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조해훈의 고전 속 이 문장] <252> 노는 것도 삼박자가 맞아야 한다는 조선 후기 권상신

함께 놀 사람은 반드시 마음에 맞는 이를 찾아야 한다

  • 조해훈 시인·고전인문학자
  •  |   입력 : 2023-03-12 19:52:02
  •  |   본지 19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其人也, 必求乎會心·기인야, 필구호회심

일 년 내내 놀기에 적당하지 않은 날이 없고, 한 세상에서 함께 놀기에 적당하지 않은 사람이 없다. 그렇지만 노는 날은 반드시 좋은 때를 골라야 하고, 함께 놀 사람은 반드시 마음에 맞는 이를 찾아야 한다. 좋은 날에 좋은 사람이 있다면, 또 반드시 즐기기에 적당한 장소를 골라서 즐겨야 한다.

一年而無不可遊之日, 一世而無不可遊之人. 然其日也, 必選乎令節, 其人也, 必求乎會心. 旣有其日·旣有人矣, 則必簡乎可樂之地而樂之.(일년이무불가유지일, 일세이무불가유지인. 연기일야, 필선호령절, 기인야, 필구호회심. 기유기일·기유인의, 즉필간호가락지지이락지.)

위 문장은 조선 후기 문신인 권상신(權常愼·1759~1825)의 산문이다. 봄날 선비 십여 명이 경산(京山) 어른을 모시고 대은암에 가 술 마시며 시를 짓고 거문고를 타고 놀았다. 이 모습을 함께 자리한 단원 김홍도가 그렸다. 위 문장은 김홍도의 그림에 찬으로 붙인 글 앞부분이다. 그리하여 문장 제목이 ‘대은암의 꽃놀이에 붙인 글(隱巖雅集圖贊·은암아집도찬)’이다.

경산 어른은 조선 후기 문인이자 명필 이한진(李漢鎭·1732~미상)인 것 같다. 이한진이 백거이의 시와 소동파의 편지글 등을 전서와 예서로 쓴 서첩인 ‘경산전팔쌍절첩(京山篆八雙絶帖)’이 보물로 지정돼 있다. 이 문장에 이어지는 글을 보면 화창한 삼짇날이 놀기에 좋고, 마음에 맞는 사람은 시인묵객보다 더 어울리는 사람이 없고, 장소로는 울창한 숲과 맑은 냇물보다 더 어울리는 장소가 없다고 했다. 권상신은 ‘그렇건만 어째서 근래에는 그 놀이를 이어받는 이가 없어 적막한 것일까?(而何近代之寥寥無繼之者耶?·이하근대지요요무계지자야?)’라고 했다. 권상신은 아마 놀이의 즐거움을 제대로 아는 선비였던 것 같다.

목압서사 인근 광양에는 매화축제가, 구례에는 산수유축제가 한창이다. 사람들은 화개장터에도 들러 구경하고 화개골에서 숙박한다. 화개골이 북적댄다. 좀 있다 화개 십리벚꽃이 피면 상춘객들로 옴짝달싹하지 못할 만큼 붐빈다. 이런 시기에 엊그제 목압서사 위쪽인 대성골에 산불이 크게 났다. 주민들은 대피해 큰 사고는 없지만, 진화 요원 한 분이 사망해 안타깝다.
ⓒ국제신문(www.kookj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신문 뉴스레터
국제신문 네이버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국제신문 네이버 구독하기
뭐라노 뉴스

 많이 본 뉴스RSS

  1. 1218만원 받는 ‘욕설 지옥’…부산 청년일자리 민낯
  2. 2황보승희 정치자금법 수사…與 초선 풍파에 교체론 커지나
  3. 3[정가 백브리핑] ‘영원한 형제’라던 권성동·장제원, 상임위서 또 이상기류
  4. 4‘감정노동현장’ 콜센터 취업기 <상> 폭언에 손 덜덜…화장실도 보고하며 가 방광염 달고 산다
  5. 5[어떻게 생각하십니까] ‘돌려차기남’ 신상 공개한 유튜버…‘사적 제재’ 찬반 격론
  6. 6우크라 대규모 군사작전...반 푸틴, 러 민병대도 지원 본격화
  7. 7정체성 혼란? 열등감? 판타지? 정유정 범행동기 미스터리
  8. 8尹 지지율 5주 연속 상승세 꺾이고 약보합..."野 공세 효과 아직"
  9. 9부산 울산 경남 낮 기온 25~29도...어제보다 살짝 낮아
  10. 10한국 U-20 월드컵 2회 연속 4강..."선수비 후역습 통했다"
  1. 1황보승희 정치자금법 수사…與 초선 풍파에 교체론 커지나
  2. 2[정가 백브리핑] ‘영원한 형제’라던 권성동·장제원, 상임위서 또 이상기류
  3. 3尹 지지율 5주 연속 상승세 꺾이고 약보합..."野 공세 효과 아직"
  4. 462년 만에 격상…국가보훈부 5일 출범
  5. 5경찰, 민주당 최강욱 압수수색
  6. 6尹 "750만 재외동포와 함께 성장, 조만간 日 원폭 피해자 초청"
  7. 7국회 부산엑스포 특위도 4차 PT에 힘 보탠다.
  8. 8민주당 후쿠시마·노동·언론정책으로 대정부 비판 수위 높이지만...
  9. 9"선관위·민주당 공생관계 의심"…국민의힘, 선관위 채용세습 맹공
  10. 1024일 귀국 앞둔 이낙연 "대한민국 정치 길 잃었다, 할 일 다할 것"
  1. 1지난달 라면 물가 13% 급등…금융위기 이후 최고 상승
  2. 2생필품 10개 중 8개 올랐다(종합)
  3. 3김영득 부산항만산업총연합회장, 바다의 날 기념식서 은탑산업훈장
  4. 4“안전한 수산물 지키기, 시나리오별 대책 준비”
  5. 5"지난해 대중 수출 4.4% 감소…중국 외 시장에선 9.6%↑"
  6. 6부산 해양관광 업체 수는 절반 차지, 매출액 비중은 미미
  7. 7음주운전 재범률 50% 육박…'시동 잠금 장치' 법안 추진
  8. 8부울경 매출 5000억 이상 상장사 지난해 39곳…성우하이텍 전국 순위 14계단 상승
  9. 9올해 우윳값 얼마나 오를까… 소비자는 불안하다
  10. 10한화오션 공식 행사 첫 모습 드러내며 수상함 명가 재건 알려
  1. 1218만원 받는 ‘욕설 지옥’…부산 청년일자리 민낯
  2. 2‘감정노동현장’ 콜센터 취업기 <상> 폭언에 손 덜덜…화장실도 보고하며 가 방광염 달고 산다
  3. 3[어떻게 생각하십니까] ‘돌려차기남’ 신상 공개한 유튜버…‘사적 제재’ 찬반 격론
  4. 4정체성 혼란? 열등감? 판타지? 정유정 범행동기 미스터리
  5. 5부산 울산 경남 낮 기온 25~29도...어제보다 살짝 낮아
  6. 6잃어버린 마약 찾으러 경찰 지구대 간 40대 체포
  7. 7소아·산부인과 감소 속 정신과는 2배 늘었다
  8. 8부산시 '부산문화글판 여름편' 공개
  9. 9오늘의 날씨- 2023년 6월 5일
  10. 10힘줄·혈관 콜라겐 조직 기능 시각화 레이저 음향 이미지 분석 기술 개발
  1. 1한국 U-20 월드컵 2회 연속 4강..."선수비 후역습 통했다"
  2. 2기세 오른 롯데도 “스윕은 어려워”
  3. 3‘부산의 딸’ 최혜진, 2년7개월 만에 KLPGA 정상
  4. 4맨체스터의 주인은 맨시티
  5. 5수비의 본고장 정복한 김민재, 아시아 선수 첫 ‘수비왕’ 등극
  6. 6AI가 꼽은 ‘여자 스포츠 스타’ 세리나 윌리엄스
  7. 7만루홈런 이학주 "양현종 투구 미리 공부…독한 마음 가지겠다"
  8. 8"나이지리아 나와" 한국 8강전 5일 새벽 격돌
  9. 9‘봄데’ 오명 지운 거인…올 여름엔 ‘톱데’간다
  10. 10‘사직 아이돌’ 데뷔 첫해부터 올스타 후보 올라
  • 부산항쟁 문학상 공모
  • 부산엑스포키즈 쇼
  • 유콘서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