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울주산악영화제 홍보대사 엄홍길·안소희

내달 7일 개막, 139편 상영

  • 국제신문
  • 방종근 기자
  •  |  입력 : 2018-08-06 19:25:07
  •  |  본지 10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울주세계산악영화제(UMFF)는 올해 영화제 홍보대사인 ‘움피니스트(UMFFinist)’에 산악인 엄홍길 대장과 배우 안소희를 선정했다고 6일 밝혔다. 움피니스트는 UMFF에 산악인들의 전통과 명예를 담은 용어인 알피니스트(alpinist)를 합성한 말이다.
   
산악인 엄홍길(왼쪽), 배우 안소희
2015년 프레페스티벌(사전영화제) 때부터 영화제와 인연을 맺어 온 엄 대장은 올해 명예 홍보대사로서, 관객 참여 프로그램과 산악 관련 이벤트 등 다양한 행사를 통해 관객들과 만날 예정이다.

걸그룹 원더걸스 출신인 안 씨는 스크린을 통해 언제나 새로운 모습을 선보인다는 점에서 올해 새로운 도전을 시작한 영화제의 이미지와 부합돼 움피니스트로 선정됐다. 안 씨는 영화 ‘뜨거운 것이 좋아’를 통해 영화배우로 데뷔한 이후 ‘부산행’ 등 출연 작품마다 새로운 캐릭터를 소화했다.

그동안 울주세계산악영화제 움피니스트로는 ▷2015년 엄홍길 대장과 배우 이다희 ▷2016년 클라이머 김자인과 배우 서준영 ▷지난해 산악인 김창호와 배우 예지원이 활동했다.

올해 영화제는 ‘새로운 도전’이라는 슬로건 아래 오는 9월 7일부터 11일까지 울주군 영남알프스 복합웰컴센터에서 열린다. 41개국 139편의 산악영화가 상영되고, 다채로운 산악문화 이벤트가 펼쳐진다. 방종근 기자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건강한 부산을 위한 시민행동 프로젝트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난치병 환우에 새 생명을
신장암 김영진 씨
걷고 싶은 길
사천 은사 선비길
부강한 진주 행복한 시민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