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2022 카타르 월드컵 미리 보는 관전포인트 <1> 사상 첫 겨울·중동 월드컵

벤투호 ‘100일 카운트다운’ …조별리그 3경기 모두 한 경기장서

  • 윤정길 기자 yjkes@kookje.co.kr
  •  |   입력 : 2022-08-11 19:38:51
  •  |   본지 15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11월 21일부터 12월 19일까지
- 32개국 참가하는 마지막 대회

- 브라질 22회 전 대회 참석 유일
- 웨일스 64년 만에 본선 무대에

- 세네갈-네덜란드 개막전 격돌
- 대한민국, 우루과이와 첫 경기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개막이 13일이면 100일 앞으로 다가온다.

올해 22번째를 맞는 이번 대회는 11월 21일(이하 한국시간)부터 12월 19일까지 카타르의 8개 경기장에서 개최된다.

■ 대회 역사상 첫 11월 킥오프

월드컵은 보통 6∼7월에 개최됐다. 하지만 카타르의 여름은 낮 기온이 섭씨 40도를 넘는 등 축구 경기를 하기에는 적합하지 않아 이번 대회는 사상 처음 11월에 막을 올린다. 아시아에서는 한국과 일본이 공동 개최한 2002년 대회 이후 20년 만이자 두 번째다. 서아시아, 아랍 국가에서는 처음이다.

사상 첫 겨울·중동 월드컵의 상징성은 대회 엠블럼과 마스코트에도 담겼다. ‘무한대’(∞) 기호를 세로로 세운 모습의 엠블럼은 중동의 전통적인 모직 목도리를 모티브로 해 겨울 월드컵의 의미를 담았다. ‘8’자처럼 보이기도 하는 무한대 모양은 월드컵이 펼쳐질 8개의 경기장을 표현하면서 FIFA 트로피도 형상화했다.

아랍어로 ‘매우 뛰어난 기술을 가진 선수’라는 뜻을 가진 마스코트 ‘라이브(La’eeb)’는 아랍 국가에서 최초로 열리는 월드컵의 의미를 담아 아랍 전통 의상을 입고 있다.

대회 공인구는 ‘알 릴라’다. 아랍어로‘여행’을 의미한다.

이번 대회 총 64경기는 알바이트 스타디움, 칼리파 인터내셔널 스타디움, 알투마마 스타디움, 아흐마드 빈 알리 스타디움, 루사일 스타디움, 스타디움 974,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 알자누브 스타디움에서 치러진다.

올해 대회는 역대 가장 작은 나라에서 열리는 FIFA 월드컵이기도 하다.

카타르의 면적은 약 1만1600㎢로 우리나라 경기도보다 조금 넓다. 대회를 치를 8개 경기장은 반경 50㎞ 안에 위치한다. 32개 본선 참가국 중 24개국의 베이스캠프가 반경 10㎞ 안에 모여 있다. FIFA는 “비행기나 기차를 탈 필요가 없다. 팬들은 하루 한 경기 이상 관전할 수 있다”고 이번 대회를 소개했다.

■ 韓, 10회 연속 본선 진출

이번 대회에서는 4개국씩 8개 조로 나뉘어 조별리그를 벌인 뒤 각 조 1, 2위가 16강 토너먼트에 나서서 우승 경쟁을 이어간다.

본선에 32개국이 참가하는 것은 이번 대회까지다. 미국·캐나다·멕시코가 공동 개최하는 2026년 월드컵에서는 본선 출전국이 48개 나라로 늘어난다.

카타르 대회 본선 출전국 가운데 통산 최다 우승국인 브라질(5회)은 22번의 모든 대회에 참가하는 유일한 나라이기도 하다. 반면, 카타르는 개최국 자격으로 자동 출전권을 얻어 처음으로 월드컵 본선 그라운드에 선다.

웨일스는 1958년 이후 무려 64년 만이자 통산 두 번째 월드컵 본선에 오른다. 64년은 지금까지 월드컵에서 다시 본선 무대를 밟는 데 걸린 가장 오랜 기간이다. 북중미 카리브해 지역 최종예선을 1위로 통과한 캐나다도 1986년 대회 이후 36년 만의 본선 진출을 이뤘다.

우리나라는 1986년 멕시코 대회부터 올해 카타르 대회까지 10회 연속 월드컵 본선 무대를 밟는다. 처음 출전했던 1954년 스위스 대회를 포함하면 통산 11번째 월드컵 본선 진출이다.

대회 개막전은 11월 21일 오후 7시 도하의 알투마마 스타디움에서 세네갈-네덜란드의 A조 조별리그 1차전으로 열린다. 결승전은 12월 19일 새벽 0시 루사일 스타디움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대표팀은 11월 24일 밤 10시 우루과이와 조별리그 첫 경기를 치르고 같은 달 28일 밤 10시에 가나를 상대한다. 3차전은 포르투갈과 12월 3일 새벽 0시 치른다. 세 경기 모두 알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다.

[2022 카타르 월드컵] 이미지 크게 보기 click

ⓒ국제신문(www.kookj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신문 뉴스레터
국제신문 네이버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국제신문 네이버 구독하기
뭐라노 뉴스

 많이 본 뉴스RSS

  1. 1장인화 수성이냐, 세대교체냐…부산시체육회장 선거 4파전
  2. 2산업은행 이전 로드맵 짠다…올해 초안 잡고 내년 완료
  3. 3시의회 ‘매운맛 의정’에 朴시장은 뒤에서 웃고 있다?
  4. 4신생아 낙상사고 낸 산후조리원, 하루 지나 부모에 알려
  5. 5스포원 이사장 사퇴…공기관 수장교체 신호탄
  6. 6[월드컵 레전드 정종수의 눈] “경계 1호는 호날두 아닌 페르난데스…중원 잡아야 승산 ”
  7. 72일 열차도 서나…동투 전방위 확산
  8. 8스페인 꺾은 일본, 16강 신바람...후폭풍에 독일 올해도 탈락
  9. 9열차 운항 중단 대란은 막았다...철도 노사 밤샘 협상 타결
  10. 1070대 대리운전 기사 옆차 추돌해 전복
  1. 1시의회 ‘매운맛 의정’에 朴시장은 뒤에서 웃고 있다?
  2. 2서해피격 입 연 文 “정권 바뀌자 판단 번복…안보 정쟁화말라”
  3. 3안철수 존재감 알리기 ‘영남투어’
  4. 4김건희 여사 만난 캄보디아 아동 한국 입국해 수술 받는다
  5. 5“안전운임제 폐지 검토” 尹, 압박수위 더 높였다
  6. 6이상민 해임건의안 본회의 보고 사실상 무산
  7. 7"정치파업 악순환 차단" 벼르는 정부…노정관계 시계제로
  8. 8尹대통령 지지율 3%p 오른 32%…"도어스테핑 중단 책임" 57%
  9. 9[뭐라노] 산은 부산 이전 로드맵 짠다
  10. 10대통령 집무실·전직 대통령 사저 반경 100m 이내 집회·시위 금지
  1. 1산업은행 이전 로드맵 짠다…올해 초안 잡고 내년 완료
  2. 2부산항 진해신항 개발 닻 올린다…컨 부두 1-1 단계 금주 용역
  3. 3팬스타호 공연 매료된 일본 관광객 “부산 해산물 즐기겠다”
  4. 4남천자이 내달 입주… 부산 중층 재건축 신호탄
  5. 5수출액 1년새 14% 급감…가라앉는 한국경제
  6. 6트렉스타, 독일서 친환경 아웃도어 알렸다
  7. 7"화물연대 파업에 철강에서만 1조1000억 출하 차질"
  8. 8반도체 한파에 수출전선 ‘꽁꽁’…유동성 위기에 中企 부도공포 ‘덜덜’
  9. 9부산 소비자 상담 급증세…여행·숙박·회원권 순 많아
  10. 10전국 품절주유소 60곳으로 확대…원·부자재 반입도 차질
  1. 1신생아 낙상사고 낸 산후조리원, 하루 지나 부모에 알려
  2. 2스포원 이사장 사퇴…공기관 수장교체 신호탄
  3. 32일 열차도 서나…동투 전방위 확산
  4. 4열차 운항 중단 대란은 막았다...철도 노사 밤샘 협상 타결
  5. 570대 대리운전 기사 옆차 추돌해 전복
  6. 6여수~남해~통영~거제~부산 남해안 아일랜드 하이웨이 추진
  7. 7어린이대공원서 크리스마스 기분 만끽하세요
  8. 8영남 간호사 1만명 부산에서 간호법 제정 촉구 외치다
  9. 9[단독]기장 일광읍 상가 건축현장서 인부 2명 추락…1명 중태
  10. 10최석원 전 부산시장 별세…향년 91세
  1. 1장인화 수성이냐, 세대교체냐…부산시체육회장 선거 4파전
  2. 2[월드컵 레전드 정종수의 눈] “경계 1호는 호날두 아닌 페르난데스…중원 잡아야 승산 ”
  3. 3스페인 꺾은 일본, 16강 신바람...후폭풍에 독일 올해도 탈락
  4. 41경기 ‘10명 퇴장’…운명걸린 3차전도 주심이 심상찮다
  5. 5메시 막았다…폴란드 구했다
  6. 62골로 2승…호주 ‘실리축구’로 아시아권 첫 16강
  7. 7브라질, 대회 첫 조별리그 ‘3승’ 도전
  8. 8카타르 월드컵 주요 경기- 12월 3일
  9. 9[반우용의 월드컵 원정기] 축제를 즐기는 사람들
  10. 10단 한번도 없던 조합으로, 또 한번의 기적에 도전
우리은행
한국마사회
반우용의 월드컵 원정기
한시간 내 구장 간 이동 가능, 모든 경기 즐길 수 있는 축제
반우용의 월드컵 원정기
경기장 춥게 느껴질 정도로 쾌적, 붉은악마 열정에 외국 팬도 박수
  • 신춘문예공모
  • 유콘서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