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부산메디클럽

청바지 '너의 핏'을 알라

새봄 청바지 판매량 급증

  • 국제신문
  • 최승희 기자 shchoi@kookje.co.kr
  •  |  입력 : 2017-03-15 19:25:10
  •  |  본지 23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최근 열흘 새 28.7% 증가
- 물량공급 맞추려 유통가 분주
- 슬림 부츠컷·앵클 스키니 등
- 나만의 스타일 찾는 사람 늘어

# 게스

- '수지 데님' 출시기념 특가 판매

# 캐주얼 브랜드 '버커루'
- 활동성 높인 다양 핏 밴딩팬츠
   
밑단커팅 분할워싱 크롭슬림 스트레이트(왼쪽), 울트라 앵클 스키니. 롯데백화점·게스 제공
봄이 되면서 나들이, 신학기 패션에 빠질 수 없는 청바지를 찾는 손길이 다시 늘고 있다. 롯데백화점 부산본점에 따르면 지난달 27일부터 열흘 동안 청바지 판매는 28.7%나 급증했다. 인기 배우 '수지'를 모델로 내세운 한 의류매장에는 '수지데님'을 찾는 고객 전화가 빗발칠 정도다. 이 백화점 임점택 영스트리트패션 팀장은 "원피스, 항공점퍼 등 신학기 인기 아이템 판매율은 예년과 비슷한 수준이나, 청바지를 찾는 고객이 눈에 띄게 늘어나고 있다"며 "갑작스러운 인기로 물량 공급에 차질이 생기지 않도록 인기 브랜드와 계속해서 협의하고 있다"고 귀띔했다.

■ 올해 유행 디자인? "없어요"

   
15일 롯데백화점 부산본점 7층 의류브랜드 게스 매장에서 손님들이 다양한 디자인의 제품을 살펴 보고 있다.
청바지에도 부츠컷 스키니 디스트로이드 등 매년 획일적인 디자인의 유행이 있었다. 그러나 올해는 좀 다르다. 유행을 좇기보단 자신만의 스타일을 추구하는 경향이 짙어지면서 다양한 핏(fit)과 찢어진 디자인이 두루 인기를 얻고 있다. 청바지 전문 브랜드 '게스'도 지난 달 말 '수지 데님' 청바지를 5가지 각각 다른 핏으로 선보였다.

허벅지 라인을 슬림하게 잡아주는 슬림 부츠컷(Slim Boot), 일자 바지 느낌의 플레어 부츠컷(Flare Boot), 발목까지 꽉 잡아주는 울트라 앵클 스키니(Ultra Ankle Skinny), 발목 밑단 부분에 자수가 들어간 슬림 스트레이트(Slim Straight), 발목 밑단 부분을 비대칭하게 절단해 다리가 더욱 슬림해 보이도록 해주는 슬림 스키니(Slim Skinny)이다.

부산지역 롯데백화점 전점 게스 매장에서는 17일 일제히 '수지 데님' 출시를 기념해 4만9000원 특가 데님 한정 판매도 진행한다. '수지 데님' 청바지가격은 여성용 12만8000원, 남성용 14만8000원이다.

■ 밴딩바지도 스타일 살린다

   
슬림스키니(왼쪽), 플레어부츠컷
캐주얼 브랜드 '버커루'는 허리 부분에 신축성이 좋은 밴딩을 적용해 활동성과 스타일을 보강한 '플렉스 벅 진'을 출시했다. 허리 부분에 강한 밴딩을 적용해 활동량이 많은 봄에 더 편안하게 착용할 수 있다.

총 세 가지 사이즈로 선보이며 밴딩 처리를 통해 보다 확장된 사이즈 선택이 가능하다. 또 자연스럽고 탄탄하게 핏을 잡아줘 잘록한 허리라인을 완성하는 것은 물론 힙업 효과가 있어 슬림한 다리 라인을 연출할 수 있도록 했다. 이 브랜드도 스키니, 슬림 스트레이트, 슬림 부츠컷 등 다양한 핏으로 구성해 소비자 선택의 폭을 넓혔으며, 발목이 드러나는 커팅진 스타일로 슬립온이나 힐 등 어떤 신발과 매치해도 어울린다.

버커루 관계자는 "밴딩 팬츠의 편안함에도 불구하고 젊은층에서 허리 밴딩이 세련되지 않다는 생각 때문에 이를 선택하지 않거나 허리 부분을 가리고 입어왔다"며 "플렉스 벅 진은 히든 밴딩 처리로 이러한 불편함을 해소하고 오히려 핏이 살아 있는 스타일을 완성하고자 했다"고 전했다. 전국 버커루 매장에서 만나볼 수 있는 플렉스 벅 진 가격은 13만9000원이다.

최승희 기자 shchoi@kookje.co.kr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프로농구 kt 시즌 결산
다행
프로농구 kt 시즌 결산
불행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