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진짜 ‘맥덕’이라면 단 하나뿐인 맥주 만들어 즐겨야지

수제맥주 ‘홈브루잉’ 도전

  • 국제신문
  • 김미주 기자
  •  |  입력 : 2020-01-08 19:41:18
  •  |  본지 20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몰트 분쇄 후 당화된 맥아즙
- 걸러낸 후 홉 넣고 끓여 식혀
- 발효통 담아 효모 넣고 2주 발효
- 설탕 섞으면 1주일 후 탄산 생성
- 병입 후 2, 3일 냉장 보관뒤 완성

- 독특한 맛·향 내는 수제맥주
- 균에 쉽게 변질돼 소독 철저히
- 양조과정 공방서 체험하거나
- 시간 여유 없다면 키트 활용을

수제맥주의 세계는 심오하다. 물과 몰트, 홉, 효모 네 가지로 수십 종류(엄밀히 따지면 셀 수 없을 정도)의 맥주를 만들 수 있기 때문이다. 같은 레시피로 맥주를 빚어도 만드는 사람에 따라 맛이 조금씩 다르다. 집에서 직접 나만의 맥주를 만들고 즐기는 일을 홈브루잉(home brewing)이라고 한다. 외국에서는 일찍부터 익숙한 문화지만 한국에서, 특히 부산에서는 접하기 어렵다. 지역 유일의 맥주 홈브루잉 공방인 수영구 크래프트브루어를 찾아가 홈브루잉 과정을 들어봤다.


   
크래프트브루어에서 홈브루잉 과정을 배우는 수강생들. 크래프트브루어 제공
맥주의 종류는 크게 라거(가볍고 청량한 맛)와 에일(묵직하고 깊은 풍미)로 나뉜다. 홈브루잉에서는 주로 에일을 만든다. 맥주를 발효할 때 라거는 10도, 에일은 20도 내외를 유지해야 한다. 별도의 냉장 장비가 필요한 라거보다 상대적으로 에일이 온도를 유지하기 쉽다.

먼저 만들고 싶은 맥주 종류에 맞춰 몰트와 홉을 고른다. 몰트는 싹이 난 보리인 맥아를 구워 가공한 형태를 말한다. 맥주의 색깔과 기본 맛을 담당한다. 과자처럼 바삭하고 가공 정도에 따라 색깔이 다르며 과일 빵 캐러멜 커피 등 맛도 다양하다. 이 몰트를 분쇄해 뜨거운 물에 넣으면 당분이 우러나온 맥아즙이 완성된다. 몰트를 분쇄할 때는 집에 있는 일반 믹서기를 쓰면 안 된다. 전용 분쇄기로 두세 번 분쇄한 알갱이 형태가 좋다. 가루 형태가 돼버리면 맥아즙에서 몰트를 건져낼 때 침전물이 생기기 때문이다. 맥아즙에서 몰트를 걸러낸 후 홉을 넣고 끓인다. 덩굴식물인 홉은 맥주의 향기와 쓴맛의 정도를 결정한다. 또 잡균의 번식을 방지해 맥주의 저장성을 높여주는 천연 방부제 역할을 한다.

끓인 맥아즙을 식혀 발효 통에 옮긴 후 효모를 넣는다. 맥아즙의 당분과 효모가 만나면 발효가 이뤄진다. 이때 색다른 맥주 맛을 위해 꽃차나 과일을 넣기도 한다. 발효 통에는 이산화탄소를 빼낼 수 있는 ‘에어락’을 꽂아둔다. 이 상태로 볕이 들지 않는 곳에서 20도의 온도를 유지하며 2주 정도 발효시킨다. 발효가 끝나면 탄산이 없는 밍밍한 맥주와 마주한다. 이제 자연 탄산만 만들면 된다. 맥주 1ℓ에 7g 정도의 비율로 설탕을 넣는다. 병 밑바닥에 가라앉은 효모가 다시 발효를 시작하며 탄산을 만든다. 손으로 페트병을 눌러보면 탄산이 늘어날수록 딱딱해지는 걸 알 수 있다. 일주일 정도 두면 자연 탄산이 채워진다. 이후 2, 3일 냉장 보관까지 거치면 나만의 홈브루잉 맥주가 완성된다.

   
홈브루잉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각종 균으로부터 맥주를 지키는 일이다. 홉을 끓이거나 발효 통에 넣는 과정 등에서 공기 중에 떠도는 잡균이 맥주에 들어가기 쉽다. 이 경우 맥주 맛이 완전히 어긋나 공들인 홈브루잉을 망칠 수 있다. 특히 발효 통의 내부는 미세한 흠집만 나도 세균이 번식할 수 있어 부드러운 솔로 세척하는 것이 좋다. 발효 통은 다른 액체나 음식을 담으면 안 되고 홈브루잉 전용이어야 한다. 플라스틱 재질이 가볍고 관리하기에도 쉽다. 직접 발효 통을 제작하려면 에어락을 꽂는 공간이 있어야 하고, 물 꼭지를 달면 병에 넣을 때 편리하다. 크래프트브루어 백은영 대표는 “홈브루잉의 시작과 끝은 모든 장비에 대한 철저한 소독이다”고 재차 강조했다.

일련의 과정이 도무지 엄두가 나지 않는 ‘곰손’들을 위한 간편 홈브루잉 키트도 있다. 당분과 홉의 쓴맛을 뽑아낸 액체를 물에 섞어 효모만 뿌리면 완성이다. 소요 시간은 단 20~30분. 너무나 간단해서 매력적인 방법이지만 홈브루잉 마니아들은 잘 쓰지 않는다. 백 대표는 “정식 홈브루잉과 간편 키트의 차이는 원두 커피와 인스턴트 커피의 차이라고 이해하면 쉽다”고 덧붙였다. 그는 “홈브루잉을 하면 계획과는 전혀 다른 맛의 맥주가 만들어지기도 한다. 그 또한 마술 같은 일”이라며 “맥주를 좋아하면 일단 시도하길 추천한다. 새로운 세계가 열릴 것”이라고 자신했다.
   
홈브루잉을 하려면 홉(1) 몰트(2) 효모(3)를 주재료로, 에어락이 달린 발효 통(4)과 재료를 넣고 끓일 통(5)이 필요하다. 완성된 맥주는 전용 페트병(6)에 넣어 보관해야 한다.
미국 영국 등에서는 홈브루잉한 맥주를 가지고 모여 서로 시음하고 품평하는 대회가 많이 열린다. 다음 달 22일 크래프트브루어도 홈브루어들의 교류를 위한 첫 번째 맥주 대회를 연다. 대회는 AHA/BJCP(미국 홈브루잉협회/맥주심사관 인증 프로그램) 주관 경연 방식에 따라 진행되며 출품비는 없다. 김미주 기자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많이 본 뉴스RSS

  1. 1이상헌의 부산 춤 이야기 <32> 심사, 그 곤란함에 대하여
  2. 2[눈높이 사설] 부산 구·군별 교복비 차별 없이 지원해야
  3. 3우주가스팩공업㈜, 전포1동 주민센터에 백미 기탁
  4. 4중국 우한서 500만 명 탈출…6430명은 이미 한국 왔다
  5. 5고신대병원-에이엠스퀘어 AI의료 업무협약
  6. 6한국해양대, 학생이 직접 몰카 점검 활동
  7. 7[스토리텔링&NIE] 코로나바이러스, 다양한 변이로 백신개발 어려워
  8. 8김세영, 게인브리지 LPGA 5위로 마무리
  9. 9하늘의 별이 된 코트의 전설
  10. 10BPA, 대기질 측정장비 부산항 20곳에 설치
  1. 1與 13번째 영입인사는 ‘사법농단 의혹 폭로’ 이수진 전 판사
  2. 2문 대통령 “중국 우한 지역 입국자 전수조사 추진하라”
  3. 3'우한폐렴' 총선 악재될까 정치권 긴급대응
  4. 4여당 ‘하위 20%’발표·야당 컷오프 논의…공천작업 속도낸다
  5. 5 다시 읽어보는 한 ‘분단인’의 삶
  6. 6여당 “민생법안 처리” 야권에 2월 임시국회 재요청
  7. 7안철수 “비대위원장직 달라”, 손학규에 사실상 당권 요구
  8. 8청와대 국민청원 “중국인 입국 금지 요청” 청원 20만 명 돌파
  9. 9중국인 입국 금지 요청 청와대 국민 청원 32만 명 돌파
  10. 10부산 동래구 임시 청사 생활 시작…2022년 신청사 완공
  1. 1BPA, 대기질 측정장비 부산항 20곳에 설치
  2. 2‘펫팸족’ 잡아라…펫 사진 등록땐 금리 우대
  3. 3[증시 레이더] ‘소부장(소재·부품·장비산업)’ 관련 사업 투자에 관심을
  4. 4대마도 ‘NO 재팬’ 여파 탈출 안간힘…60% 할인쿠폰으로 관광객 유치나서
  5. 5보금자리론 금리 2월부터 0.1%P 인상
  6. 6올 한해 여의도 9.5배 바다숲 조성한다
  7. 7부산~후쿠오카 취항 앞둔 ‘퀸비틀’호 승선권 예약
  8. 8사스 땐 GDP 성장 1%P 끌어내렸는데…복병 만난 한국경제
  9. 9국제유가·주가 급락…세계 금융시장도 요동
  10. 10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설 명절 '중남미 현장경영'
  1. 1원주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의심환자 발생
  2. 2국내 ‘우한 폐렴’ 네번째 확진 … 우한 방문했던 50대 한국인 남성
  3. 3‘우한 폐렴’ 네 번째 확진자 평택 거주 “이동 동선 역학조사 중”
  4. 4부울경 강풍 경보 사건사고 잇따라
  5. 5‘우한 폐렴’ 세 번째 확진환자, 명지병원서 격리 中
  6. 6김해공항, 강한 바람에 항공편 14편 결항
  7. 7송정 죽도공원서 포터 미끄러져 바닷가로 전도
  8. 8‘왕년의 농구스타’ 코비 브라이언트, 헬기 추락 사고로 사망
  9. 9박원순 시장, ‘우한 폐렴’ 관한 소신 밝혀…”늑장대응보다는 과잉대응이 낫다”
  10. 10항공기상청 “제주공항에 윈드시어·강풍 특보 발효중”
  1. 1‘대한민국 사우디’ 1대0 한국 AFC U-23 우승…정태욱 헤딩골(경기종료)
  2. 2‘왕년의 농구스타’ 코비 브라이언트, 헬기 추락 사고로 사망
  3. 3‘정태욱 결승골’ 한국, 사우디 꺾고 AFC U-23 챔피언십 첫 우승
  4. 4한국 킥복싱 챔피언 진시준, 유럽 챔피언과 글로리 데뷔전 ‘세계 무대로 첫 발’
  5. 5나이키, 코비 브라이언트 추모 … “전세계 팬들과 함께 애도”
  6. 6NYT “코비 브라이언트, 헬리콥터 사고로 사망”
  7. 7한국, AFC U-23 챔피언십 우승컵 들어올려…”MVP 원두재·최고 골키퍼 송범근”
  8. 8코비 브라이언트 애도 NBA이어 KBL에서도 24초 8초 룰
  9. 9‘수비형 미드필더’ 원두재 AFC U-23 최우수선수상(MVP)
  10. 10리버풀, 미나미노와 32강 경기 앞둔채 선발 공개
도쿄야 내가 간다
요트 남자 레이저 하지민
  • 2020 어린이 극지해양 아카데미
  • 유콘서트
  • 청소년 남극 체험 선발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