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차세대 자성 메모리 적용될 신자성 물질 세계 최초 규명

울산대 김정대 교수팀 ‘Fe5GeTe2’ 물질 새 특성 발견

폴더블 화면같은 잘 구부러지는 전자소자 적용 가능

재료과학분야 세계적 학술지 ‘어드밴스드 펑셔널...게재

  • 국제신문
  • 방종근 기자 jgbang@kookje.co.kr
  •  |  입력 : 2021-04-06 17:56:48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최근 액정을 접거나 말아 올리는 전자 기기가 등장하고 있는 가운데 유연하면서 초저전력, 고속의 메모리 개발 가능성을 가진 신자성 물질의 구조가 세계 최초로 규명됐다. 차세대 자성 메모리 개발에 중요한 단서로 주목된다.

 울산대학교 물리학과 김정대(45)·김상훈(40) 교수와 석·박사통합과정생인 찐티리(Trinh Thi Ly·29) 등 연구팀은 차세대 자성 메모리로 응용될 ‘Fe5GeTe2’ 물질이 자석으로 알려진 일반 자성체와는 달리, 육각형의 원자 배열과 나선형 자성의 특성을 가진다는 사실을 규명했다. 연구에는 성균관대 이창구 교수, 한국기초과학지원연구원 박정민 박사, 한국원자력연구원 김규 박사도 함께 했다.

 이번 연구는 나선형 자성 특성과 육각형 모양의 원자 배열을 가져야 초저전력, 고속의 메모리 개발이 가능해진다는 점에서 주목 받는다.

 특히 이번에 발견된 신자성 물질은 2차원 형태로 제작이 가능하다. 폴더블 화면과 같은 잘 구부러지는 전자소자에 적용할 수 있고, 상온에서 자석 성질을 가지고 있는 유일한 물질로서 새로운 개념의 자성 메모리 소자로 응용될 수 있다.

 자성 메모리 소자는 자화 방향을 이용해 정보를 읽고 쓰며 저장한다. 지금까지 일반 자성체를 이용한 소자의 경우 코발트 철 니켈의 합금 소재를 주로 사용했다. 이 물질은 자기 방향 조절에 많은 전력을 필요로 하고 발열이 심해 차세대 자성 메모리 소자로는 한계를 보였다.

 이런 문제점을 극복하는 대체 물질로 상온에서 자석의 특성을 지닐 뿐만 아니라 높은 전기 전도도를 가진 ‘Fe5GeTe2’가 지난 2016년 발견됐다. 하지만 원자 배열과 자성 특성의 원인이 정확하게 밝혀지지 않아 자성 메모리 소자로 응용할 수 없었다.

 이에 따라 연구팀은 국내 연구진들이 규명한 ‘Fe5GeTe2’의 나선형 자성 특성에 더해 해당 물질이 육각형 모양의 독특한 원자 배열을 가진다는 것을 주사 터널링 현미경 연구로 발견했다. 이와 함께 신자성 물질이 갖는 육각형 원자배열로 인해 자석의 N극과 S극이 원자수준에서 꼬여있는 나선형 구조를 갖는다는 사실도 밝혀냈다.

 김정대 교수는 “이번 발견으로 기술적 한계에 직면한 실리콘 기반 반도체 메모리를 뛰어넘는 새로운 자성 메모리 소자 개발이 기대된다”며 “추후 연구에서 해당 물질의 특성을 이용해 상온에서 작동하는 미래 메모리 소자를 개발할 것”이라고 말했다.

 연구 결과는 재료과학분야 세계적 학술지인 ‘어드밴스드 펑셔널 머티리얼즈(Advanced Functional Materials, IF:16.836)’ 4월호에 게재됐다.방종근 기자 jgbang@kookje.co.kr

   
초저전력, 고속의 메모리 개발 가능성을 가진 신자성 물질 구조를 세계 최초로 밝혀낸 울산대 물리학과 연구팀. 왼쪽부터 김상훈 교수, 한국기초과학지원연구원 박정민 박사, 찐티리 석박사통합과정 학생, 김정대 교수. 울산대학교 제공
ⓒ국제신문(www.kookj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신문 뉴스레터
국제신문 네이버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뭐라노 뉴스

 많이 본 뉴스RSS

  1. 1부산부동산특위서 빠진 공무원 “박형준 의도적 교체” 공개 반발
  2. 2오늘의 날씨- 2021년 5월 10일
  3. 3에코델타 동맥…교통개선·철새보호 지혜 모아야
  4. 4[세상읽기] 신라대학교 김충석 총장님께 /황경민
  5. 5국도 5호선 거제 연초~통영 도남 연장 가시화
  6. 6“1년 치 문서 달라, 결재시간 적어라” 도 넘은 민원 갑질에 제동 걸었다
  7. 7“청년백수들 직접 사업 해보시라” 회사 통째 맡긴 부산 동구
  8. 8[뉴스 분석] 해경 폐쇄적 조직문화…집안 단속 않아 기강해이 키웠다
  9. 9당정, 무주택자 LTV(주택담보대출비율) 60%까지 상향 검토
  10. 10취임 한 달 박형준 시장 ‘잘한다’…광역자치단체장 평가 4위
  1. 1부산부동산특위서 빠진 공무원 “박형준 의도적 교체” 공개 반발
  2. 2문재인 대통령 10일 특별연설…코로나 경제 청사진 언급 전망
  3. 3영남 잠룡들 기지개…대선 판 움직일까
  4. 4야당 ‘임노박’ 거부, 김부겸 의혹 확산…문재인 대통령 마지막 1년 시험대
  5. 5이낙연, 광주 찍고 부산으로…영호남 쌍끌이 세몰이
  6. 6이한동 전 총리 별세…여야 조문 행렬
  7. 7부산시정 홍보도 쌍방향으로
  8. 8부산시가 '시다바리'? 박형준, 시정질문 데뷔전
  9. 9가덕신공항 이슈 사라진 김부겸 총리 후보 청문회…착공 늦어질라
  10. 10세몰이 나선 이낙연, PK 선점해 반등 노린다
  1. 1에코델타 동맥…교통개선·철새보호 지혜 모아야
  2. 2당정, 무주택자 LTV(주택담보대출비율) 60%까지 상향 검토
  3. 3균형발전 외친 문재인 대통령 4년, 비수도권 비명 더 커졌다
  4. 4북항감사 어떤 결과든 후폭풍…해수부 퇴로찾기 난항
  5. 5착한 분양가·브랜드·비규제…양산에 흥행 3박자 갖춘 아파트 온다
  6. 6창원 상장사 분석 ‘제조업가치지수’ 첫 발표
  7. 7[브리핑] 동성화인텍 LNG연료탱크 수주
  8. 82017~19년 GRDP(지역내총생산) 증가율, 수도권 6.1% 부울경 2.6%
  9. 9부산시 청년취업사업 18개인데…대학생 87% “지원 못 누려”
  10. 10부산시 조선기자재 중기에 350억 특례보증
  1. 1오늘의 날씨- 2021년 5월 10일
  2. 2국도 5호선 거제 연초~통영 도남 연장 가시화
  3. 3“1년 치 문서 달라, 결재시간 적어라” 도 넘은 민원 갑질에 제동 걸었다
  4. 4“청년백수들 직접 사업 해보시라” 회사 통째 맡긴 부산 동구
  5. 5[뉴스 분석] 해경 폐쇄적 조직문화…집안 단속 않아 기강해이 키웠다
  6. 6취임 한 달 박형준 시장 ‘잘한다’…광역자치단체장 평가 4위
  7. 7실내스키장 철거 유원지 추진…시민공감이 관건
  8. 8BRT공사로 옮겨심은 70살 느티나무, 1년6개월 만에 끝내 고사…10일 제거
  9. 9청년과, 나누다 2 <7> 김동우 사진작가
  10. 10시민 외면 양산천 구름다리, 트릭아트·포토존 새단장 추진
  1. 1선두와 막상막하…봄잠 깬 거인 달라졌네
  2. 2손흥민 EPL 17호 골 맛…전설 ‘차붐’과 어깨
  3. 3코로나가 앗아간 레슬링 올림픽 출전권
  4. 4아이파크 월요일 야간경기 기대되네
  5. 5양현종 3⅓이닝 8K…빅리그 짧고 굵은 선발 데뷔 ‘굿’
  6. 6조상현, 남자농구 국대 새 사령탑
  7. 7여자컬링 ‘팀 킴’ 연장 접전 끝 한일전 승리
  8. 8'고수를찾아서3' 대동류 합기유술… “칼 든 상대 제압할 땐 손목을 노려라”
  9. 99년 만에 UCL 결승 오른 첼시…“맨시티 한 판 붙자”
  10. 10토트넘서 쫓겨난 모리뉴, 보름 만에 재취업
우리은행
  • 해양컨퍼런스
  • 생명의강 낙동강 수필공모전
  • 2021부산하프마라톤
  • 바다식목일
  • 유콘서트
  • 18기 국제아카데미 모집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