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조선의 4번 타자’ 마지막 경기로 초대

내달 8일 사직 최종전서 은퇴식, 李 어린이 팬에 직접 선물 전달

  • 이준영 기자 ljy@kookje.co.kr
  •  |   입력 : 2022-09-29 20:07:14
  •  |   본지 19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모교 수영초 후배 애국가 제창
- 선수단 10번 유니폼 입고 경기
- 오늘 오후 2시 일반 예매 시작

‘조선의 4번 타자’ 이대호(사진)의 마지막을 함께 할 일정이 공개됐다. 올 시즌 롯데 자이언츠의 정규리그 최종전에서 ‘RE:DAEHO’라는 주제로 선수단과 팬 모두가 함께하는 은퇴식이 성대하게 치러질 예정이다.
롯데는 오는 10월 8일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이대호의 은퇴식 및 영구결번식을 진행한다고 29일 밝혔다.

은퇴식 주제는 이대호의 인생 2막을 응원하고 그의 선수 생활을 되돌아본다는 뜻에서 ‘RE:DAEHO’로 정했다.

이대호를 기념하기 위한 다양한 행사가 열린다.

은퇴식 당일 사직야구장 주변은 동백꽃 색깔을 따 빨간색으로 꾸며진다. 구단의 대표 팬 행사인 ‘팬사랑 페스티벌’처럼 모두가 함께하는 은퇴식을 만들고 싶다는 이대호의 의견에 따라 레드 컬러를 행사 대표색으로 정했다고 롯데는 설명했다.

이날 롯데 선수단 전원은 이대호의 등 번호인 10번이 새겨진 유니폼을 입고 경기에 출전한다. 선수들이 착용한 유니폼은 추후 경매를 통해 수익금 전액이 기부된다.

팬들을 위한 다양한 행사도 마련된다. 야구장 광장에서는 이대호를 기억할 수 있는 ‘RE:MEMBER 10 ZONE’이 구성된다. 이대호에게 전하고 싶은 메시지를 남길 수 있는 ‘리멤버 10 WALL’과 선수 히스토리를 17개 사진으로 추억할 수 있는 ‘포토 전시회’로 꾸며진다.

행사 당일 오후 3시부터는 어린이 팬 250명과 일반 팬 250명에게 이대호가 직접 사인한 모자를 전달한다. 모자를 받는 500명은 30일부터 롯데 자이언츠 공식 애플리케이션에서 선정한다.

이날 경기장을 찾는 모든 관중에게는 이대호를 추억할 수 있는 메시지 타월을 배포한다. 롯데는 이대호를 칭하는 ‘조선의 4번 타자’ ‘거인의 자존심’ ‘자이언츠의 영원한 10번’ 등의 문구가 적힌 레드 메시지 응원 타월과 라이팅 쇼에 활용될 스티커 셀로판지를 준비했다. 이대호의 모습이 담긴 롯데모빌리티 카드(교통카드)는 입장 관중 선착순 1만 명에게 랜덤 증정한다.

은퇴식을 기념해 경기 전 이대호의 모교인 수영초 야구부 학생들이 애국가를 제창한다.

이날 행사의 하이라이트인 은퇴식과 영구결번식은 경기가 끝난 후 열린다.

은퇴식 경기 입장권 예매는 롯데 공식 홈페이지 또는 애플리케이션에서 가능하다. 골드 회원은 30일 오전 10시부터, 일반 예매는 같은 날 오후 2시부터 시작된다. 은퇴식을 기념하는 스페셜 티켓은 은퇴식 당일 현장 무인발권기에서 뽑을 수 있다.
ⓒ국제신문(www.kookj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신문 뉴스레터
국제신문 네이버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국제신문 네이버 구독하기
뭐라노 뉴스

 많이 본 뉴스RSS

  1. 1[영상]영도에 있는 국내 최초 잠수정, 그 가치를 인정 받다
  2. 2우루과이, 가나에 2점차 승리…두팀 모두 16강 진출 실패
  3. 3벤투호 '도하의 기적'…'황희찬 결승골' 한국, 극적 16강 진출
  4. 4한국 12년 만의 월드컵 16강 진출…대~한민국 기쁨의 눈물바다
  5. 5부산 어제와 비슷한 추위 이어져...밤에는 빗방울
  6. 6<월드컵 레전드 정종수의 눈>포르투갈 전 분석
  7. 7서훈 전 국가안보실장 19시간 심사 끝 구속
  8. 8[영상]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 확산에 전국 초긴장
  9. 91044회 로또 1등 12 17 20 26 28 36으로 8명 31억3694만원
  10. 10울산 앞바다에서 규모 2.9 지진 발생
  1. 1서훈 전 국가안보실장 19시간 심사 끝 구속
  2. 2尹대통령, 벤투 감독·손흥민과 통화 "국민에 큰 선물 줘 고맙다"
  3. 3시의회 ‘매운맛 의정’에 朴시장은 뒤에서 웃고 있다?
  4. 4서해피격 입 연 文 “정권 바뀌자 판단 번복…안보 정쟁화말라”
  5. 5안철수 존재감 알리기 ‘영남투어’
  6. 6김건희 여사 만난 캄보디아 아동 한국 입국해 수술 받는다
  7. 7“안전운임제 폐지 검토” 尹, 압박수위 더 높였다
  8. 8이상민 해임건의안 본회의 보고 사실상 무산
  9. 9"정치파업 악순환 차단" 벼르는 정부…노정관계 시계제로
  10. 10尹대통령 지지율 3%p 오른 32%…"도어스테핑 중단 책임" 57%
  1. 11044회 로또 1등 12 17 20 26 28 36으로 8명 31억3694만원
  2. 2부진경자구역 '견고한 성장'…지난해 고용 23%·매출 27%↑
  3. 3산업은행 이전 로드맵 짠다…올해 초안 잡고 내년 완료
  4. 4남천자이 내달 입주… 부산 중층 재건축 신호탄
  5. 5부산항 진해신항 개발 닻 올린다…컨 부두 1-1 단계 금주 용역
  6. 6팬스타호 공연 매료된 일본 관광객 “부산 해산물 즐기겠다”
  7. 7수출액 1년새 14% 급감…가라앉는 한국경제
  8. 8트렉스타, 독일서 친환경 아웃도어 알렸다
  9. 9[차호중의 재테크 칼럼]‘1인 가구’와 시대변화
  10. 10"화물연대 파업에 철강에서만 1조1000억 출하 차질"
  1. 1부산 어제와 비슷한 추위 이어져...밤에는 빗방울
  2. 2[영상]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 확산에 전국 초긴장
  3. 3울산 앞바다에서 규모 2.9 지진 발생
  4. 4부산 코로나19 확진자 184명 감소...실내활동 증가에 재유행 올 수도
  5. 5화물연대 파업 주요거점 부산항서 전국노동자대회 열려
  6. 6울산 신규 확진자 883명... 사망자 3명
  7. 7양산시 민선 8기 첫 조직개편안 원안 확정
  8. 8겨울철 맞이해 해경, 선박·항만 오염물질 단속 돌입
  9. 9양산시 동부권 학생안전체험원 건립부지 확정, 2027년 개관 탄력
  10. 10최석원 전 부산시장 별세…향년 91세
  1. 1우루과이, 가나에 2점차 승리…두팀 모두 16강 진출 실패
  2. 2벤투호 '도하의 기적'…'황희찬 결승골' 한국, 극적 16강 진출
  3. 3한국 12년 만의 월드컵 16강 진출…대~한민국 기쁨의 눈물바다
  4. 4<월드컵 레전드 정종수의 눈>포르투갈 전 분석
  5. 516강 진출한 '벤투호', 이제는 브라질이다
  6. 6<반우용의 월드컵 원정기> 포르투갈전 직관 후기
  7. 7장인화 수성이냐, 세대교체냐…부산시체육회장 선거 4파전
  8. 8[월드컵 레전드 정종수의 눈] “경계 1호는 호날두 아닌 페르난데스…중원 잡아야 승산 ”
  9. 9스페인 꺾은 일본, 16강 신바람...후폭풍에 독일 올해도 탈락
  10. 101경기 ‘10명 퇴장’…운명걸린 3차전도 주심이 심상찮다
우리은행
한국마사회
반우용의 월드컵 원정기
한시간 내 구장 간 이동 가능, 모든 경기 즐길 수 있는 축제
반우용의 월드컵 원정기
경기장 춥게 느껴질 정도로 쾌적, 붉은악마 열정에 외국 팬도 박수
  • 신춘문예공모
  • 유콘서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