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강타자 그리척·빅리거 2세 삼총사…류현진 든든한 우군

‘토론토맨’ RYU 새 도우미 면면

  • 국제신문
  • 이지원 기자 leejw@kookje.co.kr
  •  |  입력 : 2020-02-04 19:42:56
  •  |  본지 22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블게주’ 등 야구 전설 2세 눈길
- 잰슨·맥과이어와 배터리 호흡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이 미국프로야구(MLB) 토론토 블루제이스의 1선발로 2020년 시즌을 시작할 예정이다. 하지만 LA 다저스에서 뛰던 시절과는 다른 환경에서 정규리그를 맞는다. 특히 타선과 내야 도우미가 싹 바뀌었는데 도우미들이 펄펄 날아야 마운드를 지키는 류현진의 어깨가 가벼워지는 것은 당연한 일이다. 14일부터 시작되는 구단 스프링캠프를 앞두고 지난 2일 비행기에 오른 류현진의 도우미 면면을 살펴봤다.
   
블루제이스의 대표적인 선수로는 ‘외야 강타자’ 랜달 그리척 등을 꼽을 수 있다. 여기에 메이저리거 2세로 구성된 내야진도 눈길을 끈다. 핏줄을 통해 재능을 물려받은 선수들인 블라디미르 게레로 주니어(3루수), 캐번 비지오(2루수), 보 비셋(유격수), 트래비스 쇼(1루수) 등이 활약한다는 의미에서 ‘블러드 볼(blood ball)’이라 불리기도 한다.

먼저 우타 외야수인 그리척은 2014년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에서 빅리그에 데뷔, 2018년부터 토론토에서 뛰고 있다. 지난해에는 151경기에 출전해 타율 0.232 31홈런 80타점을 기록했다. 통산 타율 0.244로 정교함이 부족하지만, 2016년부터 4년 연속 20홈런을 넘기고 있어 파워는 확실하다.

국내 팬들 사이에서 ‘블게주’라고 불리는 게레로 주니어는 ‘코리안 특급’ 박찬호의 천적으로 국내 팬에게 잘 알려진 블라디미르 게레로의 아들이다. 아버지로부터 천부적인 운동신경을 물려받아 팀 내 최고의 유망주로 꼽힌다. 지난해 첫 빅리그 무대서 123경기에 나와 타율 0.272 15홈런 69타점을 기록하며 성공적인 데뷔를 알렸다. 비셋 역시 지난해 메이저리그에 데뷔한 장래가 촉망되는 유망주다. 후반기부터 합류, 46경기 출전에 그쳤지만 성적은 타율 0.311 11홈런 21타점으로 출중했다. 이들은 수비에서 약점을 보인다는 것이 흠이다.

비지오는 지난 시즌 100경기에서 타율 0.234, 16홈런을 기록했다. 지난해 9월 17일에는 MLB 역대 두 번째 부자 사이클링 히트를 기록한 바 있다. 쇼는 힘이 좋은 타자로 2015년부터 MLB에서 뛰었다. 2018년 밀워키 브루어스에서 32홈런을 쳤지만, 지난해에는 7홈런에 머물렀다. FA가 된 뒤 토론토와 연봉 400만 달러에 계약했다.

류현진과 배터리를 꾸릴 선수는 대니 잰슨과 리즈 맥과이어다. 잰슨이 주전, 맥과이어가 백업을 맡을 전망. 잰슨은 공격력을 겸비한 포수다. 지난해 토론토 주전 포수 자리를 꿰차며 107경기에서 타율 0.207 13홈런 43타점을 기록했다. 타율이 낮지만 홈런을 심심찮게 때려냈다. 맥과이어도 지난해 30경기에서 타율 0.299 5홈런 11타점으로 쏠쏠한 타격 능력을 과시했다.

중견수 테오스카 에르난데스와 좌익수 루어데스 구리엘 주니어도 젊고 힘 있는 타자다. 에르난데스는 지난해 타율 0.230으로 저조했지만 홈런을 26개 때려내며 65타점을 올려 파워는 증명됐다. 구리엘 주니어 역시 지난해 20개의 홈런을 때려냈는데 조금 더 정교하다. 타율 0.277로 비셋과 주니어에 이어 높은 타율을 기록했다.

이지원 기자 leejw@kookje.co.kr

[토론토 블루제이스 주전 프로필 및 2019시즌 성적] 이미지 크게 보기 click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많이 본 뉴스RSS

  1. 1부산 사하구, 전 구민에게 마스크 무상 배부
  2. 2김세연·백종헌·황교안 ‘삼각 악연’, 금정 막장 공천 낳았다
  3. 3확진자 급증 일본 도쿄, 도시봉쇄 우려에 식료품 사재기 파동
  4. 4부산 추가 환자 1명 발생…또 해외 유입, 이번엔 영국
  5. 5[국제칼럼] 한 방에 훅 간다 /강춘진
  6. 6묘수풀이 - 2020년 3월 27일
  7. 7“자치분권 입법, 권한 지방이양 우선돼야”
  8. 8동의과학대, 공공스포츠클럽 공모사업 신규 사업자 선정
  9. 9[서상균 그림창] 기적회생x2
  10. 10롯데 전지훈련 평가 <하> 타선
  1. 1천안함 피격 10주기 … 해군, 2함대서 추모식
  2. 2권영진 대구시장 실신… 병원서 의식 되찾아
  3. 3부산도 후보등록 시작 … 민주 ‘코로나 극복’ vs 통합 ‘정권 심판’
  4. 4부산 부산진구 “주민에게 1인당 5만 원씩 지급”
  5. 5통합당 이헌승 의원, 1년새 재산 6억6000여만 원 늘어
  6. 6‘미투 의혹’ 김원성 무소속 출마 공식 선언
  7. 7미래통합당, 선대위원장에 김종인 전 민주당 비대위 대표 영입
  8. 8김태호 전 경남지사, 거창서 무소속 후보 등록
  9. 9부산진구, 민생안정 위해 230억원 예산 편성
  10. 10부산경상대-연제구 반려동물 놀이터 조성·운영 위한 업무협약 체결
  1. 1 청년전세자금대출 만 34세 이하로 확대
  2. 2 거래소 이사장도 화훼농가 돕기 동참
  3. 3금융·증시 동향
  4. 4주가지수- 2020년 3월 26일
  5. 5우려와 기대 교차하는 증시···코스피 3일만에 하락
  6. 6파크랜드, 청년에 정장 빌려주는 ‘드림옷장’ 무상 운영
  7. 7마리나 선박 원스톱 지원센터 ‘굿 디자인’ 뽑는다
  8. 8미국 경기부양책 가결에 증시는 상승.. 아시아증시 혼조세
  9. 9야마하골프, 2020 리믹스 원정대 모집
  10. 10정부, 청년 전용 전세자금 대출 대상 연령 만 34세 이하로 확대
  1. 1부산 코로나19 확진자 1명 추가 20대 영국 유학생…총109명
  2. 2 전국 흐리고 비…제주·남해안 강한 비
  3. 3장덕천 부천시장, '경기도형 재난기본소득' 비판으로 도의원들에 비난받아
  4. 4울산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미국서 온 15세 남학생
  5. 5부산진구와 수영구, 주민에 5만 원 지급
  6. 6제주, 7번째 확진자 발생…유럽 유학생 귀국해 확진 판정
  7. 7부산 기초지자체들 현금 푼다 … 지역화폐·선불카드·기본소득 등 형태 다양
  8. 8대전 보험설계사 코로나19 확진…첫 증상 후 20일간 활보
  9. 9온천교회 코로나19 집단발생 왜? … “손 씻기 없고 마스크도 일부만"
  10. 10경남 코로나19 확진자 1명 추가, 총 87명…태국 다녀온 40대
  1. 1롯데 전지훈련 평가 <하> 타선
  2. 2올림픽 연기에 진천선수촌도 휴식…선수들 집으로
  3. 3손흥민 “팔 부상으로 못 뛴다고 하기 싫었다”
  4. 4윔블던테니스 연기 여부 다음 주 결정
  5. 56월로 미룬 도쿄올림픽 야구 최종 예선, 다시 연기 결정
  6. 6올림픽 특수 물거품…일본 7조 천문학적 손실 불가피
  7. 7기존 출전권 유효?…꿈의 무대 준비하던 태극전사 혼란
  8. 8유럽 축구계 코로나19 성금 릴레이
  9. 9기량 만개한 kt 허훈, MVP 입 맞출까
  10. 10파리올림픽 조직위 “도쿄올림픽 연기돼도 2024 파리올림픽 예정대로 개최”
롯데 전지훈련 평가
타선
롯데 전지훈련 평가
선발 투수진
  • 낙동강수필공모전
  • 2020하프마라톤대회
  • 2020 어린이 극지해양 아카데미
  • 유콘서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