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판키운 PGA투어 새 시즌 ‘티오프’

2022-23시즌 내일 美서 개막, LIV 같은 기간 5차 대회 개최

  • 윤정길 기자 yjkes@kookje.co.kr
  •  |   입력 : 2022-09-13 19:19:43
  •  |   본지 15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2022-2023시즌이 15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내파에서 개막한다.

15일부터 나흘간 실버라도 리조트 앤드 스파(파72·7123야드)에서 열리는 포티넷 챔피언십(총상금 800만 달러)은 2022-2023시즌의 문을 여는 첫 대회다.

PGA 투어는 이 대회를 시작으로 내년 8월까지 총 47개 대회로 구성된 2022-2023시즌을 진행한다.

2022-2023시즌은 많은 변화가 예고됐다. 먼저 상금 규모가 대폭 증가했다. 4대 메이저와 ‘제5의 메이저’로 불리는 플레이어스 챔피언십 외에도 총상금 2000만 달러 규모의 대회가 8개 늘었다. 상금 규모를 늘린 것은 역시 사우디아라비아 자본이 후원하는 LIV 골프 시리즈 인비테이셔널로 선수들이 빠져나가는 것을 막기 위한 장치로 풀이된다.

또 페덱스컵 플레이오프 1차전에 나가는 페덱스컵 포인트 기준 순위를 125위에서 70위로 대폭 높였다.

이번 시즌을 끝으로 시즌 제도가 2023-2024시즌이 아닌 2024시즌으로 변경되는데, 2022-2023시즌 페덱스컵 순위 70위 이내에 든 선수가 2024시즌 출전권을 획득한다.

한편 PGA 투어 2022-2023시즌 개막전과 같은 기간에 LIV 시리즈 5차 대회도 미국 일리노이주 시카고에서 열린다.

총상금 2500만 달러 규모의 이 대회는 더스틴 존슨, 브라이슨 디섐보, 필 미컬슨(이상 미국) 등 PGA 투어를 떠나 LIV 시리즈로 옮긴 ‘빅 네임’들이 대부분 출전한다.
ⓒ국제신문(www.kookj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신문 뉴스레터
국제신문 네이버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국제신문 네이버 구독하기
뭐라노 뉴스

 많이 본 뉴스RSS

  1. 1섬 고속도로(여수~남해~통영~거제~부산) 추진…경남 1일 생활권 시동
  2. 2인권침해 부랑아 시설 영화숙 ‘최후의 아동’ 명단 찾았다
  3. 3‘16강 기적’ 거침없는 벤투호…브라질 꺾으면 한일전 가능성
  4. 4발달장애센터 건립의 꿈, 엄마는 끝내 못 이루고 하늘로
  5. 5부산 코스피 상장사 3곳 중 1곳 적자…양극화 심화
  6. 6[월드컵 레전드 정종수의 눈] “브라질, 걸어 잠근 팀에 고전…역습 노리면 승산 있다”
  7. 7아이들 “기후위기로 활동·학습 제약”…건강관리 정책 촉구도
  8. 8부산에 ‘고급 간선급행버스체계(Super BRT)’ 도입되나
  9. 9윤 대통령 지지율 40% 임박..."화물 파업 원칙 대응이 모멘텀"
  10. 10부울경 아우른 대문호의 궤적…문학·법학·지역문화로 풀다
  1. 1윤 대통령 지지율 40% 임박..."화물 파업 원칙 대응이 모멘텀"
  2. 2취임 100일 이재명 "국민과 역사를 두려워하라" 경고
  3. 3여야 예산안 ‘2+2 협의체’ 담판…이상민 거취 최대 뇌관
  4. 4사면초가 이상민...탄핵소추 위기에 공무원 노조 고발
  5. 5尹 "법과 원칙 바로 서는 나라 만들겠다"
  6. 6윤 대통령 "화물 파업 북핵과 마찬가지"..."정체성 의심?"
  7. 7부산시의회서 제·개정 될 조례안 보니
  8. 8서훈 구속에 여야 공방 치열...野 "보복 수사"VS與 "공범 두둔"
  9. 9부산 회생전문법원 이르면 내년 중반 설립
  10. 10尹 화물연대 파업 연일 강공 발언에 野 "적대적 노동관 우려"
  1. 1부산 코스피 상장사 3곳 중 1곳 적자…양극화 심화
  2. 2부산에 ‘고급 간선급행버스체계(Super BRT)’ 도입되나
  3. 3고령화된 부산 어촌계… 계원 10명 중 4명이 70세 이상
  4. 4최병오 패션그룹 형지 회장, 부산섬유패션聯 회장 취임
  5. 5복지용구 플랫폼 선도업체…8조 재가서비스 시장도 노린다
  6. 6부자들은 현금 늘리고 부동산 비중 줄였다
  7. 7삼성 첫 전문경영인 女 사장 나와...이재용 취임 첫 사장 인사
  8. 8북극이 궁금한 사람들, 부산에 모이세요
  9. 9부산 의류·신발값도 올랐다…10여 년 만에 최대 폭 상승
  10. 10원희룡 국토부 장관 “불법과 타협하지 않겠다”
  1. 1섬 고속도로(여수~남해~통영~거제~부산) 추진…경남 1일 생활권 시동
  2. 2인권침해 부랑아 시설 영화숙 ‘최후의 아동’ 명단 찾았다
  3. 3발달장애센터 건립의 꿈, 엄마는 끝내 못 이루고 하늘로
  4. 4아이들 “기후위기로 활동·학습 제약”…건강관리 정책 촉구도
  5. 5간호사 업무범위 쟁점…의사 등 반발
  6. 6[노인일자리 새로운 대안…우리동네 ESG센터] <5> 노인인력개발원 부울본부 김영관 본부장 인터뷰
  7. 7㈜그린켐텍, 이웃돕기 후원
  8. 8민노총 부산신항서 대규모 연대 투쟁…‘쇠구슬 테러’ 3명 영장
  9. 9“환경운동 필요성 알리는 전도사…아동 대상 강연 등 벌써 설레네요”
  10. 10“고리원전 영구 핵폐기장화 절대 안 된다”
  1. 1‘16강 기적’ 거침없는 벤투호…브라질 꺾으면 한일전 가능성
  2. 2[월드컵 레전드 정종수의 눈] “브라질, 걸어 잠근 팀에 고전…역습 노리면 승산 있다”
  3. 3에어컨 없는 구장서 첫 야간경기 변수
  4. 4브라질 몸값 1조5600억, 韓의 7배…그래도 공은 둥글다
  5. 5크리스 서튼 16강서 "한국은 지고, 일본은 이긴다" 전망
  6. 6잉글랜드-프랑스 8강전서 격돌...서유럽 맹주 가린다
  7. 7더는 무시 못하겠지…강호들 ‘죽음의 늪’ 된 아시아 축구
  8. 816강 안착 일본 “우린 아직 배고프다”
  9. 9재미없음 어때…네덜란드 가장 먼저 8강 진출
  10. 10한국 브라질 16강전 손흥민 네이마르 해결사 될까
우리은행
한국마사회
반우용의 월드컵 원정기
포르투갈전 직관 후기
반우용의 월드컵 원정기
한시간 내 구장 간 이동 가능, 모든 경기 즐길 수 있는 축제
  • 신춘문예공모
  • 유콘서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