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벌랜더도 무너뜨렸다…워싱턴, 가을야구 8연승

월드시리즈 2차전서 휴스턴 대파

  • 국제신문
  • 이준영 기자 ljy@kookje.co.kr
  •  |  입력 : 2019-10-24 19:45:43
  •  |  본지 25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6회까지 박빙 벌이다 7회 6득점
- NLDS 이후 무패 ‘역대 최다 타이’
- WS 우승 확률 84.5%까지 상승

워싱턴 내셔널스가 휴스턴 애스트로스의 메이저리그 최강으로 평가받는 ‘원투 펀치’ 게릿 콜과 저스틴 벌랜더를 연거푸 무너뜨리며 월드시리즈(WS) 1, 2차전을 쓸어 담았다. 워싱턴은 LA 다저스와의 내셔널리그 디비전시리즈 (5전 3승제) 4, 5차전과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와 맞붙은 내셜널리그 챔피언십시리즈(7전 4승제) 1~4차전, 이번 월드시리즈 1, 2차전까지 포스트시즌 8연승을 질주하는 파죽지세를 이어갔다. 이는 단일 포스트시즌 최다 연승 타이기록을 이뤘다.
24일 미국 텍사스주 휴스턴 미닛메이드파크에서 열린 휴스턴 애스트로스와 워싱턴 내셜널스의 월드시리즈 2차전 4회 초에 휴스턴 선발 저스틴 벌랜더를 내야 수비를 하다 균형을 잃고 넘어지고 있다. epa연합뉴스
워싱턴은 24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휴스턴 미닛메이드파크에서 열린 2019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WS 2차전에서 12-3으로 승리했다. 전날 1차전에서도 워싱턴은 5-4로 휴스턴을 꺾었다.

1차전에서 콜이 무너지면서 충격에 빠졌던 휴스턴은 2차전에서 에이스 벌랜더를 내고도 패하면서 시리즈 향방에 대한 불안감이 더 커졌다. MLB닷컴에 따르면, 리그 챔피언십과 WS 등 7전 4승제로 진행된 포스트시즌 시리즈에서 첫 두 경기에서 이긴 팀이 우승한 확률은 84.5%(84번 중 71번)에 달했다. 26일 오전 9시7분 워싱턴의 홈구장에서 열리는 3차전에 나설 휴스턴 선발 잭 그레인키의 어깨가 무거울 수밖에 없다. 워싱턴은 3차전 선발로 아니발 산체스를 예고했다.

워싱턴은 1회 초 트레이 터너의 볼넷과 애덤 이튼의 좌전 안타로 무사 1, 2루 기회를 잡고 앤서니 렌던의 중견수 쪽 2루타로 2점을 먼저 얻었다. 휴스턴도 워싱턴 선발 스티브 스트라스버그를 두들겨 동점을 만들었다. 1회 말 2사 1루에서 알렉스 브레그먼이 좌월 투런포로 경기를 원점으로 되돌렸다. 첫 이닝에 고전한 양 팀 선발도 안정을 찾은 뒤 2~6회까지 팽팽한 투수전을 이어갔다.

7회 초 행운의 여신은 워싱턴에게 미소 지었다. 7회 초에만 6점을 뽑으며 승기를 굳혔다. 워싱턴의 선두 타자 커트 스즈키가 솔로포로 벌랜더를 끌어 내린 뒤 휴스턴은 실책을 연발하며 자멸했다. 워싱턴은 잇따라 빗맞은 행운의 안타가 나온 반면 휴스턴은 악송구가 나오면서 점수를 헌납했다. 워싱턴은 8회에도 이튼의 우월 솔로포, 9회 마이클 A. 테일러의 좌중월 솔로포로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휴스턴의 벌랜더는 6이닝 7피안타 4실점 해 패전의 멍에를 썼다. 이날 경기에서 삼진 6개를 잡아 메이저리그 최초로 포스트시즌 개인 통산 200탈삼진(201개)을 돌파했지만 간절하게 원했던 개인 첫 WS 승리는 챙기지 못했다.

이준영 기자 ljy@kookje.co.kr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많이 본 뉴스RSS

  1. 1부산 아파트 평균 분양가 1391만 원(3.3㎡당) ‘역대 최고’
  2. 2확진자 잘못된 동선 공개에 애꿎은 식당이 문을 닫았다
  3. 350년 된 폐공장 '서부산 F1963'으로…사상스마트시티 속도
  4. 4‘차기 부산상의 회장’ 벌써 후끈…허용도 장인화 박수관 물망
  5. 5영도·강서 앞바다에 해양모빌리티 특구
  6. 6부산 서구 심사위원 명단 유출 부서, 과장이 국장 승진돼 논란
  7. 7해운대구 “해운정사 인근 건축제한 안돼”
  8. 8 악몽 속 공연업계, 그래도 희망을 붙든다 /김광우
  9. 9동부산대 결국 강제폐교 청문 절차
  10. 10오늘의 운세- 2020년 7월 7일(음력 5월 17일)
  1. 1국회, ‘최숙현 사건’ 긴급 현안질의 … 미래통합당은 불참
  2. 2부동산 민심 이반에…문 대통령 “최고 민생 과제” 추가대책 예고
  3. 3가덕신공항 협조 요청에 침묵한 민주당 지도부
  4. 4해양진흥공사 사태 수습나선 부산 통합당
  5. 5통합당, 부산 3선 대여투쟁 전면 배치
  6. 6주호영 “지역 선심성” 발언에…반박도 못한 부산 통합당
  7. 7통합당 어깃장에 ‘해운업 생존 예산’ 날아갔다
  8. 8이낙연 지지 최인호 “견마지로” 김부겸 미는 박재호 “유세 지원”
  9. 9여당 중영도 지역위원장에 박영미…김비오 총선 후보 중 유일 고배
  10. 10 ‘대북 해결사’ 박지원 앞세워 남북교착 뚫을까
  1. 1부산항 스마트 센서·통합관제 플랫폼 개발 착수
  2. 2미국·중국 갈등 재점화, 신용도 무더기 하락 등 곳곳 암초
  3. 3오픈뱅킹 출범 6개월 사용자 2000만 명…보안 강화는 과제
  4. 4금융·증시 동향
  5. 5돌미역 트릿대 채취법, 국가중요어업유산 지정
  6. 6해조류 추출물로 여드름 치료해요
  7. 7수산물 할인·친환경 관공선 도입 등 784억 투입
  8. 8주가지수- 2020년 7월 6일
  9. 9동래럭키 재건축 본궤도…건설사 물밑 수주전에 값 들썩
  10. 10부산 뉴딜 미반영된 1900억 확보…수도권 유턴기업 200억 지원 강행
  1. 1 전국 구름 많고 오후 내륙 곳곳 소나기…강수량 5~40㎜
  2. 2진주 남강유통 KF-AD 비말차단 마스크 부울경 76개 매장서 장당 550원 판매
  3. 3문 대통령 방문했던 사상 폐공장…스마트 혁신 공간 변신한다
  4. 4거제 코로나19, 14번 확진자 발생. 30대 인도 여성
  5. 5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 48명…지역발생·해외유입 각각 24명
  6. 6오늘(6일), 하선 선원 코로나19 전수 검사 시행…'항만검역 강화'
  7. 7檢, 민경욱 전 의원에 투표용지 건넨 제보자 구속영장 청구
  8. 8부산 윤산터널 앞 차량 추돌… 2명 부상
  9. 9법원, ‘웰컴투비디오’ 손정우 美 송환 불허…"정당한 처벌 받길"
  10. 10고 최숙현 선수 가해자로 지목된 3명 “폭행한적 없다”…동료 선수는 폭행 증언
  1. 1리버풀, 아스톤 빌라에 2-0 승…'마스·존스 골'
  2. 2부산에서 열린 아마추어 킥복싱대회 BLITZ
  3. 3벌써 더위 먹었나…롯데, 집중력 실종에 ‘실책주의보’
  4. 4올해 전국체육대회 개최 않기로
  5. 5“이강인, 재계약 거절…발렌시아에 이적 요청”
  6. 6야마하골프, 여성 클럽 ‘씨즈’ 우드 증정 이벤트
  7. 7황희찬 고별전…다음 무대는 빅리그
  8. 8맨유, 본머스에 5-2 완승…'4연승 상승세'
  9. 9첼시, 왓포드전 2-0 리드로 전반 마쳐…'지루·윌리안 골'
  10. 10세리나 새 복식 파트너? 3살 딸과 테니스 코트 등장
우리은행
롯데 전지훈련 평가
타선
롯데 전지훈련 평가
선발 투수진
  • 2020 어린이 극지해양 아카데미
  • 유콘서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