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트럼프 인종차별 막말에 들끓는 비난…메이 “용납 못할 일”

영국 존슨 등 총리 후보들도 가세

  • 국제신문
  • 디지털뉴스부 inews@kookje.co.kr
  •  |  입력 : 2019-07-16 19:28:49
  •  |  본지 10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캐나다 총리 “다양성은 위대한 힘”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민주당 내 유색 여성 하원의원에 대해 다분히 인종차별적인 막말을 퍼붓자 영국과 캐나다 등 세계 지도자들이 비난하고 나섰다고 AP, AFP 통신이 1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인종차별 발언 대상이 된 민주당 유색 여성 하원의원 4명이 15일(현지시간) 의사당에서 기자회견하고 있다. 왼쪽부터 과시다 틀라입(미시간주), 일한 오마(미네소타주), 알렉산드리아 오카시오 코르테스(뉴욕주)와 아이아나 프레슬리(매사추세츠). AP연합뉴스
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14일 트위터에서 알렉산드리아 오카시오-코르테스 등 여성 초선 하원의원 4인방에게 ‘이들은 정부가 완전히 재앙이고 최악이고 가장 부패했고 무능한 나라 출신’이라고 비꼬았다. 그러면서 ‘원래의 나라로 돌아가서 완전히 무너지고 범죄로 들끓는 곳을 바로잡으면 어떤가’라고 적었다.

이와 관련해 테리사 메이 영국 총리는 “용납할 수 없는 일”이라고 단호하게 말했다. 이 같은 발언은 최근 킴 대럭 전 주미 영국대사의 외교 전문 유출로 인해 두 지도자 간 관계가 급격히 악화한 가운데 나왔다.

영국의 차기 총리를 노리는 보리스 존슨 전 외무장관과 제러미 헌트 현 외무장관도 보수당 대표 경선 토론회에서 트럼프 대통령 비판 대열에 동참했다. 존슨 전 장관은 “현대의 다인종 국가에서 절대로 용납할 수 없는 일”이라며 “위대한 다인종, 다문화 사회의 지도자라면 그들을 출신국으로 돌려보내겠다는 그런 말을 사용할 수 없다”고 강조했다. 중국인 부인을 둔 헌트 장관도 “나에게는 중국계 혼혈 아이 3명이 있다. 만일 누군가 그들에게 ‘중국으로 돌아가라’고 한다면 그건 매우 끔찍할 것”이라고 호응했다.

그러나 두 총리 후보는 트럼프 대통령의 발언을 인종차별주의라고 할 수 있는지 묻는 말에는 답을 피했다.

캐나다의 쥐스탱 트뤼도 총리는 “캐나다 사람은 캐나다 사람이다. 우리나라의 다양성은 실질적으로 우리의 가장 위대한 힘 중 하나이며 엄청난 회복력의 근원이자 캐나다 사람들의 자부심”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고 AFP가 전했다. 연합뉴스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많이 본 뉴스RSS

  1. 1근교산&그너머 <1170> 경남 거제 망월산~대금산
  2. 2천주교 부산교구 신부들 한달 생활비모아 5000만 원 성금
  3. 3부산 사상구 익명 기부자, 성금 367만원·헌혈증 306개
  4. 4정부 재난지원금 ‘하위 70%’, 건보료 납부액 기준 적용할듯
  5. 5토론토 6월까지 행사 금지…“MLB 7월 개막이 적합”
  6. 6[서상균 그림창] 멀티툴
  7. 7외국인 대거 단기체류에 자치단체 ‘긴장’
  8. 8전 세계 185개국 휴교…학생 10명 중 9명 등교수업 중단
  9. 9경남 “정부 재난지원금과 중복지급 안해”…부산시도 검토
  10. 10발매 앨범마다 빌보드 1위…5SOS “4연속 왕좌 노린다”
  1. 1문 대통령 구미산업단지 방문 … “코로나19 이겨낸 모범 사례”
  2. 2한미 방위비협정 잠정타결, 이르면 오늘 합의 발표
  3. 3홍남기, G20회의서 “중앙은행간 통화스와프 확대” 제안
  4. 4오늘(1일)부터 4·15 총선 재외국민 투표 시작
  5. 5정부 “지난해 북송된 북한 선원들, 귀순 의향에 진정성 없었다”
  6. 6외교부 “일본의 한국 전역 입국거부 지정에 유감”…3일부터 시행
  7. 7 탈원전 유지냐 폐기냐…울산 총선 달구는 ‘탈핵 논쟁’
  8. 8한 달 만에 TK 찾은 문 대통령 “연대·협력으로 위기 극복 모범”
  9. 9경남도·시의원 3명 진주을 강민국 지지 선언
  10. 10“광역경제권 구축”…민주당 부울경 후보, 메가시티 띄우기
  1. 1정부 재난지원금 ‘하위 70%’, 건보료 납부액 기준 적용할듯
  2. 2 부산의료수학센터 문 열어
  3. 3금융·증시 동향
  4. 4주가지수- 2020년 4월 1일
  5. 5 BNK ‘부산 벤처투자센터’ 개소
  6. 6제457회 연금 복권
  7. 7
  8. 8
  9. 9
  10. 10
  1. 1부산 코로나19 신규 확진 1명…20대 인도네시아 선원
  2. 2경남 산청 첫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진주 4·7번 환자와 스파랜드 이용
  3. 3MBC, 채널A와 검찰 유착 의혹제기…"유시민 비위 제보하라" 압박
  4. 4부산시, '미국에서 입국' 117-118번 확진자 동선 공개
  5. 5경남 코로나 확진 6명 추가해 총 101명…진주 지역감염 우려
  6. 6이탈리아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4053명…확진자 증가폭 이틀째 감소
  7. 7광주시, 오늘(1일)부터 가계긴급생계비 지원 접수 … 현장접수 6일부터
  8. 8긴급재난지원금 지급, 건보료 기준으로 진행 검토
  9. 9서울아산병원 “코로나19 확진 9세 여아 접촉자 500여 명 모두 음성”
  10. 10경남도 ‘아동돌봄쿠폰’, 코로나19 긴급 지원
  1. 1토론토 6월까지 행사 금지…“MLB 7월 개막이 적합”
  2. 2테니스 라켓 대신 프라이팬…랭킹 1위의 ‘집콕 챌린지’
  3. 3‘백수’ 류현진·추신수, 일당 1억 이상→582만 원
  4. 4샘슨 4이닝 무실점·마차도 홈런포…외인 에이스 ‘이상무’
  5. 5
  6. 6
  7. 7
  8. 8
  9. 9
  10. 10
'환대의 도시'로 가는 길…명예영사에 듣는다
임수복 과테말라 명예영사
김정현의 중국인 이야기
천하통일 기반 다진 목공
  • 낙동강수필공모전
  • 2020하프마라톤대회
  • 2020 어린이 극지해양 아카데미
  • 유콘서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