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김부겸 총리 인준 강행…박준영 끝내 자진 사퇴

국회 金인준안 민주당 단독처리

  • 정유선 기자
  •  |   입력 : 2021-05-13 22:07:49
  •  |   본지 1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박 후보자 "文·해수부에 부담 줘
- 국민 눈높이 맞지 않았다" 사과

박준영 해양수산부 장관 후보자가 13일 자진 사퇴했다. 더불어민주당은 이날 오후 본회의를 열어 김부겸 국무총리 후보자 인준안을 단독으로 처리했다. 국민의힘은 본회의장에 출석했지만 표결에는 참석하지 않았다.

박 후보자는 이날 배포한 입장문을 통해 “해수부 장관 후보자로서의 짐을 내려놓고자 한다”고 밝혔다. 박 후보자는 부인의 고가 도자기 불법 반입·판매 의혹을 언급하면서 “공직 후보자로서의 높은 도덕성을 기대하는 국민의 눈높이에 맞지 않았다는 점은 부인하기 어렵다. 모두 저의 불찰”이라고 사과했다. 그러면서 “저의 문제가 임명권자인 대통령님과 해양수산부에 부담으로 작용하는 것은 제가 원하는 바가 아니다”고 강조했다. 이날 자진사퇴는 여당에서 박 후보자를 비롯해 임혜숙 과기정통부, 노형욱 국토부 장관 후보자 등 3명 중 ‘1명+α(알파) 낙마’ 의견이 나온 지 하루 만에 나왔다.

청와대는 박 후보자의 자진 사퇴와 관련해 “국민 여론과 국회 논의 등을 종합적으로 판단한 결과로, 이를 계기로 (남은 분들에 대한) 국회 청문절차가 신속하게 완료되기를 희망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임, 노 후보자에 대해선 사실상 임명 수순을 밟겠다는 의지를 내비친 것으로 해석된다.

그러나 국민의힘 배준영 대변인은 논평에서 “진작에 했어야 할 사퇴”라며 “장관 지명 이후 한 달 가까이 국민들에게 상처와 혼란을 준 데 대해 사과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임, 노 후보자의 부적절한 행위는 박 후보자의 것보다 더 크면 컸지 결코 작지 않다”고 추가 사퇴를 압박했다.

박 후보자의 사퇴로 해수부 장관 인선도 난항에 빠질 전망이다. 검증 문턱은 한층 까다로워진 데다 1년이 채 안 되는 짧은 재임 기간에 장관직을 수행할 인사를 찾기란 더욱 어려울 수밖에 없기 때문이다. 이 때문에 문성혁 장관이 유임될 것이라는 관측도 나온다.

정유선 기자
ⓒ국제신문(www.kookj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신문 뉴스레터
국제신문 네이버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뭐라노 뉴스

 많이 본 뉴스RSS

  1. 1부산시, 도시·경관위 내달 통합…재개발·재건축 심의 3개월 단축
  2. 2‘성추행 가해자 두둔’ 박기식 부산경제진흥원장 직위해제
  3. 3[단독]미국 기념일마다 ‘광란의 해운대’…정부·부산시 제동
  4. 4내일부터 부산 사적모임 8인까지 가능
  5. 5서면 복개천 점포들, ‘깔따구 눈발’에 골머리
  6. 6“부산 스타트업 성지는 남구…미래신성장 분야 취약”
  7. 7삼락 싱크홀, 서부산 공사 기간 잡아먹는 블랙홀됐다
  8. 8[이원 기자의 영화 人 a view] 영화 ‘발신제한’ 23일 개봉
  9. 9사하구 코로나19 백신접종 자원봉사에 신천지자원봉사단 동참
  10. 10코로나19 확진자 600명대로 껑충… 부산선 오전 확진자 없어
  1. 1김부겸 “가덕신공항 예타 면제될 것”
  2. 2X파일에 침묵 깬 윤석열 "집권당 개입했다면 불법사찰"
  3. 3대체 공휴일 확대법 여 단독 행안위 통과...본회의 통과까지 난항 가능성
  4. 4깜짝 부산행 안철수 “참전용사 기록 정부가 나서야”
  5. 5여당 경선연기 논의 의총, 이재명 vs 反이재명 정면충돌
  6. 6성김 만난 문 대통령 “북미대화 재개 노력을” 북한 김여정 “잘못된 기대”…협상 요구에 찬물
  7. 7‘윤석열 X파일’ 야권서 터진 폭탄인데…여당에 총구 겨눈 국힘
  8. 8청와대 청년비서관 ‘25세’ 박성민…정무비서관엔 ‘0선’ 김한규
  9. 9박형준 시장 공약 ‘어반루프’ 예산 깎이나
  10. 10처가 관련, 측근 뇌물수수…대다수 공개된 의혹 정리 수준
  1. 1부산시, 도시·경관위 내달 통합…재개발·재건축 심의 3개월 단축
  2. 2“부산 스타트업 성지는 남구…미래신성장 분야 취약”
  3. 3나 혼자 힘들게 산다…통계청 작년 10월 기준 현황, 부산 1인 가구 절반이 ‘백수’
  4. 4부산과학산단 ‘친환경車 부품 특화단지’로 만든다
  5. 5‘더 달고 귀한’ 여름철 이색농산물 잘 나가네
  6. 6부산시 국비 요구액 사상 첫 8조대…기재부는 “지출 줄이겠다”
  7. 7부산 시민단체 “에어부산 주식거래 재개 결정을”
  8. 8전세계 우주개발 불꽃경쟁…“한국도 전담 조직 만들어야”
  9. 9지역중심시대 부울경 기업을 응원하다! <9-중> 세운철강②
  10. 10부산 핀테크 산업 이들이 이끈다 <3> 잔다
  1. 1‘성추행 가해자 두둔’ 박기식 부산경제진흥원장 직위해제
  2. 2[단독]미국 기념일마다 ‘광란의 해운대’…정부·부산시 제동
  3. 3내일부터 부산 사적모임 8인까지 가능
  4. 4서면 복개천 점포들, ‘깔따구 눈발’에 골머리
  5. 5삼락 싱크홀, 서부산 공사 기간 잡아먹는 블랙홀됐다
  6. 6사하구 코로나19 백신접종 자원봉사에 신천지자원봉사단 동참
  7. 7코로나19 확진자 600명대로 껑충… 부산선 오전 확진자 없어
  8. 8시민단체, 동래읍성 주변 개발 부실 허가 의혹 부산시 고발
  9. 9해운대 재개발 철거 도중 주민 반대로 대치, 경찰 중재
  10. 10법 비웃는 미군에 분노 “마이애미 해변서 달집 태워도 되나”
  1. 1아이파크의 미래 5인 “닥공 축구 우리 발끝서”
  2. 2경륜 이혜진·펜싱 송세라, 메달 사냥 담금질
  3. 3롯데 필승조 김대우 공백…서튼 감독 “해결책 찾겠다”
  4. 4부산시체육회, 특수법인으로 새출발
  5. 5부산 강서구청 카누팀, 전국대회 종합 준우승
  6. 6나승엽 데뷔 첫 홈런...롯데, NC에 13대 7 승
  7. 7숨은 거인 추재현 “나도 신인왕 후보”
  8. 8부산시, kt 탈부산 후폭풍 수습 진땀…소통 강화 약속
  9. 9롯데 김대우, 어깨 부상으로 1군 말소
  10. 10아이파크 안병준, 6경기 연속 득점…안정환 기록 눈앞
우리은행
국민의힘 대표 후보 인터뷰
나경원
국민의힘 대표 후보 인터뷰
김은혜
  • 유콘서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