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北 "담배 피지마세요" 김정은 마이웨이 흡연 행보

북한 외무성 금연 정책 알리며 홍보 활동

북한 2020년 금연법 통과시켜 흡연 금지하기도

그러나 김정은은 장소 가리지 않고 흡연 모습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북한 외무성은 금연의 날을 맞아 각종 금연 정책을 홍보했다. 그러나 북한 최고 지도자인 김정은 국무위원장은 계속 흡연하는 모습을 보이는 등 상반된 행보를 보인다.

지난 16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딸 김주애가 있는 가운데 담배를 피는 모습. 연합뉴스
북한 외무성은 3일 중국 러시아 쿠바 등 사회주의 우방국의 금연 정책을 알렸다. 이어 “우리 공화국 정부는 인민의 생명과 건강을 보호하기 위해 적극적 금연 정책을 실시하고 있다”고 전했다.

또 “인민의 생명 건강을 첫 자리에 놓고 그들이 건강한 몸으로 문명한 생화를 누리도록 하기 위한 선진적 금연 정책을 계속 실시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북한은 2005년 답배통제법 2020년 금연법 등을 제정했다고 선전매체 조선의 소리가 밝히기도 했다. 북한의 금연법은 숙박업소 상정 식당 등 상업 편의 봉사시설과 극장 도서관 체육관 정류소 대합실 등 공공장소에서 흡연 금지를 규정한 법이다.

북한 정부가 금연 정책을 다각도로 홍보하고 있지만, 김 위원장은 정반대 행보를 보인다.

김 위원장은 금연법을 도입한 직후에도 회의를 주재하며 담뱃갑과 재떨이를 뒀다. 또 지난 16일 극도의 위생이 요구되는 군사정찰위성 시설을 돌아볼 때도 담배를 손에 끼웠다. 옆에는 딸 김주애도 있었다.

2018년 남북정상회담 때 정의용 당시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이 김 위원장에게 금연을 권유하기도 했다. 이에 김 위원장의 아내 리설주는 “항상 담배 끊기를 바란다고 부탁하고 있지만, 말을 들어주지 않는다”고 언급하기도 했다.

우리 국가정보원은 지난달 31일 국회 업무보고에서 북한이 외국 담배를 다량 입수하고 있다고 보고했다. 김 위원장의 니코틴 의존도가 높아질 가능성을 제기했다.
ⓒ국제신문(www.kookj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신문 뉴스레터
국제신문 네이버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국제신문 네이버 구독하기
뭐라노 뉴스

 많이 본 뉴스RSS

  1. 1부산형 급행철도(BuTX), 민간투자 4조로 물꼬 튼다(종합)
  2. 21년간 조례 발의 ‘0’…‘밥값’ 못 한 부산 기초의원 21명
  3. 3부산 與당직자 출신 총선 리턴매치 촉각
  4. 4아! 권순우 충격의 2회전 탈락
  5. 5부산 학교 밖 청소년 1만 명에 검정고시 교과서 지원
  6. 6사업비 2조 늘었지만 ‘부전역’ 추가로 경제성 확 높아져
  7. 7코로나 진료비 부당청구 전국 8400개 병원 조사
  8. 8저리고 아픈 다리 치료효과 없다면…척추·혈액순환 복합 검사를
  9. 9‘자율형 공립고 2.0’ 서부산 학생 40% 선발 검토
  10. 10턱없이 적은 ‘범죄피해 구조금’…유족은 두 번 운다
  1. 1부산 與당직자 출신 총선 리턴매치 촉각
  2. 2尹 “몸 던져 뛰면 엑스포 우리 것 될 것” 막판 분전 촉구
  3. 3李 “도주우려 없다” 檢 “증거인멸 우려” 심야까지 설전 예고
  4. 4민주 26일 원내대표 선거…4파전 속 막판 단일화 변수
  5. 5영장 기각 탄원서, 민주당 161명 등 90여만 명이 제출
  6. 6친명 ‘가결표 색출’ 비명 “독재·적반하장”…일촉즉발 민주당
  7. 7보수 텃밭 부산 서·동 지역구, 여권 총선 후보군 문전성시
  8. 8멈춰 선 국회…가덕건설공단·산은법 발목
  9. 9국민의힘, 이언주 '주의 촉구' 징계 의결
  10. 10역대급 강행군에 코피 흘린 윤 대통령
  1. 1주가지수- 2023년 9월 25일
  2. 2수산물 소비급감 없었지만…추석 후 촉각
  3. 3선원 승선기간 줄이고, 휴가 늘린다
  4. 4부산항만공사·해양진흥공사, ‘데이터 기반행정’ 업무협약
  5. 5간소한 세간 8평 방에 가득 차…아내는 무릎 접고 새우잠
  6. 6광안대교 뷰·학세권 프리미엄…‘푸르지오 써밋’ 부산 첫 입성
  7. 7부산서 무량판 적용 주상복합 부실시공 첫 확인
  8. 8‘어른 과자’ 농심 먹태깡, 600만 개 넘게 팔렸다
  9. 9숙박업 신고 않은 ‘생활형숙박시설’ 대한 이행강제금 처분 유예
  10. 10주담대·전세대출도 연말부터 앱으로 갈아탄다
  1. 1부산형 급행철도(BuTX), 민간투자 4조로 물꼬 튼다(종합)
  2. 21년간 조례 발의 ‘0’…‘밥값’ 못 한 부산 기초의원 21명
  3. 3부산 학교 밖 청소년 1만 명에 검정고시 교과서 지원
  4. 4사업비 2조 늘었지만 ‘부전역’ 추가로 경제성 확 높아져
  5. 5코로나 진료비 부당청구 전국 8400개 병원 조사
  6. 6‘자율형 공립고 2.0’ 서부산 학생 40% 선발 검토
  7. 7턱없이 적은 ‘범죄피해 구조금’…유족은 두 번 운다
  8. 8日 전역 국영공원 17곳…녹지 보존·방재 거점 등으로 특화
  9. 9日정부가 법·재정 지원, 대도시·지방 고루 분포
  10. 10“안전한 일터·노사화합, 기업성장에 순기능 작용”
  1. 1아! 권순우 충격의 2회전 탈락
  2. 2압도적 레이스로 12번 중 11번 1등…수상 종목 첫 금
  3. 3여자 탁구 2연속 동메달
  4. 4북한에 역전승 사격 러닝타깃, 사상 처음 우승
  5. 5김우민 수영 4관왕 시동…‘부산의 딸’ 윤지수 사브르 金 도전
  6. 6황선홍호 27일 16강…에이스 이강인 ‘프리롤’ 준다
  7. 7中 텃세 딛고, 亞 1위 꺾고…송세라 값진 ‘銀’
  8. 8북한 유도서 첫 메달…남녀 축구 무패행진
  9. 9여자 유도 박은송·김지정 나란히 동메달 업어치기
  10. 10한국, 통산 金 3위…항저우 대회서 800호 따낼까
우리은행
  • 유콘서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