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한국인 가사노동 가치 490조 원…GDP의 25.5% 규모

'가사노동 평가액의 세대 간 이전' 자료 발표

여성 가사노동 가치 356조 원, 남성의 2.6배

가사노동 소비, 0살 때 3638만 원으로 최고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사진은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음. 국제신문 DB
우리나라 국민의 가사노동 가치가 금액 기준으로 490조 원에 달한다는 분석 결과가 나왔다. 국내총생산(GDP)의 25%를 차지하는 규모다.

통계청 산하 통계개발원이 5일 발표한 ‘가사노동 평가액의 세대 간 이전’ 자료를 보면 2019년 생활시간 조사를 기초로 산출한 가사노동 서비스의 가치는 490조9000억 원으로 추산됐다. 이는 GDP의 25.5%에 해당하는 규모다. 생활시간은 노동·가사·식사·수면·여가 등의 활동을 ‘하루’라는 시간적인 측면에서 측정한 지표다.

성별로 보면 여성이 생산한 가사노동 서비스 가치가 356조 원으로 남성(134조9000억 원)보다 2.6배 많았다.

이 통계만 볼 때 여성이 남성보다 221조1000억 원만큼 집안일을 더 한다는 의미다.

연령 계층별로는 15세부터 64세까지의 노동 연령층이 410조 원으로 83.5%를, 65세 이상 노년층이 80조9000억 원으로 16.5%를 분담했다.

남성과 노년층의 가사노동 서비스 생산 비중은 1999년 각각 20.1%, 8.4%에서 2019년 27.5%, 16.5%로 꾸준히 상승했다.

가사노동 소비는 돌봄이 필요한 유년기에 많이 이뤄지다가 점차 줄어드는 흐름을 보였다.

이후 성인이 되는 20세 때 가사노동 소비는 최저치에 머문다. 그 이후에는 완만하게 상승한다. 전체적으로 ‘L자형’을 띄는 셈이다.

실제 가사노동 소비가 가장 많은 연령은 0살(3638만 원)이다. 20살 때 소비는 390만 원으로 가장 적다.

유년층(0~14세)은 총 131조6000억 원을 소비했다. 노동 연령층과 노년층은 각각 281조9000억 원과 77조4000억 원을 소비했다.

통계청 제공
ⓒ국제신문(www.kookj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신문 뉴스레터
국제신문 네이버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국제신문 네이버 구독하기
뭐라노 뉴스

 많이 본 뉴스RSS

  1. 1부산 전문대 8곳 모두 연합체로 뭉쳤다…글로컬大 승부수
  2. 2‘우여곡절’ 부산마리나비즈센터 첫삽…2026년 완공
  3. 3국힘, 영등포 포기 박민식 부산 북을로 재배치할까
  4. 4문화체육센터 짓는데 1000억…구비 ‘올인’한다는 연제구
  5. 5글로벌허브法 제정…국가공원에도 날개
  6. 6與 PK 공천 보류 6곳…쌍특검법 재표결 이후께 발표
  7. 7가황 나훈아 “박수칠 때 떠나고파” 데뷔 58년 만에 은퇴 시사
  8. 8예비 1학년들이 일냈다, 동명대 축구의 기적
  9. 9[이원 기자의 영화 人 a view] ‘파묘’ 배우 최민식
  10. 10소각장 못 만들어 기장 의과학산단 연내 준공 차질 우려
  1. 1국힘, 영등포 포기 박민식 부산 북을로 재배치할까
  2. 2與 PK 공천 보류 6곳…쌍특검법 재표결 이후께 발표
  3. 3비명계 집단 탈당 현실화…‘明-文 전쟁’총선 흔들 악재로
  4. 4[부산 경선지역을 가다] 사상, “文지역구 내가 탈환한다”…野 달아오른 예선 3파전
  5. 5부산 지역 후원금 1위는 與 조경태
  6. 6[부산 경선지역을 가다] 중영도, “이번엔 野후보 뽑자더라”…정권심판 내세운 두 후보
  7. 7[4·10총선 해설맛집] 명분과 실리 사이 ‘원팀’ 선택…부산 與 사그라든 공천 반발
  8. 8野연합 부산 연제 ‘민주 이성문 vs 진보 노정현’ 경선 촉각
  9. 9친문 임종석 컷오프…민주 계파갈등 폭발
  10. 10[단독] 한동훈 4일 부산, 5일 경남 울산 방문해 ‘총선필승 결의’
  1. 1‘우여곡절’ 부산마리나비즈센터 첫삽…2026년 완공
  2. 2부산 상장기업 ESG경영 미흡…4곳 중 3곳 취약 등급
  3. 3‘맹탕 밸류업’ 실망에…증시 연일 약세
  4. 4“자본주의 위기 심화…세계 경제위기 재발 가능성”
  5. 5한은 부산본부, 중기 자금지원 강화
  6. 6한국예탁결제원- 비시장성자산 투자지원 플랫폼 강화…사모펀드시장 투명성 제고
  7. 7주택도시보증공사- 전세사기 예방부터 케어까지…재산권 보호·주택시장 안정화 기여
  8. 8한국거래소- 일반상품시장 개설, 시민 증권강좌…부산 금융중심지 도약 온힘
  9. 9BNK부산은행- 고객자산 지킴이 부산은행 “보이스피싱 예방, 찾아가는 교육합니다”
  10. 10주가지수- 2024년 2월 27일
  1. 1부산 전문대 8곳 모두 연합체로 뭉쳤다…글로컬大 승부수
  2. 2문화체육센터 짓는데 1000억…구비 ‘올인’한다는 연제구
  3. 3글로벌허브法 제정…국가공원에도 날개
  4. 4소각장 못 만들어 기장 의과학산단 연내 준공 차질 우려
  5. 5“복귀시한 29일” 전공의 압박 정부, 의료사고특례법 ‘당근’도 꺼냈다
  6. 6병역·학력 허위의혹 장예찬, “선관위가 사실 확인” 반박…SNS 통해 증명서류도 공개
  7. 7양산 올해 2000억 지역화폐 도내 기초단체 중 최대 규모
  8. 8국립부경대, 학생이 직접 설계한 복수전공 37개 신설
  9. 9오늘의 날씨- 2024년 2월 28일
  10. 10부산·울산·경남 가끔 구름 많음…낮 최고 11∼14도
  1. 1예비 1학년들이 일냈다, 동명대 축구의 기적
  2. 2한동희가 달라졌다, 2경기 연속 대포 쾅 쾅
  3. 3부산출신 레전드 수비수 기리며 유소년 축구열전
  4. 4이정후 28일 1번타자·중견수로 빅리그 첫 경기
  5. 5축구대표팀 임시감독 황선홍 선임
  6. 6꼴찌 BNK 시즌 마지막을 불 태운다
  7. 7키 197㎝ 기본기 탄탄…청소년 국대 센터 목표 근력 키워요
  8. 8나승엽 ‘1루수 진가’ 발휘할까
  9. 9알파인스키 레전드 강영서 “스키 타는 순간이 가장 행복”
  10. 10쇼트트랙 신동민, 주니어 세계선수권 1000m 등 3관왕
우리은행
금융도시 부산…변방에서 중심으로
외형만 키운 금융기관 집적화…해외 메이저社 유치 등 숙제
2024 해양수산 전략리포트
해상풍력·레저산업 급성장…바다 사유화 없게 법 정비해야
  • NPL강좌
  • 유콘서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