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문재인 대통령, PK 보듬기…정무수석 이철희 유력, 총리 김영춘 하마평

이번주 靑 인사수석 등 교체 전망

  • 국제신문
  • 정유선 기자 freesun@kookje.co.kr
  •  |  입력 : 2021-04-12 22:08:19
  •  |  본지 3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내주 국회 대정부질문 후 개각설
- 金은 국토부 장관 발탁 가능성도

- 대통령 지지율 33.4% 역대 최저
- 비문·지역인사 등용 레임덕 차단

4·7 재보선 참패 후 쇄신 압박이 커지는 가운데 청와대가 이번 주 참모진 개편을 시작으로 마지막 임기를 함께 할 내각 구성을 위한 개각에 나설 전망이다.
   
문재인 대통령이 12일 청와대에서 코로나19 대응 특별방역 점검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연합뉴스
특히 청와대는 부산 동인고를 나온 이철희 전 의원을 정무수석에 내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 부산시장 보궐선거에서 낙선한 김영춘 전 해양수산부 장관은 차기 총리와 국토교통부 장관 등에 발탁될 수 있다는 관측도 나온다. 청와대가 비문(비문재인)·부울경(PK) 인사를 적극 등용, 통합에 대한 의지를 보이면서 PK민심 다잡기에 나설지 이목이 쏠린다.

여권 관계자는 12일 “수석급을 포함한 인사교체가 조만간 있을 것”이라며 “재보선 참패 후유증 속에 쇄신 의지를 보이고 분위기를 다잡겠다는 차원”이라고 말했다.

   
김영춘(왼쪽), 이철희
청와대 정무수석비서관에는 전략통인 이철희 전 의원이 유력하다. 이 전 의원은 문 대통령이 민주당 대표 시절 직접 영입한 인사지만 비문(비문재인)으로 분류된다. 20대 총선에서 비례대표로 국회에 입성했으나 조국 사태 등을 거치며 “정치의 한심한 꼴 때문에 많이 부끄럽다”며 21대 총선 불출마를 선언했다. 이 전 의원은 정무수석 발탁설이 나온 이후 진행중이던 라디오 방송에 13일까지 휴가를 낸 상태다.

앞서 최재성 정무수석은 최근 청와대에 재보선 참패 책임을 지고 물러나겠다는 의사를 표한 것으로 알려졌다. 최 수석과 함께 배재정 정무비서관 교체 가능성도 거론된다. 당내에서 “청와대 인사 원칙이 다 무너졌다”는 공개 비판이 나온 만큼, 김외숙 인사수석도 교체 대상에 오를 것이란 관측이 많다. 이미 사표를 낸 김영식 법무비서관을 포함, 정책실 등이 대거 물갈이될 수 있다는 관측이다.

청와대 개편이 마무리되면 개각도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정세균 총리 교체를 포함한 개각은 오는 19일부터 21일까지 진행되는 국회 대정부질문 이후가 유력하다.

정 총리 후임으로는 영남 출신 김부겸 전 행안부 장관, 김영주 전 무역협회장, 원혜영 전 민주당 의원 등이 거론된다. 김영춘 전 해수부 장관도 후보군으로 급부상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는 친문 색이 옅은 통합형 인사를 전면에 내세워 쇄신 의지를 보여주고 레임덕을 막으려는 포석으로 풀이된다. 특히 청와대가 인적 쇄신의 핵심인 정무수석과 총리에 부산 출신을 발탁하게 되면, 재보선 참패로 위기에 놓인 부산 민심을 차기 대선에서 재공략하기 위한 포석으로도 볼 수 있다. 김 전 장관은 변창흠 국토부 장관 후임으로도 거론된다.

한편 YTN의 의뢰로 리얼미터가 실시해 이날 발표한 조사(지난 5~9일 전국 성인 2514명 조사, 오차범위는 95% 신뢰수준에 ±2.0%포인트,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 홈페이지 참조)에서 문 대통령의 국정 수행 지지도는 33.4%로 역대 최저치를 기록, 레임덕 위기감이 높아졌다.

정유선 기자 freesun@kookje.co.kr
ⓒ국제신문(www.kookj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신문 뉴스레터
국제신문 네이버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뭐라노 뉴스

 많이 본 뉴스RSS

  1. 1[뉴스 분석] 북항 재개발 수혜 동구에 집중…소외된 중구 ‘달래기용’
  2. 2거리두기 21일 조정…현 단계 유지 가능성
  3. 3가상자산 투자 열풍 식나…한달새 104개 가격 하락
  4. 4근엄 진지한 스님은 옛말…급식 막히자 달걀 나눔도
  5. 5부산부동산특위 청신호…위원들 인선 최종 합의
  6. 6울산 대왕암 1.5㎞ 케이블카 잇는다…시속 70㎞ 집라인도
  7. 7김해시, 원·신도심 조화 공간전략 짠다
  8. 8휴양림 인기 끌자 경남도 5곳 시설 확충
  9. 9청와대, 해수부 차관 바꾸고 장관 거취엔 침묵…북항사태 변수
  10. 10법에 막히고 비용부담에 좌절…사무실도 못내는 원외 위원장
  1. 1부산부동산특위 청신호…위원들 인선 최종 합의
  2. 2법에 막히고 비용부담에 좌절…사무실도 못내는 원외 위원장
  3. 3윤석열 5·18 메시지에…여당, 전두환까지 빗대며 십자포화
  4. 4한미 ‘백신 스와프’ 급물살 탈까
  5. 5문 대통령 19일 방미…22일 바이든과 첫 회담
  6. 6여야, 김오수 검찰총장 후보자 청문회 26일 합의…법사위장 배분 이견 여전
  7. 7국힘 호남 합동연설회로 전대 시작
  8. 8“미얀마서 어제의 광주 봤다”…문 대통령 진상규명 등 의지
  9. 9굳건한 윤석열, 맹추격 이재명…PK 민심 어디로
  10. 10[김경국의 정치 톺아보기] 물음표 가득한 윤석열, 느낌표 부족한 국힘 플랜B
  1. 1가상자산 투자 열풍 식나…한달새 104개 가격 하락
  2. 2청와대, 해수부 차관 바꾸고 장관 거취엔 침묵…북항사태 변수
  3. 3어촌어항공단, 소규모 항구 뉴딜로 도시민이 살고싶은 곳 만든다
  4. 4해상운임 쇼크 중소기업 “제조비보다 물류비 더 든다”
  5. 5생수 이어 과일도…유통가는 ‘라벨’ 떼는 중
  6. 6연말정산 때 놓친 공제, 이달 신고하면 편하게 돌려받아요
  7. 7부산시 수소충전소 확충…기장·해운대에 2곳 추가
  8. 8VR보다 진화된 메타버스…생태계 육성에 기업들 뭉쳤다
  9. 9부산시-경제계 “백신 맞는 날 유급휴가” 공동선언
  10. 10코스피 기관 매수세에 반등
  1. 1[뉴스 분석] 북항 재개발 수혜 동구에 집중…소외된 중구 ‘달래기용’
  2. 2거리두기 21일 조정…현 단계 유지 가능성
  3. 3근엄 진지한 스님은 옛말…급식 막히자 달걀 나눔도
  4. 4울산 대왕암 1.5㎞ 케이블카 잇는다…시속 70㎞ 집라인도
  5. 5김해시, 원·신도심 조화 공간전략 짠다
  6. 6휴양림 인기 끌자 경남도 5곳 시설 확충
  7. 7부산 강서구 매립장 ‘악취 사태’…업체, 주민 피해보상 절차 착수
  8. 8양산시, 낙동강 하굿둑 수문 개방하자 수돗물 염분대책 마련
  9. 9경찰, 특혜의혹 전봉민 일가 소유 회사 4곳 압수수색
  10. 10온천시장 신임 상인회장 선출 불발
  1. 1베테랑 속속 영입…BNK, PO 정조준
  2. 2심상치 않은 오산고 돌풍…디펜딩 챔피언 매탄고도 꺾어
  3. 3프로야구 25일 경기 취소…KBO, 2차 백신 휴가 결정
  4. 4BNK 썸, 김한별 영입…베테랑 공백 해소
  5. 5탈꼴찌 급한 거인, 독수리 사냥 나선다
  6. 6롯데 자이언츠 꼴찌 탈출 성공...지시완, 이적 후 첫 홈런
  7. 7‘79전 80기’ 이경훈, PGA 첫 우승 번쩍
  8. 8동의대 류지수, 태권도 협회장기 정상
  9. 9김광현, MLB 무패 질주 제동…김하성과 첫 투타대결 무승부
  10. 10류현진, 19일 보스턴전 등판 전망
우리은행
국민의힘 대표 후보 인터뷰
김웅
국민의힘 대표 후보 인터뷰
조해진
  • 해양컨퍼런스
  • 생명의강 낙동강 수필공모전
  • 유콘서트
  • 18기 국제아카데미 모집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