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신통이의 신문 읽기] 위기 이겨낸 한마음, 태국 동굴소년 ‘해피엔딩’

17일간 아이들 보살핀 코치, 똘똘 뭉친 전세계 구조 전문가…군인·지역공무원도 힘 보태

  • 국제신문
  • 디지털콘텐츠팀 inews@kookje.co.kr
  •  |  입력 : 2018-07-23 19:38:01
  •  |  본지 16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문제 해결땐 원칙과 태도 중요
- 작은 차이가 결과 좌우하기도

드라마처럼 하루하루 아이들의 소식이 궁금해지는 뉴스가 최근 있었다. 태국판 ‘동굴에서 살아남기’ 이야기 주인공들이 모두 구조돼 해피엔딩으로 끝났다. 동굴 스토리의 시작과 과정을 뉴스로 확인하면서 미니북이나 화보로 표현해볼 수 있고, 동굴 속 상황과 구조 모습을 그림으로 그려보는 활동도 해볼 수 있겠다.


▶ 아빠 : 태국 아이들 동굴 탈출 이야기는 어떻게 됐니?

▶ 신통이 : 동굴에 갇혔던 태국 아이들이 모두 구조되었대요. 다행이죠.

▶ 아빠 : 네가 더 잘 알 것 같아 물어본단다.

▶ 신통이 : 거의 매일 인터넷으로 뉴스를 검색해봤어요.

▶ 아빠 : 나보다 더 뉴스를 챙겨보는 건 처음이구나. 아마 관심 있어서겠지.

▶ 신통이 : 어떻게 됐는지 궁금하잖아요. 그리고 4학년 때 무인도 빙하 사막 동굴 등에서 살아남기 책을 재미있게 읽었는데 실제로 이런 일이 벌어졌잖아요. 그리고 동굴 속에 갇힌 아이들이 제 또래라 더 그런 것 같아요.

▶ 아빠 : 구조된 아이들의 부모들과 가족들이 일단 안심을 했겠다. 동굴에 갇혀 있는 동안 얼마나 마음을 졸였을까.

▶ 신통이 : 동굴에서 조난 당한 지 10일 만에 발견되고 구조대들의 도움으로 탈출하기까지 17일이나 걸릴 동안 아이들이 얼마나 불안하고 힘들었을까요…. 나 같으면 어둡고 배고프고 아무 것도 할 수 없이 갇혔다고… 왜 따라왔을까 후회만 하고 징징대다 지쳐 쓰러졌을텐데.(국제신문 지난 20일 자 사진, 18, 13, 12, 11, 10, 9, 6일 자 국제면 해당 뉴스 참고)

▶ 아빠 : 축구팀 이름이 우리나라 말로 하면 ‘야생 멧돼지’라고 하던데 야생에 강한 아이들이었나봐. 코치가 책임자답게 아이들에게 먹을 것을 먼저 나눠주고 두려움을 이기기 위해 아이들을 다독이는 등 위험한 상황에서도 지켜야 할 도리를 했기 때문에 아이들도 본받지 않았을까 싶다. 구조도 아이들 먼저 다 내보내고 맨 나중에 받는 등 어른다운 행동을 했기 때문에, 처음 위험한 곳에 아이들을 데려간 실수를 조금이라도 만회했겠지.

▶ 신통이 : 구조하기가 어려운 동굴이었나봐요. 구조대에 이끌려 탈출하려면 아이들이 1.7㎞나 잠수나 헤엄을 쳐야 했고 날씨가 다시 우기가 되기 전에 구조해야 하는 악조건이라 물을 빼내면서까지 작업을 했대요.

▶ 아빠 : 아이들을 살려야 한다는 마음이 하나로 뭉쳤기 때문에 가능했을거야. 전세계의 동굴 구조 전문가들이 방법을 연구하고 태국 군인들과 지역 공무원들이 구조에 참여해 힘을 보탰잖아. 학교 친구들과 가족들도 이들이 최선을 다해 구조할 수 있도록 마음과 힘을 실어주었을테고. 안타깝게 구조 중 숨진 잠수부가 있었지만 아이들은 모두 무사하잖니.

▶ 신통이 : 그래요. 만약 아이가 구조중 잘못됐다면 더 마음 아팠을 거예요.

▶ 아빠 : 이런 해피엔딩 스토리 뉴스가 왜 우리의 관심을 끌까?

▶ 신통이 : 글쎄요… 어려움을 극복하고 살아남아서 행복한 기분이 들어서 그렇지 않을까요.

▶ 아빠 : 작은 차이지만 결과는 달라질 수 있다는 것도 덧붙여 얘기해주고 싶구나. 결과가 어떻게 될지는 아무도 알 수 없어. 일어나지 않았기 때문에. 그런데 막상 상황이 닥쳤을 때 어떤 원칙과 마음으로 해결할 것인지가 작은 차이이지만 결과를 행복하게 할 수도, 불행하게 할 수도 있다는 말이야. 동굴 탈출 사건에서도 남의 아이들이라고 대수롭지 않게 다루거나 더 큰 정치 문제 해결 때문에 밀려나는 등 소홀했다면 구조에 실패할 수도 있었지 않았을까.

▶ 신통이 : 어쨌든 해피엔딩이어서 좋아요.

윤영이 한국언론진흥재단 NIE 강사


■기사를 읽고

-‘태국의 동굴에 갇힌 아이들 구조’ 관련 뉴스와 사진을 모아서 스토리식 미니북이나 화보로 만들어 보세요.

- 동굴에 갇힌 상황, 구조 방법 등을 뉴스로 읽고 그림으로 표현해 보세요.



■한줄 댓글(기사에 대한 생각을 간단하게 적어보기)

- 신통이 : 위험에 처했을 때 당황하거나 무서워하지 않으려면 어떻게 해야 할까….
- 어린이 독자 :



■낱말 통통(기사 속 낱말이나 용어 등을 이해, 정리하여 어휘력 높이기)

- 또래 :

- 조난 :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부산교통공사

 많이 본 뉴스RSS

  1. 1방학 맞은 아이와 나무체험 해볼까 ‘밤비’ 만나볼까
  2. 2한여름 밤 낭만 가득한 영화 속으로
  3. 3동아대 전·현직 교수 38명도 학교 상대 임금소송
  4. 4최원준의 그 고장 소울푸드 <34> 태안 박속밀국낙지탕
  5. 5BRT 통신선로 이설비 사업자가 낸다
  6. 6마침내 터진 한 골…여자수구, 희망을 던졌다
  7. 7[해양수산칼럼] 부산에 대형 조선사 연구본부 유치하라 /한종길
  8. 8고려제강 홍종열 창립자 별세
  9. 9[CEO 칼럼] 플랫폼기업의 사회적 책임 /남기찬
  10. 10르노삼성 ‘잠재시장 개척’ 시동 걸다
  1. 1정미경 의원 막말 논란에 SNS 보니
  2. 2정미경 “세월호 한 척 갖고 이긴 文대통령”…막말 댓글에 한국당 ‘웃음’
  3. 3“정미경 ‘세월호 막말’에 웃은 나경원·민경욱 사퇴하라” 세월호 유족의 분노
  4. 4조국 게재한 죽창가 가사 내용은? 정치권 의견 분분
  5. 5한국당, 정미경의 입에서 나온 말말말
  6. 6윤석열 검찰총장 재가 ‘25일 임기 시작’… 18일 여야 5당 회담은
  7. 7우리공화당 광화문 천막 자진 철거
  8. 8文대통령, 윤석열 신임 검찰총장 임명…임기 25일부터 시작
  9. 9文대통령-여야5당대표, 18일 청와대 회동…日대응 '초당적' 논의
  10. 10청와대, 日제안 '제3국 중재위' 거부…일본추가보복 가능성
  1. 1반일 감정 격화…롯데 ‘辛의 한수’ 묘안 나올까
  2. 2르노삼성 ‘잠재시장 개척’ 시동 걸다
  3. 3“일본 추가 제재 타깃은 자동차·기계 가능성”
  4. 4일본, 수출 곤두박질 치는데도 한국 규제 ‘자충수’
  5. 5“한국경제의 재도약 부산상공인이 앞장”
  6. 6내연기관서 전기차로…자동차부품 산업 대전환 ‘신호탄’
  7. 7조용국 코렌스 회장 “부산, 대도시 인프라·신항 등 강점…전기차부품 수출 전진기지로 삼을 것”
  8. 8자동차 산업 급변…지역업체 체질개선 ‘비상등’
  9. 9르노삼성 올들어 첫 내수 증가
  10. 10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 롯데·지역대학과 산학협력
  1. 1경찰 관계자 “정두언, 자택에 유서 써놓고 나갔다는 부인 신고”
  2. 2김준기 전 DB그룹 회장, 가사도우미 성폭행
  3. 3정두언 과거 인터뷰서 우울증·자살기도 밝혀…“고통에서 피하려면 죽는 수 밖에 없었다"
  4. 4김준기 전 DB회장 "부드럽게 굴어" 음란물 보고 성폭행
  5. 5법원, 임블리 “SNS 안티 계정 폐쇄해달라” 요청 거절…왜?
  6. 6김기동 부산지검장 사의 "고마웠다"...윤석열 선배 7번째 퇴진
  7. 7대통령 여름 별장 거제 저도 9월부터 모래해변 개방
  8. 8 경찰 “정두언 전 의원 산에서 숨진채 발견”
  9. 9전미선 사망원인은… ‘강부자와 함께 오르는 연극 3회 목전에 두고 세상 떠나’
  10. 10장애아들 필리핀 고아원 맡기고 연락 끊은 비정한 한의사
  1. 1걸음마 뗀 여자수구, 두 번째 경기서 '값진 첫 골'
  2. 2수영대회 유니폼 논란 ‘KOREA’ 대신 테이프
  3. 317일 월드컵 2차 예선 조 추첨…2,3번 포트 포진 중동팀 '복병'
  4. 4손흥민-호날두, 2년 만에 맞대결…'이번엔 제대로 붙자!'
  5. 5 벌써 6종목 결승 진출…양적·질적으로 성장한 한국 다이빙
  6. 6초강세 LPGA 코리언 시스터스, 팀 매치 대회 노린다.
  7. 7마침내 터진 한 골…여자수구, 희망을 던졌다
  8. 8중국 수영스타 쑨양 입성 “빨리 경쟁하고파”
  9. 9나갔다 하면 결승행…한국, 다이빙 변방서 기적 일구다
  10. 10손흥민 vs 호날두 “제대로 한판 붙자”
해피-업 희망 프로젝트
불안장애·유뇨증 임주리 양
걷고 싶은 길
양산 ‘회야강 산책로’
  • ATC 부산 성공 기원 달빛 걷기대회
  • 제5회 극지 해양 도서 독후감 공모전
  • 부산관광영상전국공모전
  • 유콘서트
  • 어린이경제아카데미
  • 어린이극지해양아카데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