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조황] 서생앞바다 부시리·방어 경쟁하듯 입질

  • 국제신문
  • 디지털콘텐츠팀 inews@kookje.co.kr
  •  |  입력 : 2019-07-31 18:48:30
  •  |  본지 16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민물

막바지 장맛비가 출조길을 가로막았지만, 오름 수위를 노리는 꾼들은 어김없이 출조에 나섰다. 가까운 회동천에서는 오름 수위 덕을 톡톡히 본 꾼이 더러 있었다. 준척을 포함해 월척까지 준수한 씨알의 붕어를 3~6마리씩 잡았다. 대산수로를 찾은 꾼들은 25~28㎝의 붕어를 2~5마리씩은 잡았다. 함안 미산지에서도 때깔 좋은 붕어를 몇 마리씩은 잡았다. 인근 대산지에서는 준척급을 2~4마리씩 잡았다.
부산권 선상 낚시에서 잡은 부시리.
■바다

한 주 내내 안개가 끼어 출조길을 방해했다. 안개가 잠시 걷히면 출항한 꾼들은 수온 상승과 함께 쏠쏠한 재미를 봤다. 강원도 고성권 방파제 낚시에서는 다소 시즌이 이르지만 학공치가 30~50마리씩 잡혔다. 선상 참가자미 낚시는 30m급 수심대에서 30~40마리씩은 무난히 잡았다. 울산 서생 앞바다에서는 대형급 부시리와 방어가 동시에 입질해서 진한 손맛을 본 꾼이 많았다. 부산권 다대포 선상 찌낚시에서는 40~50㎝ 되는 참돔을 너덧 마리씩 낚았다. 부시리는 80~90㎝ 되는 크기로 대여섯 마리씩 올라왔다. 통영 매물도에서는 긴꼬리벵에돔, 벵에돔을 마릿수로 잡을 수 있었다. 거제 지세포 앞바다에서는 루어 낚시에 농어를 타작하다시피 했다. 모처럼 호조황에 출조객 대부분이 싱글벙글했다.

여수권 문어 낚시는 마릿수 재미가 좋았다. 일 인당 10~30마리나 낚은 꾼이 많았으며 씨알도 굵었다. 태풍이 지나가고 난 직후 여서도로 간 꾼들은 대물급 참돔, 벵에돔, 긴꼬리벵에돔, 돌돔 등 고급 어종이 폭발적으로 입질해서 기억에 오래 남을 조과를 올리기도 했다. 신안권 갯바위 낚시에서는 25~38㎝의 감성돔을 일 인당 2~4마리씩은 잡았다. 선상낚시에서는 45~80㎝ 되는 민어를 일 인당 1~3마리씩 잡았다.

전북 격포 내만권 낚시에서는 30~35㎝ 감성돔을 20~30마리씩 잡았다. 선상낚시에서는 민어, 광어, 농어가 잘 잡혔다. 서천 앞바다에서는 때아닌 백조기가 마릿수로 잡혔다. 서천 외연열도 농어 낚시에서는 80㎝급이 주종인 가운데 미터급 농어가 수시로 올라와 진한 손맛을 볼 수 있었다. 군산 말도권 타이라바 낚시에서는 35~50㎝급 참돔으로 마릿수 재미가 쏠쏠했다. 자월도 선상 타이라바 낚시에서도 50~60㎝급 참돔이 2~5마리씩 올라왔다. 군산 먼바다 오징어 낚시가 대풍을 맞아 일 인당 50~100마리씩 잡았다.

박춘식 낚시칼럼니스트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많이 본 뉴스RSS

  1. 1‘포수 FA’ 관심 없던 롯데, 이번엔 쇼핑목록에 담나
  2. 2부산시민공원 주변 재개발 아파트, 층수 낮추고 동수 10개 늘린다
  3. 3부산·경상대 교수들도 미성년 자녀 논문 공저자 끼워넣기
  4. 4 반려동물과 식용동물 이분법?…생명에 어찌 다름이 있을까
  5. 5부산 국회의원 해부 <하> 선거 공약 검증
  6. 6문재인 대통령 “건설·SOC 투자 확대”
  7. 7송도 해안도로 달리는 시내버스 결국 무산
  8. 8부산 극단적 선택 1위 오명 벗었지만…
  9. 9“북항 재개발 수익으로 미군 55보급창 공원화하자”
  10. 10시계바늘 밑 터치스크린…아날로그 융합 스마트워치
  1. 1‘DJ 아들’ 김홍걸 총선 출마 시사… 목포서 ‘DJ 비서실장’ 박지원과 맞붙나
  2. 2정점식 “정동병원서는 정경심 뇌종양 진단서 발급 안 했다고…”
  3. 3법사위 국감, ‘검사 블랙리스트’ 논란 한동훈 반부패부장도 출석
  4. 4장제원, 국정감사서 “좌파 광란의 선동 정점은 대통령” 文 저격
  5. 5문재인 대통령 국정지지도 45.5%… 조국 사퇴 이후 회복세
  6. 6금태섭, 윤석열에 ‘국회 출석’ 묻고, 한겨레 고소 지적
  7. 7군, 드론탐지레이더 부울경에 시범배치
  8. 8"언론재단 정부광고 대행 수수료 인하 혹은 폐지해야"
  9. 9최인호·김세연·윤준호, 도시재생 정부사업 선정돼
  10. 10힘 받은 황교안, “이낙연 노영민 이해찬 나가라”
  1. 1 산업의 힘, 기계부품
  2. 2평균층수 제한해 스카이라인 보장…경관·공공성 높였다
  3. 31965년 옷 다시 입은 ‘대선소주’
  4. 4시민공원 주변 재개발 아파트, 층수 낮추고 동수 10개 늘린다
  5. 5부산 고액·상습체납자 404명…1인당 평균 7억
  6. 6주가지수- 2019년 10월 17일
  7. 7드론 택배 2025년 상용화…정부 “선제적 규제 혁파”
  8. 8“연구개발 집중 투자는 창업 때부터 가장 중시, 국내외 망라 협업 강화”
  9. 9“부산항 부두 직통관 물동량 검사 비율 1.7% 수준 그쳐”
  10. 10부산 제조업 하반기 고용 절벽…업체 73%가 “안 뽑겠다”
  1. 1“설리 동향보고서 유출, 한 직원이 SNS로 퍼트려…” 처벌은?
  2. 2제28회 경남도 의용소방대 소방기술경연대회 개최
  3. 3통근 버스 졸음운전에 7명 다쳐…경찰 “정확한 사고 원인 파악 중”
  4. 4로스쿨 10년 부산 변호사 2.4배 증가…급여 줄고 경쟁 심화
  5. 5'대도' 조세형 "아들에게 얼굴 들 수 없는 아비"…선처 호소
  6. 6'국정농단·경영비리' 롯데 신동빈 징역 2년6개월 집유 확정
  7. 7“뇌종양·뇌경색 진단서 발급한 적 없어” 정동병원, 정경심 추석 입원 병원
  8. 8조국 복직에 서울대 안팎서 '분노의 표창장' 등 패러디
  9. 9장용진 기자 “기자라면 누구나 상대 호감 사려…그런 취지로 한 말”
  10. 10개정 전 지방공무원 여비 지급 규정 두고 해석 분분
  1. 1손흥민 북한선수와 ‘유니폼 교환’ 질문에 “굳이…”
  2. 2‘포수 FA’ 관심 없던 롯데, 이번 쇼핑목록엔 담나
  3. 3류현진, 현역 투표 최고투수 후보 3인에 올라
  4. 4전쟁 같았던 평양 원정…손흥민 “안 다친 게 다행”
  5. 5베이브 루스 500홈런 방망이, 경매 최고가 경신할까
  6. 6
  7. 7
  8. 8
  9. 9
  10. 10
  • 동남권 관문공항 유치기원 시민음악회
  • 골든블루배 골프대회
  • 기장캠핑페스티벌
  • 제21회부산마라톤대회
  • 사하관관사진공모전
  • 유콘서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