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91위의 반란…맥스 호마 생애 두 번째 우승

PGA 제네시스 인비테이셔널

  • 국제신문
  • 이선정 기자
  •  |  입력 : 2021-02-22 20:17:38
  •  |  본지 18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이경훈·강성훈 66·67위 그쳐

세계랭킹 91위였던 맥스 호마(미국)가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특급대회인 제네시스 인비테이셔널(총상금 930만 달러)에서 우승 트로피를 들어올렸다.

호마는 22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퍼시픽 팰리세이즈의 리비에라 컨트리클럽(파71)에서 열린 제네시스 인비테이셔널 최종 라운드에서 연장전 끝에 토니 피나우(미국)를 제쳤다. 최종 합계 12언더파 272타를 적어낸 호마는 12번 홀(파3)에서 치른 두 번째 연장전에서 파를 지켜 보기를 기록한 피나우를 꺾고 2019년 웰스 파고 챔피언십에서 거둔 첫 우승 뒤 1년9개월 만에 생애 두 번째 정상에 올랐다.

타이거 우즈(미국)가 주최하고 현대자동차가 후원하는 제네시스 인비테이셔널은 세계랭킹 10위 이내 선수 9명, 세계랭킹 20위 이내 선수 15명이 출전했고, 우승상금이 167만4000달러에 이르며 투어카드를 3년이나 보장하는 특급 대회다. 고향(버뱅크)에서 우승 역사를 쓴 호마는 “우즈의 마스터스 우승을 보고 골프선수의 꿈을 키웠다”면서 “고향에서 그가 주최하는 대회에서 우승해 기쁘다”고 말했다. 피나우는 8번째 준우승을 기록, 2016년 푸에르토리코 오픈 1위 이후 우승과 인연을 맺지 못했다.

이 대회에서 이경훈(30)은 66위(9오버파 293타), 강성훈(34)은 67위(10오버파 294타)에 각각 머물렀다. 세계랭킹 1위인 더스틴 존슨(미국)은 공동 8위(6언더파 278타)에 그쳤다.

제네시스 인비테이셔널 우승으로 이날 발표된 세계랭킹에서 호마는 종전보다 무려 53계단이나 뛰어오른 38위를 기록했다. 1위는 존슨이 굳건히 지켰다. 임성재(23)는 17위를 그대로 유지했으나 김시우(26)는 51위에서 53위로 내려앉았다.

이선정 기자
ⓒ국제신문(www.kookj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신문 뉴스레터
국제신문 네이버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뭐라노 뉴스

 많이 본 뉴스RSS

  1. 1“창문은 내지 말라, 실외기는 실내로” 병원 증축에 요구 조건 내건 주민들
  2. 2가덕법 통과 직후, 박형준 35.0% 김영춘 21.3%
  3. 384㎡ 9억 뚫은 부산아파트 58곳
  4. 4박형준 47.4% 김영춘과 13%P차
  5. 5부산대 양산캠퍼스 안에 1400m 보행녹지 조성
  6. 6강원 폭설로 도로 곳곳 통제·고립…교통사고 32건 발생
  7. 7한화에어로스페이스 몸집 키운다
  8. 8가덕신공항 비전 UP <3> 월드엑스포·메가시티 시너지
  9. 9이언주 세 차례(지난해 12월, 설, 2월말 조사) 3위 차지…박성훈 4위로 부상
  10. 10문도 못 연 자갈치아지매시장(물양장 부지 노점상 영업시설), 시설 고치면 상인 들어올까
  1. 1가덕법 통과 직후, 박형준 35.0% 김영춘 21.3%
  2. 2박형준 47.4% 김영춘과 13%P차
  3. 3이언주 세 차례(지난해 12월, 설, 2월말 조사) 3위 차지…박성훈 4위로 부상
  4. 4박형준 첫 40%대…박성훈 막판 탄력
  5. 5표심은 경제 활성화에 방점…가덕신공항 관심도 높아져
  6. 6김영춘 1강 재확인…변성완 추격 고삐
  7. 710명 중 8명 “투표하겠다”…지지층선 90%대까지 ↑
  8. 8일자리·시청사 이전 놓고 날선 공방
  9. 9제3지대 후보 선출된 안철수, 이젠 국민의힘과 ‘룰의 전쟁’
  10. 10문재인 대통령 “일본과 언제든 대화할 준비”…감염병협력체 동참 제안도
  1. 184㎡ 9억 뚫은 부산아파트 58곳
  2. 2한화에어로스페이스 몸집 키운다
  3. 3문도 못 연 자갈치아지매시장(물양장 부지 노점상 영업시설), 시설 고치면 상인 들어올까
  4. 4[경제 포커스] 상의회장선거 출마설 장인화 회장 길어지는 장고, 왜
  5. 5LG, 2021년형 올레드TV 출격 예고
  6. 6‘남아선호’ 옛말…‘여초시대’ 성큼
  7. 7더 고급스럽게…그린조이 프리미엄 골프웨어 출시
  8. 8수산자원보호 어민 직불금 신청하세요
  9. 9뉴노멀 시대, 해양수산업이 나아갈 방향은…
  10. 10해조류 건강식품, 글로벌 수산물 소비 트렌드 부상
  1. 1“창문은 내지 말라, 실외기는 실내로” 병원 증축에 요구 조건 내건 주민들
  2. 2부산대 양산캠퍼스 안에 1400m 보행녹지 조성
  3. 3강원 폭설로 도로 곳곳 통제·고립…교통사고 32건 발생
  4. 4가덕신공항 비전 UP <3> 월드엑스포·메가시티 시너지
  5. 5부산교통공사 자회사 공채, ‘오버 스펙’ 지원자도 쇄도
  6. 6오늘의 날씨- 2021년 3월 2일
  7. 7김해 원도심 3개동 합치고, 장유3동 2개동으로 나눈다
  8. 85년 만에 우리기술로 개발…내년 7월께 첫 비행
  9. 9작년에도 34억 못 줬는데…뒤로 밀린 암 환자 의료비 지원
  10. 10위기의 법인택시…희망감차 부산 478대 역대 최다
  1. 1봄비가 야속…이승헌 제구 진땀, 나승엽 외야 실험 불발
  2. 2“타이거 힘내라”…미국 남녀골프 대회 온통 검빨 패션
  3. 3손흥민이 찌르고 베일이 갈랐다…토트넘 연패 탈출
  4. 4젊은 선수들 위기 대응능력 한계 노출
  5. 5후반 와르르…아이파크, 안방 첫 경기 참패 수모
  6. 6투타 모두 자신의 플레이 펼쳐…허문회 감독 “올 시즌 기대된다”
  7. 7이변은 없었다…부산시설공단 2년 만에 통합우승
  8. 8휴식기 마친 kt 2연승 신바람…공동 5위 안착
  9. 9부산 아이파크, 홈 개막전서 0 대 3 완패
  10. 10기성용 개막전 뒤 기자회견 자처...자비는 없을 것
체육단체장으로부터 듣는다
김성호 부산파크골프협회장
체육단체장으로부터 듣는다
부산씨름협회 박수용 회장
  • 유콘서트
  • 18기 국제아카데미 모집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