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랜선집사’ TV 앞으로 모을 동물예능 여기있다냥

랜선집사 : 반려동물 콘텐츠 즐기는 사람

  • 국제신문
  • 김정록 기자 ilro12@kookje.co.kr
  •  |  입력 : 2020-01-22 19:27:29
  •  |  본지 19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고양이 중심 ‘냐옹은 페이크다’
- 강형욱 출연 ‘개는 훌륭하다’ 등
- 반려동물 소재 새 예능 잇따라
- ‘동물농장’‘세나개’ 여전히 인기

반려동물을 키우는 인구가 1000만 명에 달하는 가운데 방송사들이 반려동물을 소재로 한 프로그램을 잇따라 선보이고 있다. tvN ‘냐옹은 페이크다’, KBS2 ‘개는 훌륭하다’, EBS1 ‘세상에 나쁜 개는 없다’, SBS ‘동물농장’ 등이 그것이다. 이 프로그램들은 사랑스러운 반려동물의 모습과 함께 올바른 양육 정보를 제공하며 시청자의 사랑을 받고 있다.
   
먼저 지난 5일 첫 전파를 탄 ‘냐옹은 페이크다’는 인간을 동료로 생각하는 고양이의 생각을 대사로 처리해 개그맨 신동엽, 배우 오정세가 내레이션을 입힌 프로그램이다. 남성 그룹 펜타곤의 멤버 우석과 가수 유선호가 고양이와 살며 이들을 돌봤다. 제작을 맡은 정종연 PD는 최근 열린 ‘냐옹은 페이크다’ 제작발표회에서 “고양이가 촬영지를 왔다 갔다 할 수 없어서 서울 평창동에 집을 얻어 두 달째 살고 있다”며 “고양이는 이해하기 어려운 특이한 행동 양식을 가지고 있어 속을 알 수 없는 동물이다. 그들의 생각을 얘기하면 재미있는 농담거리를 만들 수 있는 소재가 될 것 같았다”고 프로그램의 기획 의도를 설명했다. ‘냐옹은 페이크다’는 소재의 신선함에 비해 방송 초반 저조한 시청률을 기록했지만, 고양이에만 특화된 콘텐츠라 향후 타깃 시청자를 확보할 것으로 보인다.

반려견을 다룬 ‘개는 훌륭하다’와 ‘세상에 나쁜 개는 없다’는 시청자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개는 훌륭하다’는 반려견 7마리를 키우는 개그맨 이경규와 초보 애견인 배우 이유비가 출연한다. 이들은 반려견과 관련한 각종 미션을 수행하며 동물 사랑을 보여줘 반려 인구의 공감을 샀다. ‘개는 훌륭하다’는 지난해 11월 첫 방송에서 1.9%(닐슨코리아 기준)의 시청률을 보였지만, 현재는 6.9%로 상승세를 타며 큰 인기를 얻고 있다. 또 2015년 시즌 1부터 애견인들의 관심을 받아온 ‘세상에 나쁜 개는 없다’는 최근 시즌 3까지 방송되며 5년 동안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다. 이 프로그램은 유기견이나 폭력 성향이 있는 강아지 등 반려견에 대한 다양한 문제를 밀도 있게 다루며 그에 대한 대안과 해결책을 제시하고 있다. 특히 반려견에 따듯한 시선을 놓치지 않아 EBS에서 효자 프로그램으로 자리 잡았다. ‘세상에 나쁜 개는 없다’와 ‘개는 훌륭하다’는 유명 동물 훈련사 강형욱이 출연해 반려견의 올바른 교육 방법과 행동교정을 제시했다.

한편 반려동물이 출연하는 프로그램의 대명사는 역시 ‘TV 동물농장’이다. 2001년에 시작한 ‘TV 동물농장’은 우리에게 친숙한 강아지와 고양이는 물론, 이구아나 사막여우 등 이색적인 동물을 소개하며 시청자의 시선을 붙잡았다. 첫 방송부터 19년 동안 MC 자리를 지켜온 신동엽은 “반려동물에 대해 느끼는 게 많았다. 내 마음을 정화해준 프로그램이다”고 애정을 보였다. 시청자도 신동엽과 마찬가지로 ‘TV 동물농장’을 보며 웃고 신기해하고 때로는 공감했다. 매주 다양한 아이템을 방송하는 ‘TV 동물농장’은 10.8%의 높은 시청률을 보이고 있다.

정덕현 대중문화평론가는 “이제는 프로그램들이 동물의 의인화에 접근하고 있다”며 “하지만 시청률을 얻기 위해서는 기존에 보였던 정보 전달보다는 시청자들이 반려동물과 더 가깝게 느낄 수 있도록 보다 다양한 형태의 시도가 필요하다”고 발전 방향을 제시했다. 비슷한 포맷에서 반려동물만 바꿔 나오는 것은 식상하다는 뜻이다. 1000만 반려 인구를 TV 앞으로 끌어올 새로운 시도가 필요한 이유다. 김정록 기자 ilro12@kookje.co.kr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많이 본 뉴스RSS

  1. 1북강서을 최지은 45.8 김도읍 42.4 해운대을 윤준호 45.2 김미애 41.7
  2. 2지지율은 최지은, 당선가능성은 김도읍
  3. 3김두관 41.2%- 나동연 48.6% ‘박빙 승부’
  4. 4김비오 45.8% - 황보승희 43.4% ‘백중지세’
  5. 5윤준호 우세 속 김미애 3.5%P차 맹추격
  6. 6오늘의 운세- 2020년 4월 9일(음 3월 17일)
  7. 7최인호 49.9%, 김척수(37.3%)에 오차범위 밖 강세
  8. 8해운대구도 재난지원금 선불카드로 지급
  9. 9부활절 현장예배 급증 우려…부산시, 모든 교회에 공무원 파견키로
  10. 10자가격리중 빵집 취직 20대 남성 적발
  1. 1이재명 경기도지사 “유흥업소 등 집객업소 휴업 결단해야”
  2. 2정부, 학원 운영중단 권고…“어기면 집합금지 명령”
  3. 3재난지원금 전 국민으로 확대 … 찬성 10명 중 6명
  4. 4선거 앞두고 몰려드는 정책 질의서에 정당 난감
  5. 5“나이 들면 다 장애인” 발언 김대호, 결국 통합당 제명…후보직 박탈
  6. 6문대통령 "수출기업 36조 무역금융…공공부문 선결제도"
  7. 7지역위원장 등 민주당 인사 탈당, 김태호 지지 선언
  8. 8코레일 유통 부산경남본부, 동구자원봉사센터에 사랑의 쌀 전달
  9. 9윤영석 “부산대 유휴부지 환수 법적으로 불가”…이재영 “양산시와 협의, 공영개발 하겠단 의미”
  10. 10 위기의 조선도시 거제, 내가 살린다
  1. 1한경연, 올해 경제성장률 -2.3%로 하향…“IMF 이후 첫 역성장”
  2. 2올해 국가균형발전 사업에 39조 원 투입…'지역 혁신' 초점
  3. 3지역난방공사 "열수송관 누수 신고하면 상품권 지급"
  4. 4중부발전 노사, "코로나19 극복 '착한 소비' 추진" 맞손
  5. 5남부발전 "5777억 원 상반기 조기 집행…부산 등 지원"
  6. 6남동발전, 경남 사회적기업 '온라인 판로 개척' 돕는다
  7. 7광해관리공단, '온라인 개학' 맞춰 취약계층 청소년 지원
  8. 8연체 위기 신용대출자에 최대 1년간 원금상환 유예
  9. 9코트라 "코로나19 대응 화상 상담장 10곳 추가 운영"
  10. 10코로나19 위기 속 고 조양호 회장 1주기...장녀 조현아는 불참
  1. 1 자가격리 위반하고 빵집에 취직한 20대 적발…사상구 “고발 예정”
  2. 2부산지역 코로나19 자가격리자 2972명… 해외입국자 2567명
  3. 3불 난 아파트에 9살 동생 구하려다…형제 모두 참변
  4. 4경남서 코로나19 확진자 1명 추가 … 거제 거주 뉴질랜드인
  5. 5부산시, 121·122번 확진자 동선 공개
  6. 6거제 코로나19 확진자 1명(거제 7번 확진자) 추가
  7. 7부산, 코로나19 추가 확진자 없어…16일째 지역사회 감염 0명
  8. 8김해서 40대 엄마가 초등생 딸 살해 후 자수…“생계 막막해서”
  9. 9강원 건조특보 속 원주·영월서 잇단 산불 … 경북 청송에서도
  10. 10부산 금정산서 산불 발생…헬기 동원 진화 중
  1. 1호나우지뉴 19억 보석금 내고 석방
  2. 2만수르 제친 최고 부자 구단주는?
  3. 3주말 개막하는 대만 야구…관중석엔 마네킹 응원단
  4. 4IOC “도쿄올림픽 예선 내년 6월 29일까지 마무리”
  5. 5허리 세운 거인, 올 시즌 필승조 ‘이상무’
  6. 6부산 세계탁구선수권 9월 개최 가닥
  7. 7“코로나 대처 한국 야구, 미국 스포츠에 교훈”
  8. 8개막 요원한 K리그 27R 유력…무관중 경기는 고려 안 해
  9. 9택배로 온 스키 우승컵
  10. 10성장통 겪은 한동희 “거인 핫코너 올해는 내가 주인”
롯데 전지훈련 평가
타선
롯데 전지훈련 평가
선발 투수진
  • 낙동강수필공모전
  • 2020하프마라톤대회
  • 2020 어린이 극지해양 아카데미
  • 유콘서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