 마스크의) 인기에 불을 붙였다”고 말했다.
마이니치신문은 다만 일본에서는 여전히 검정 마스크에 대한 거부감도 만만치 않다며 해외에서 온 관광객들이 검정 마스크를 많이 사는 것도 판매량이 늘어난 이유 중 하나라고 설명했다.

이주연 인턴기자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