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한 방’ 맞은 류현진…‘세 방’ 때려준 다저스

워싱턴과 디비전시리즈 3차전

  • 국제신문
  • 이준영 기자 ljy@kookje.co.kr
  •  |  입력 : 2019-10-07 19:45:44
  •  |  본지 17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류, 1회 말 투런포 허용했지만
- 5회까지 위기관리 뽐내며 호투
- 6회 2사 후 터너 스리런포 등
- 타선 터지며 7득점 극적인 승리
- 오늘 4차전 리치 힐 선발 등판

류현진(32·LA 다저스)이 역전승의 발판을 마련하며 극적으로 승리투수가 됐다. 류현진의 개인 통산 3번째 포스트시즌 승리다.
   
7일 미국 워싱턴 D.C. 내셔널스파크에서 열린 LA 다저스와 워싱턴 내셔널스의 내셔널리그 디비전시리즈 3차전에 다저스의 선발 투수로 등판한 류현진이 역투하고 있다. AP연합뉴스
류현진은 7일(한국시간) 미국 워싱턴 D.C. 내셔널스파크에서 열린 워싱턴 내셔널스와의 내셔널리그 디비전시리즈(5전 3승제) 3차전에 선발 등판해 5이닝 동안 안타 4개를 맞고 2실점했지만 팀의 10-4 역전승을 견인했다. 74개의 공을 던져 48개를 스트라이크로 꽂았다. 삼진은 3개를 낚았고, 볼넷 2개를 줬다.

다저스는 시리즈 전적 2승 1패로 우위를 되찾고 챔피언십시리즈 진출까지 1승만을 남겼다. 8일 오전 7시40분 열리는 4차전에서 다저스는 왼손 베테랑 리치 힐을, 워싱턴은 에이스 맥스 셔저를 각각 선발 투수로 예고했다.

류현진은 2차전에 승리하며 기세가 오른 워싱턴 타선을 맞아 초반 실점했다. 1회 말 1사에서 애덤 이튼에게 볼넷을 내준 뒤 4번 타자 후안 소토에게 가운데 담장을 넘어가는 투런포를 맞았다. 맥이 풀릴 수 있는 상황이었지만 류현진은 2, 3회를 연속 삼자범퇴로 틀어막고 빠르게 안정을 되찾았다.

4회 말 다시 위기가 찾아왔다. 선두 타자 앤서니 렌던과 소토에게 연달아 안타를 맞고 무사 1, 2루 위기에 몰렸지만 류현진은 특유의 위기관리 능력을 발휘했다. 하위 켄드릭을 좌익수 뜬공으로 잡아낸 뒤 커트 스즈키를 3루수 방면 병살타로 잡고 한숨을 돌렸다.

5회 초 맥스 먼시의 우월 솔로 홈런으로 1-2로 따라붙은 상황에서 류현진은 5회 말 2사 1, 2루 위기에 몰렸지만 애덤 이튼을 좌익수 직선타로 잡아내 추가 실점 없이 이닝을 마쳤다.

   
7일 열린 LA 다저스와 워싱턴 내셔널스의 디비전시리즈 3차전에서 6회 승부에 쐐기를 박는 스리런 홈런을 터뜨린 다저스의 저스틴 터너(왼쪽 두 번째)가 동료들과 환호하고 있다. 연합뉴스
4회까지 워싱턴 선발 투수 아니발 산체스의 체인지업에 속수무책으로 삼진 8개를 헌납하고 꽁꽁 묶인 다저스 타선은 1-2로 뒤진 6회 초 투아웃 이후에 대거 7점을 뽑는 빅이닝을 만들며 류현진의 호투에 화답했다. 워싱턴은 선발 산체스를 내리고 1차전 선발로 등판한 좌완 패트릭 코빈을 6회 초 구원으로 투입하는 작전을 펼쳤다. 결정적인 패착이었다. 반면 다저스는 핀치 히터 작전이 먹혀들면서 벤치 싸움에서 이겨나갔다.

6회 초 다저스의 선두타자 코디 벨린저가 우전 안타로 역전의 포문을 열었다. 2사 후 대타 데이비드 프리즈가 우전 안타로 1, 3루 찬스를 연결했고, 류현진과 배터리를 이룬 러셀 마틴이 좌중간을 가르는 회심의 주자일소 역전 2루타를 날렸다. 류현진 타석에서 대타로 나온 크리스 테일러의 볼넷으로 이어간 2사 1, 2루에서 대타 엔리케 에르난데스가 싹쓸이 좌월 2루타를 날려 점수를 5-2로 벌렸다. 코빈은 절정의 타격감을 뽐내고 있는 먼시를 고의 볼넷으로 내보낸 뒤 2사 1, 2루에서 우완 구원 투수 완더 수에로에게 공을 넘겼다. 하지만 수에로는 저스틴 터너에게 스리런 홈런을 허용하면서 승부의 추는 급격히 다저스 쪽으로 기울었다.

8-2로 앞선 6회 말 류현진의 배턴을 받은 조 켈리가 2점을 줬지만, 다저스는 훌리오 우리아스, 애덤 콜라렉, 마에다 겐타, 켄리 잰슨 등 필승 계투조를 몽땅 투입해 워싱턴의 추격을 잠재웠다.

9회 초에는 마틴이 승부에 쐐기를 박는 2점 홈런까지 터뜨렸다.

이준영 기자 ljy@kookje.co.kr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많이 본 뉴스RSS

  1. 1‘포수 FA’ 관심 없던 롯데, 이번엔 쇼핑목록에 담나
  2. 2부산시민공원 주변 재개발 아파트, 층수 낮추고 동수 10개 늘린다
  3. 3부산·경상대 교수들도 미성년 자녀 논문 공저자 끼워넣기
  4. 4 반려동물과 식용동물 이분법?…생명에 어찌 다름이 있을까
  5. 5부산 국회의원 해부 <하> 선거 공약 검증
  6. 6문재인 대통령 “건설·SOC 투자 확대”
  7. 7송도 해안도로 달리는 시내버스 결국 무산
  8. 8부산 극단적 선택 1위 오명 벗었지만…
  9. 9“북항 재개발 수익으로 미군 55보급창 공원화하자”
  10. 10시계바늘 밑 터치스크린…아날로그 융합 스마트워치
  1. 1‘DJ 아들’ 김홍걸 총선 출마 시사… 목포서 ‘DJ 비서실장’ 박지원과 맞붙나
  2. 2정점식 “정동병원서는 정경심 뇌종양 진단서 발급 안 했다고…”
  3. 3법사위 국감, ‘검사 블랙리스트’ 논란 한동훈 반부패부장도 출석
  4. 4장제원, 국정감사서 “좌파 광란의 선동 정점은 대통령” 文 저격
  5. 5문재인 대통령 국정지지도 45.5%… 조국 사퇴 이후 회복세
  6. 6금태섭, 윤석열에 ‘국회 출석’ 묻고, 한겨레 고소 지적
  7. 7군, 드론탐지레이더 부울경에 시범배치
  8. 8"언론재단 정부광고 대행 수수료 인하 혹은 폐지해야"
  9. 9최인호·김세연·윤준호, 도시재생 정부사업 선정돼
  10. 10힘 받은 황교안, “이낙연 노영민 이해찬 나가라”
  1. 1 산업의 힘, 기계부품
  2. 2평균층수 제한해 스카이라인 보장…경관·공공성 높였다
  3. 31965년 옷 다시 입은 ‘대선소주’
  4. 4시민공원 주변 재개발 아파트, 층수 낮추고 동수 10개 늘린다
  5. 5부산 고액·상습체납자 404명…1인당 평균 7억
  6. 6주가지수- 2019년 10월 17일
  7. 7드론 택배 2025년 상용화…정부 “선제적 규제 혁파”
  8. 8“연구개발 집중 투자는 창업 때부터 가장 중시, 국내외 망라 협업 강화”
  9. 9“부산항 부두 직통관 물동량 검사 비율 1.7% 수준 그쳐”
  10. 10부산 제조업 하반기 고용 절벽…업체 73%가 “안 뽑겠다”
  1. 1“설리 동향보고서 유출, 한 직원이 SNS로 퍼트려…” 처벌은?
  2. 2제28회 경남도 의용소방대 소방기술경연대회 개최
  3. 3통근 버스 졸음운전에 7명 다쳐…경찰 “정확한 사고 원인 파악 중”
  4. 4로스쿨 10년 부산 변호사 2.4배 증가…급여 줄고 경쟁 심화
  5. 5'대도' 조세형 "아들에게 얼굴 들 수 없는 아비"…선처 호소
  6. 6'국정농단·경영비리' 롯데 신동빈 징역 2년6개월 집유 확정
  7. 7“뇌종양·뇌경색 진단서 발급한 적 없어” 정동병원, 정경심 추석 입원 병원
  8. 8조국 복직에 서울대 안팎서 '분노의 표창장' 등 패러디
  9. 9장용진 기자 “기자라면 누구나 상대 호감 사려…그런 취지로 한 말”
  10. 10개정 전 지방공무원 여비 지급 규정 두고 해석 분분
  1. 1손흥민 북한선수와 ‘유니폼 교환’ 질문에 “굳이…”
  2. 2‘포수 FA’ 관심 없던 롯데, 이번 쇼핑목록엔 담나
  3. 3류현진, 현역 투표 최고투수 후보 3인에 올라
  4. 4전쟁 같았던 평양 원정…손흥민 “안 다친 게 다행”
  5. 5베이브 루스 500홈런 방망이, 경매 최고가 경신할까
  6. 6
  7. 7
  8. 8
  9. 9
  10. 10
  • 동남권 관문공항 유치기원 시민음악회
  • 골든블루배 골프대회
  • 기장캠핑페스티벌
  • 제21회부산마라톤대회
  • 사하관관사진공모전
  • 유콘서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