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4차 산업혁명과 ‘스마트 시티’ 맛보기

제17회 부산과학축제

  • 오상준 기자
  •  |   입력 : 2018-04-12 19:18:12
  •  |   본지 19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21·22일 벡스코 제2전시장
- IoT·드론·해양 가상현실 체험
- 실버전용·천문관측관도 운영

오는 21, 22일 부산 해운대구 벡스코 제2전시장에서 열리는 제17회 부산과학축전에 오면 뜬구름 잡는 이야기로 들리던 스마트 시티를 피부로 느낄 수 있을 것 같다. 부산시와 부산시교육청이 공동주최하고 부산과학기술협의회와 부산시과학교육원이 공동주관하는 올해 과학축전은 전시·체험·공연·강연으로 4차 산업혁명이 주도할 미래 스마트 시티에 관한 주요 과학 이슈를 시민과 청소년이 피부로 느끼고 이해하는 데 초점을 맞췄다.
지난해 국립부산과학관에서 열린 부산과학축전을 찾은 어린이가 개금고등학교 부스에서 금을 추출하는 체험을 하고 있다. 국제신문DB
이번 행사는 ▷스마트 테크 ▷스마트 과학관 ▷스마트 드림 ▷스마트 스토리 ▷스마트 시티즌 등 5개 소주제관을 중심으로 진행된다.

먼저 스마트 테크관에서는 스마트 시티의 밑바탕인 사물인터넷(IoT)의 각종 기초 지식을 전하는 기본기술과 현재 벡스코 주변에서 적용되고 있는 스마트 가로등은 물론 최근 미세먼지로 주목받는 스마트 공기 측정, 스마트 파킹 같은 응용기술을 직접 체험해볼 수 있다. 또 달 표면 탐사로봇을 직접 원격조종해볼 수 있는 한국항공우주연구원의 탐사로봇 체험부스, 해운대 바다 내부를 생생하게 전해주는 한국해양과학기술원의 해양생물 입체도감 VR(가상현실) 체험부스도 마련된다.

부산지역 8개 과학관이 모인 스마트 과학관에서는 드론 시뮬레이터, 로봇공연, 휴머노이드 댄스 등으로 여덟 빛깔의 과학관을 연출한다. 스마트 드림관에서는 부산지역 중고교 60개 과학동아리가 저마다 과학 재능을 뽐낸다. 스마트 스토리에서는 엑스레이 아티스트인 정태섭 연세대 의대 교수와 전인기 발명연구소장이 각각 21일, 22일 오후 1시30분 창의력을 주제로 특강을 한다.

올해 특별관으로는 급변하는 ICT(정보통신기술) 사회에서 과학지체 현상을 겪는 어르신을 위한 실버전용 체험관이 설치된다. 어르신들이 홀로그램, 3D(차원) 펜 등을 즐길 수 있도록 했다. 또 오는 2021년 8월 천문올림픽인 국제천문연맹 제31차 부산총회 개최를 기념해 ‘해양수도 부산, 하늘도 품다’ 특별 천문관측관도 마련된다. 이와 함께 로봇 옷을 직접 만들어 입어보는 ‘번쩍번쩍 로봇 코스튬’, 과학 서적 및 장난감 장터인 ‘과학 벼룩시장’ 같은 가족 단위로 참여할 수 있는 행사도 다채롭게 펼쳐진다. 자세한 내용은 부산과학축전 홈페이지(www.busansf.or.kr)를 참조하면 된다.

오상준 기자
ⓒ국제신문(www.kookj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신문 뉴스레터
국제신문 네이버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국제신문 네이버 구독하기
뭐라노 뉴스

 많이 본 뉴스RSS

  1. 1부산 중대형 평형 분양가, 3.3㎡ 당 2500만 원 육박
  2. 2사고 위험 ‘동래역 건너편’ 버스전용차로 단속, 11년 만에 종료
  3. 3쓰레기 더미서도 살려했지만…국가는 인간 될 기회 뺏었다
  4. 4부산 초등생 15만 붕괴…1년새 5700명 줄었다
  5. 5삼성물산, 사직2구역 재개발사업 단독 입찰
  6. 6한밤 중 부릉부릉…몰려든 라이더 굉음에 잠 못드는 농가
  7. 7작년 부산 폐업신고 6만 명 돌파…53%가 “사업부진 탓”(종합)
  8. 8朴시장 “이제 성과 낼 때” 금융기업 유치·센텀2지구 본격화
  9. 9온그룹에셋 해고 노동자, 정근 온종합병원 명예원장 고소
  10. 10BPA 등 해양수산 기관장 공모 돌입…정치인 또 하마평
  1. 1상임위 7곳 중 6곳이 초선 위원장, 구의회 경험 바탕 ‘전문성’ 기대감
  2. 2韓 “1차서 끝낸다”…羅·元 서로 “양보하라” 신경전
  3. 3尹, 통일부 차관 김수경 내정…대통령실 대변인에는 정혜전
  4. 4금정구청장 보궐선거 D-90, 18일부터 딥페이크 영상 등 이용 선거운동 금지
  5. 5국힘 폭력사태 다음날에도 당권 주자들 '네 탓'만...야당 "전형적인 하락기 모습"
  6. 6박종율 부산시의원, ‘계약심의위원회 및 주민참여감독대상공사 범위 등 조례 개정 조례안’ 상임위 통과
  7. 7강철호 부산시의회 운영위원장,‘산업은행 이전 챌린지’동참
  8. 8김건희 측 “명품백 영상 대기자는 행정관” 민주당 “물타기 해명…국정농단 실토한 것”
  9. 9韓-元 난타전 과열 결국 제재…與 전대가 ‘분당대회’ 될라
  10. 10김두관 측 “민주 전대 룰은 불공정” 재검토 촉구
  1. 1부산 중대형 평형 분양가, 3.3㎡ 당 2500만 원 육박
  2. 2삼성물산, 사직2구역 재개발사업 단독 입찰
  3. 3작년 부산 폐업신고 6만 명 돌파…53%가 “사업부진 탓”(종합)
  4. 4BPA 등 해양수산 기관장 공모 돌입…정치인 또 하마평
  5. 5HD현대, STX중공업 인수…선박 엔진·부품 공룡 탄생(종합)
  6. 6인력난 부산시티투어버스, 운전기사 기본급 인상 추진
  7. 7부산 막 오른 ‘우주과학올림픽’…“韓 우주항공산업 확립 기여”
  8. 8에어부산 김해공항발 中노선 승객↑
  9. 9동해 가스전 프로젝트 본궤도…첫 시추지로 '대왕고래' 낙점
  10. 10金테크 열풍…상반기 8793억 거래
  1. 1사고 위험 ‘동래역 건너편’ 버스전용차로 단속, 11년 만에 종료
  2. 2쓰레기 더미서도 살려했지만…국가는 인간 될 기회 뺏었다
  3. 3부산 초등생 15만 붕괴…1년새 5700명 줄었다
  4. 4한밤 중 부릉부릉…몰려든 라이더 굉음에 잠 못드는 농가
  5. 5朴시장 “이제 성과 낼 때” 금융기업 유치·센텀2지구 본격화
  6. 6온그룹에셋 해고 노동자, 정근 온종합병원 명예원장 고소
  7. 7市·사하구, 아파트 옹벽 덮친 거대한 바위 4억 들여 후속조치
  8. 8스쿨존 노상주차장 없애니…그 자리 불법 주차가 채웠다
  9. 9전기차 최대 150만 원 추가 지원…부산시 전국 첫 지역할인제 시행
  10. 10해운대구에서 또 집단 난투극 1명 중상(종합)
  1. 1스페인 12년 만에 정상 탈환…아르헨 2연패 위업
  2. 2동명대 축구 4개월 만에 또 우승 노린다
  3. 3알카라스 이번에도 조코비치 꺾고 2연패
  4. 4홍명보 감독 외국인 코치 선임하러 유럽 출장
  5. 5프로농구 10월 19일 KCC-kt 개막전
  6. 6패패패승패패패…롯데 어그러진 ‘7치올’
  7. 7부산시체육회, 임원 11명 선임
  8. 8복식 강자 크레이치코바, 윔블던 여자 단식 첫 제패
  9. 9반등 노리는 부산 아이파크…신임 사령탑에 조성환 선임
  10. 10야구 명문 마산용마고, 청룡기 첫 패권 노린다
  • 유콘서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