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부산발 해외여행객 느는데 부산행 외국관광객은 줄어

1분기 김해공항 국제선 이용객, 작년 대비 8.9% 많은 126만 명

  • 국제신문
  • 이준영 기자 ljy@kookje.co.kr
  •  |  입력 : 2018-03-27 20:01:03
  •  |  본지 2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원화강세·신규 취항 노선 확대로
- 일본 등 해외여행 수요 증가

- 외국인 부산여행객 19.2% 감소
- 시, 박람회 등 관광객 유치 시동

원화 강세가 이어지면서 외국여행을 떠나는 이들이 늘고 있다. 반면 부산을 찾는 관광객은 줄면서 관광객을 유치하려는 부산시의 고민은 깊어진다.
   
27일 한국공항공사 부산지역본부가 집계한 통계 추산치를 살펴보면, 올해 1분기 국제선을 이용해 부산을 떠난 이는 총 126만2745명이었다. 지난해 1분기(112만5763명)와 비교하면 8.9% 증가했다. 운항편수 역시 지난해 1분기 1만4489편에서 올해 1분기 1만5793편으로 9.0% 늘었다.

최근 5년 사이 연평균 운항 성장률은 국제선의 경우 12.0%에 달한다. 2013년 3만7206편 이후 2014년 3만7223편, 2015년 4만3588편, 2016년 5만3082편, 2017년 5만8520편으로 꾸준히 증가했다. 그동안 국내선이 국제선보다 많았으나 2016년부터는 국제선 편수가 국내선(4만6276편)을 앞질렀다. 원화 강세가 이어지면서 해외관광 수요가 늘어난 것으로 풀이된다. 2016년 3월 4일 기준 원달러 1244원이던 환율은 현재(27일) 1073원으로 떨어졌다. 엔화 또한 2016년 11월 11일 1179원에서 지난 1월 5일에는 940원까지 하락했다. 실제로 일본과 동남아노선의 운항 수요는 지난해 1분기 대비 올해 각각 9.4%, 17.9% 증가했다. 공항공사 조현영 부산본부장은 “원화 강세로 엔화와 달러 약세가 이어지면서 일본과 동남아 노선 수요가 증가한 것이 국제선 이용객 상승에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이에 맞춰 저비용항공사(LCC)가 취항 노선을 늘린 것도 국제선 이용 증가에 한몫했다는 분석이다. 에어부산은 지난해 10월 라오스의 비엔티안을 신규 취항한 데 이어 지난달에는 필리핀 보라카이 칼리보와 일본 구마모토를 부정기편으로 취항했다. 올해도 오는 6월부터 부산~나고야 노선을 신규 취항할 예정이다.

반면 부산을 찾는 관광객은 하락했다. 한국관광공사가 집계한 통계를 보면 지난해 1~2월 기준 김해공항을 통해 부산으로 들어온 외국인 관광객은 15만6580명이었으나 올해는 같은 기간 14만9559명에 그쳤다. 한 해 전체로 봤을 때도 2016년 296만6376명에서 지난해 239만6287명으로 19.2% 감소했다.

시는 올해 중국 파워블로거인 ‘왕홍’을 초청해 한국 관광 모습을 다양한 채널로 찍어 홍보하고, 부산의 맛집과 명소 등을 소개하는 ‘뚜벅이앱’ 등을 만들어 관광객 유치에 나서기로 했다. 시 박수경 관광홍보마케팅팀장은 “올해는 부산관광카드 가맹점을 확대하고 관광박람회도 많이 가져 지난해 부진했던 부산 관광객 유치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이준영 기자 ljy@kookje.co.kr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많이 본 뉴스RSS

  1. 1감만 우성스마트시티·뷰, 북항 재개발에 인근 新주거타운 부상…트램 추진도 특급 호재
  2. 2[사설] 공무원이 과반 정보공개 심의위원 개선책 서둘러야
  3. 3[서상균 그림창] '생까기' 훈련?
  4. 46월 독자권익위원회
  5. 5[감성터치] 곰용 씨의 여름 옥상 /이정임
  6. 6[도청도설] 무심천 흐르는 욕망
  7. 7서면 위클리스타, 5개 역사 인접 교통 프리미엄 갖춘 오피스텔
  8. 8[세상읽기] 아이들에게 예술을 찾아주자 /조갑룡
  9. 9기장 정관박물관, 가족을 위한 전시회 ‘빚고 찍은 고려’ 개최
  10. 10[국제칼럼] 섬뜩한 현실, 더 섬뜩한 정치 /이경식
  1. 1 ‘대북 해결사’ 박지원 앞세워 남북교착 뚫을까
  2. 2북한 최선희 “북미회담설에 아연…미국과 마주 앉을 필요가 없다”
  3. 3통합당 국회 복귀…공수처·검언유착 특검 가시밭길
  4. 4주호영 “지역 선심성” 발언에…반박도 못한 부산 통합당
  5. 5이낙연 지지 최인호 “견마지로” 김부겸 미는 박재호 “유세 지원”
  6. 6여당 중영도 지역위원장에 박영미…김비오 총선 후보 중 유일 고배
  7. 7‘갑질’ 김문기 결국 행문위원장 낙마
  8. 8北 최선희 부상 “협상으로 우리 흔들 수 있다고 생각하는 건 오산”
  9. 9비건, 내주 사흘간 방한 뒤 일본 방문…코로나19 등으로 중국 안갈듯
  10. 10정부, 임시 국무회의서 '3차 추경 배정안' 의결 예정
  1. 1감만 우성스마트시티·뷰, 북항 재개발에 인근 新주거타운 부상…트램 추진도 특급 호재
  2. 2서면 위클리스타, 5개 역사 인접 교통 프리미엄 갖춘 오피스텔
  3. 3
  4. 4
  5. 5
  6. 6
  7. 7
  8. 8
  9. 9
  10. 10
  1. 1 일요일 흐리고 곳곳 소나기…부산 19~25도·서울 20~27도
  2. 2부산 코로나 추가 확진 1명 … 멕시코서 입국
  3. 3통영에 코로나19 첫 확진자. 선원 취업 위해 입국한 외국인
  4. 4시민 향해 폭죽 터뜨리고 도주 … 부산 해운대서 미군 검거
  5. 5부산 음식점·제과점 마스크 착용 의무화 … 13일부터
  6. 6코로나 신규 확진 ‘사흘째 60명 대’
  7. 7통영 한산대첩축제, 코로나19로 올해 취소
  8. 8‘초등생 첫 확진’ 광주 북구 학교 180곳 12일까지 등교 중지
  9. 9대전서 코로나19 확진 70대 숨져…지역 두번째
  10. 10대구·경북 구름 많고, 내륙 소나기 내려
  1. 1맨유, 본머스에 5-2 완승…'4연승 상승세'
  2. 2첼시, 왓포드전 2-0 리드로 전반 마쳐…'지루·윌리안 골'
  3. 310경기 만에 깨어난 이동준, ‘2골 2도움’ 원맨쇼
  4. 4세리나 새 복식 파트너? 3살 딸과 테니스 코트 등장
  5. 5김민선 맥콜·용평리조트오픈 정상…3년 3개월 만에 KLPGA 통산 5승
  6. 6추격·버디쇼·역전…이지훈 ‘개막 드라마’
  7. 7트라이애슬론 추가 피해자 6일 기자회견 예정…지인 "처벌 받아야"
  8. 8손흥민 리그 9번째 도움 … 토트넘, 챔스리그 본선행 적신호
  9. 9
  10. 10
우리은행
걷고 싶은 길
사천 곤명 생태공원 길
최치원…그의 길 위에서 생각한다
신라 왕경 소식 갈수록 암울
눈높이 사설 [전체보기]
‘스쿨존’ 사고 세심한 안전대책 세워야
문화유산 살리는 도시재생사업 필요
뉴스 분석 [전체보기]
‘대북 해결사’ 박지원 앞세워 남북교착 뚫을까
법무장관 압박에 내부 반기까지…윤석열 다시 시험대
다이제스트 [전체보기]
경남 고성 계승사·운흥사 여행 外
‘해은일록’ 저자 찾아 전남 해남으로 外
박기철의 낱말로 푸는 인문생태학 [전체보기]
천수경과 천부경: 달라도 통할지
법화와 화엄 ; 숭고한 연꽃
스토리텔링&NIE [전체보기]
지구·달 거리 멀어져…먼 미래 개기일식 못 보나
국가권력 만행…아직 규명해야 할 진실 많다
신통이의 신문 읽기 [전체보기]
방역수칙 잘지킨 친구 #덕분에 챌린지로 응원해요
나도 뉴스 속 인물 될 수 있을까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전체보기]
문턱 낮춘 체육 강좌, 기존 회원 홀대?
30년 버스 회차지, 소음 민원에 ‘속앓이’
진실탐지기 [전체보기]
사전투표함 조작?…앞·뒤쪽 자물쇠로 철통 보관
총선 상황실 [전체보기]
먹방·뮤지컬…부산 민주당 후보들 이색 홍보
400㎞ 뛴 안철수 “낡은 기성정치에 지지 않겠다”
포토뉴스 [전체보기]
수련 향기에 취한 꿀벌
축구장 190배 태양광발전소, 솔라시도 내 준공
오늘의 날씨- [전체보기]
오늘의 날씨- 2020년 7월 6일
오늘의 날씨- 2020년 7월 3일
  • 2020 어린이 극지해양 아카데미
  • 유콘서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