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영도민 1명 줄면…연간 숙박객 9명, 당일 여행객 32명 유치해야”

관광公 인구감소지 활력 제고안

  • 송진영 기자 roll66@kookje.co.kr
  •  |   입력 : 2023-02-05 19:14:58
  •  |   본지 8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국내외 관광객 소비 늘어난다면
- 지역 경제 침체도 막을 수 있다”

지역별로 유출 인구 1명을 대체하기 위해 1년간 유치해야 할 숙박여행객과 당일 여행객의 규모를 추정한 연구 결과가 있어 눈길을 끈다. 정주인구가 감소하더라도 여행객을 유치해 이들의 관광소비가 늘어나면 지역경제 침체를 막을 수도 있다는 분석으로, 관광 중심의 인구활력 제고 방안을 모색하자는 취지로 한국관광공사가 발표한 자료다.

한국관광공사는 ‘인구 감소에 따른 지역소비 감소액에 대한 관광 대체 소비규모 분석 결과’를 통해 부산 영도구 등 정부가 지정한 인구감소 지역에서 2021년을 기준으로 인구 1명이 줄어들 때 관광 등으로 대체가 필요한 지역 내 소비규모를 분석했다. 정부는 전국에 인구감소 지역 89곳과 인구감소 관심지역 18개를 지정했다. 부산에서는 영도구와 함께 동구와 서구가 ‘인구감소 지역’, 금정구와 중구는 ‘인구감소 관심지역’으로 분류됐다.

공사의 분석 결과 영도구에서는 인구 1명이 유출되면 연간 숙박여행객이 9명, 당일 여행객은 32명이 필요하다고 추정됐다. 공사는 한국은행의 총 소비액과 신용카드 데이터, 주민등록인구 등의 데이터를 활용해 주민 1인당 지역 내 소비 규모를 산출한 뒤 국민여행조사에서 나타난 광역시도별 여행지출액을 적용해 관광대체효과를 파악했다. 영도구민의 총 소비 지출액은 1조4461억 원으로, 1인당 경제소비액은 1307만 원으로 계산됐다. 세부적으로 구민 1인당 영도구 내에서는 443만7000원을, 영도구 외에서는 863만3000원을 사용한 것으로 조사됐다.

서구는 숙박 7명과 당일 23명, 동구는 숙박 7명과 당일 25명으로 조사됐다. 서구민 총 소비 지출액은 1조3325억 원, 1인 지출액은 1267만1000원(내부 312만8000원, 외부 954만3000원)이었다. 총 소비 지출액이 1조890억 원인 동구민의 1인 지출액은 1242만1000원(내부 341만7000원, 외부 900만3000원)이었다.

금정구는 숙박 12명과 당일 40명, 중구는 숙박 8명과 당일 28명으로 나타났다. 금정구는 총 소비 지출액이 3조6326억 원, 1인 지출액은 1592만9000원이었다. 금정구민 1명은 평균 지역 내에서 551만 원, 외부에서 1041만9000원을 썼다. 총 소비 지출액 4322억 원의 중구는 주민 1명당 1066만5000원(내부 394만3000원, 외부 672만2000원)을 소비했다.

부산 전체로 보면 시민 1명이 빠져나갔을 때 숙박 여행객 13명과 당일 여행객 45명이 필요했다. 부산시민 총 소비 지출액은 56조279억 원으로, 1인당 1672만3000원을 썼다. 부산에서 619만3000원을, 외부에서 1053만 원을 사용한 것으로 나타났다. 공사는 데이터 기반 지자체 관광분석 지원 강화, 지자체 관광활성화 컨설팅 지원, 인구감소 분석 결과를 기반으로 한 민관학청(청년) 협업네트워크 구축 및 운영 등 인구감소 지역의 관광활성화 지원에 참여할 예정이다.
ⓒ국제신문(www.kookj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신문 뉴스레터
국제신문 네이버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국제신문 네이버 구독하기
뭐라노 뉴스

 많이 본 뉴스RSS

  1. 1트럼프 펜실베이니아 유세 중 피격... 총격범 포함 2명 사망
  2. 2지난 13일 로또 1등 63명 '역대 최다'…당첨금 4억2000만원
  3. 3정체전선으로 인한 강한 비...예상강수량 50~100㎜
  4. 4낙동강 생태공원 '알박기 차량' 사라진다
  5. 5'지방세수 연계' 종부세, 폐지보다 '다주택 중과세율 조정'에 무게
  6. 6[속보] 트럼프 펜실베이니아 유세 중 총격 발생
  7. 7'5살 관원 심정지' 30대 태권도 관장... 오늘 3시 영장심사
  8. 8[속보] 트럼프 유세장 총격 범인 사망
  9. 9경남도, 축제 바가지요금 근절…'3진 아웃제' 관리 매뉴얼 도입
  10. 10'40년 넘어 노후화' 창원 반송초, 미래형 학교로 새 단장
  1. 1제9대 부산시의회 후반기 與 원내대표에 이복조 의원
  2. 2곽규택 의원-보좌관 협업으로 에어부산 분리매각 연일 목청
  3. 3“野가 여론 왜곡”vs“尹부부가 배후”…임성근 전 해병대 사단장 무혐의 공방
  4. 4이번엔 사천 의혹 등 ‘거짓말’ 충돌…극한 치닫는 원-한 갈등(종합)
  5. 5尹, 기시다와 정상회담 “북러 밀착, 글로벌 안보 심각한 우려”
  6. 6野 ‘노란봉투법·구하라법’ 등 당론 채택
  7. 7[뭐라노-이거아나] 필리버스터
  8. 8與 ‘尹탄핵 청문’ 권한쟁의심판 예고…野 “반대 청문도 환영”
  9. 9국힘 당권주자들 한목소리로 부산 발전 약속
  10. 10‘임성근 구명 로비’ 녹취록 파장…野 “尹 국정농단” 與 “李 방탄용”
  1. 1지난 13일 로또 1등 63명 '역대 최다'…당첨금 4억2000만원
  2. 2'지방세수 연계' 종부세, 폐지보다 '다주택 중과세율 조정'에 무게
  3. 3'최소 30조' 체코 원전 수주전 결과 이번주 발표 가능성
  4. 4올 1~6월 국적 항공사·외항사 국제선 탑승객 4277만 명
  5. 5내년 시행 예정 '가상자산 과세' 유예 가닥…이달 말 최종 결론
  6. 6농식품부, “복날 등 여름철 수요 많은 닭고기 공급 안정세”
  7. 7올 상반기 부산 70세 이상 취업자 8000명↑…모든 연령대 중 최고
  8. 8한전 '위기극복 전사 워크숍'…"에너지 신사업으로 수익 발굴"
  9. 9가덕신공항건설공단 시행자로 허가…토지 보상절차 본격화
  10. 10조선해양산업 미래전략포럼, 선박 디지털전환 경향 논의
  1. 1정체전선으로 인한 강한 비...예상강수량 50~100㎜
  2. 2낙동강 생태공원 '알박기 차량' 사라진다
  3. 3'5살 관원 심정지' 30대 태권도 관장... 오늘 3시 영장심사
  4. 4[속보] 트럼프 유세장 총격 범인 사망
  5. 5경남도, 축제 바가지요금 근절…'3진 아웃제' 관리 매뉴얼 도입
  6. 6'40년 넘어 노후화' 창원 반송초, 미래형 학교로 새 단장
  7. 7지리산 세석평전 여름 야생화 만개
  8. 8'토사 도로 유입·주택 침수' 경남 최대 200.5㎜ 폭우에 비 피해 16건
  9. 9지역 상생 보세요…진주 고추 크림치즈 버거, 남해 마늘 치즈 베이볼, 남해 유자 빼빼로
  10. 10'서이초 교사 사망 1주기' 맞아 전국서 추모행사
  1. 1대한축구협회, 이사회 승인으로 홍명보 국가대표팀 감독 공식 선임
  2. 2해동고 40년 만에 ‘금빛 메치기’
  3. 3음주운전 빙속 김민석, 헝가리 귀화
  4. 4반즈 화려한 귀환…박세웅 제 몫 땐 ‘7치올(7월에 치고 올라간다)’
  5. 5고별전도 못한 홍명보 감독
  6. 6잉글랜드 2회 연속 결승행…스페인과 빅매치
  7. 7‘메시 氣’ 받은 야말, 유로 최연소 골…스페인 결승행 견인
  8. 8부산고·경남고 ‘외나무 다리’서 만난다
  9. 9베테랑 투수 의존 과한 롯데…젊은 선수들 분발해야
  10. 10사격 17세 반효진, 43세 이보나…파리행 태극전사 최연소·최고령
해피-업 희망 프로젝트
남자 성인과 대인관계 어려워, 심리치료 절실
고영삼의 인생 이모작…한 번 더 현역
韓아나운서클럽 이계진 회장
  • 유콘서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