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민주, 울산시장 선거개입 ‘유죄’ 파장 촉각…김기현은 “文도 수사해 책임 물어야” 공세

임종석·조국까지 수사 확대 가능성

  • 김미희 기자 maha@kookje.co.kr
  •  |   입력 : 2023-11-30 19:19:33
  •  |   본지 5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野, 이슈확산 우려…직접 언급 삼가

2018년 울산시장 선거에 문재인 정부 청와대가 개입했다는 취지의 법원 1심 판결이 나오자 더불어민주당은 해당 판결이 정치권에 어떤 파장을 불러올지 촉각을 세우고 있다.

문재인 전 대통령의 30년 지기로 알려진 송철호 전 울산시장은 지난 29일 1심 판결에서 징역 3년을 선고받았다. 당시 울산경찰청장으로 청와대의 명을 받아 수사한 혐의로 기소된 민주당 황운하 의원 역시 징역 3년을 받았다.

선거 당시 울산시장으로 사건 피해자인 국민의힘 김기현 대표를 비롯한 여당은 대대적인 공세에 나선 상황이다. 김 대표는 30일 최고위원회의에서 “문 전 대통령도 성역 없이 수사해 법적 책임을 물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민주당은 이슈 확산을 우려한 듯 당 차원의 공식 입장을 내지 않는 등 판결과 관련한 직접적 언급을 삼가고 있다. 총선을 앞두고 전임 정권에서 논란이 됐던 소재가 정치권에 소환돼 공방의 쟁점이 되고, 당이 수세에 몰리는 상황을 우려하는 분위기도 읽힌다. 사건 당시 대통령비서실장이던 임종석 전 실장과 청와대 민정수석이던 조국 전 법무부 장관으로까지 수사가 확대될 가능성이 점쳐지는 상황에서 이번 판결에 시선이 몰리는 것이 부담스럽기 때문으로 보인다.

윤영덕 원내대변인은 이날 국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청와대의 울산시장 선거 개입 판결과 관련한 지도부의 논의가 있었나’고 묻자 “없었다”고 전했다. 이처럼 당이 ‘거리 두기’에 나선 상황에서 여당의 파상 공세엔 문재인 정부 출신 인사들이 직접 나서서 대응하는 모양새다.
ⓒ국제신문(www.kookj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신문 뉴스레터
국제신문 네이버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22대 총선 브리핑룸
국제신문 네이버 구독하기
뭐라노 뉴스

 많이 본 뉴스RSS

  1. 1부산 전문대 8곳 모두 연합체로 뭉쳤다…글로컬大 승부수
  2. 2‘우여곡절’ 부산마리나비즈센터 첫삽…2026년 완공
  3. 3문화체육센터 짓는데 1000억…구비 ‘올인’한다는 연제구
  4. 4국힘, 영등포 포기 박민식 부산 북을로 재배치할까
  5. 5글로벌허브法 제정…국가공원에도 날개
  6. 6예비 1학년들이 일냈다, 동명대 축구의 기적
  7. 7“복귀시한 29일” 전공의 압박 정부, 의료사고특례법 ‘당근’도 꺼냈다
  8. 8소각장 못 만들어 기장 의과학산단 연내 준공 차질 우려
  9. 9與 PK 공천 보류 6곳…쌍특검법 재표결 이후께 발표
  10. 10가황 나훈아 “박수칠 때 떠나고파” 데뷔 58년 만에 은퇴 시사
  1. 1국힘, 영등포 포기 박민식 부산 북을로 재배치할까
  2. 2與 PK 공천 보류 6곳…쌍특검법 재표결 이후께 발표
  3. 3[부산 경선지역을 가다] 사상, “文지역구 내가 탈환한다”…野 달아오른 예선 3파전
  4. 4비명계 집단 탈당 현실화…‘明-文 전쟁’총선 흔들 악재로
  5. 5부산 지역 후원금 1위는 與 조경태
  6. 6[부산 경선지역을 가다] 중영도, “이번엔 野후보 뽑자더라”…정권심판 내세운 두 후보
  7. 7임종석, '컷오프' 재고요청...“이렇게 가면 총선 이기나"
  8. 8부산 울산 등 '교육발전특구' 시범지역 광역6곳·기초43곳 선정
  9. 9설훈 탈당 "민주당은 민생 아닌 개인 방탄만 생각"
  10. 10민주당 홍순헌 후보, 53사단 부지 활용 등 3대 공약 발표
  1. 1‘우여곡절’ 부산마리나비즈센터 첫삽…2026년 완공
  2. 2부산 상장기업 ESG경영 미흡…4곳 중 3곳 취약 등급
  3. 3“자본주의 위기 심화…세계 경제위기 재발 가능성”
  4. 4부산 출산율 역대 첫 0.5명대 추락…16개 구·군 모두 0명대 진입
  5. 5운해장학재단 장학증서 수여…파나시아는 과학 꿈나무 캠프
  6. 6‘맹탕 밸류업’ 실망에…증시 연일 약세
  7. 7흥국저축은행- 서민·中企 맞춤형 지원 최선…지역경제 든든한 동반자로 함께 성장
  8. 8BNK금융그룹- 2030년 초일류 금융그룹 완성…지역 경제활성화·사회공헌 ‘상생’
  9. 9한은 부산본부, 중기 자금지원 강화
  10. 10BNK부산은행- 고객자산 지킴이 부산은행 “보이스피싱 예방, 찾아가는 교육합니다”
  1. 1부산 전문대 8곳 모두 연합체로 뭉쳤다…글로컬大 승부수
  2. 2문화체육센터 짓는데 1000억…구비 ‘올인’한다는 연제구
  3. 3글로벌허브法 제정…국가공원에도 날개
  4. 4“복귀시한 29일” 전공의 압박 정부, 의료사고특례법 ‘당근’도 꺼냈다
  5. 5소각장 못 만들어 기장 의과학산단 연내 준공 차질 우려
  6. 6병역·학력 허위의혹 장예찬, “선관위가 사실 확인” 반박…SNS 통해 증명서류도 공개
  7. 7가락IC 인근 8중 추돌사고 발생해
  8. 8"상습 음주운전하면 차 내놔라" 경찰 지역 최초 차량 압수
  9. 9양산 올해 2000억 지역화폐 도내 기초단체 중 최대 규모
  10. 10[속보]정부, 미복귀 전공의 고발 ‘초읽기’…대표 자택서 복귀 명령
  1. 1예비 1학년들이 일냈다, 동명대 축구의 기적
  2. 2한동희가 달라졌다, 2경기 연속 대포 쾅 쾅
  3. 3부산출신 레전드 수비수 기리며 유소년 축구열전
  4. 4이정후 28일 1번타자·중견수로 빅리그 첫 경기
  5. 5축구대표팀 임시감독 황선홍 선임
  6. 6꼴찌 BNK 시즌 마지막을 불 태운다
  7. 7키 197㎝ 기본기 탄탄…청소년 국대 센터 목표 근력 키워요
  8. 8나승엽 ‘1루수 진가’ 발휘할까
  9. 9알파인스키 레전드 강영서 “스키 타는 순간이 가장 행복”
  10. 10쇼트트랙 신동민, 주니어 세계선수권 1000m 등 3관왕
우리은행
2030 엑스포 백서…글로벌 허브로의 항해 계속
간사이 광역연합 상생의 엑스포…부울경도 함께 재도전을
2030 엑스포 백서…글로벌 허브로의 항해 계속
영도 트램, 서구 의료특구…원도심 ‘新성장동력 발굴’ 특명
  • NPL강좌
  • 유콘서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